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팔베개냥 저도 공개해요~

| 조회수 : 1,797 | 추천수 : 0
작성일 : 2020-11-17 23:21:38
16살 시크,까칠,쫄보인 페르시안 친칠라. 
이름은 쿠키에요.
딸이 고딩때 친구한테 받은 고양이를 키우다 3년 뒤 호주로 간 후 그곳에서 살아서
쿠키를 제 딸처럼 때론 손녀처럼 키운 아이에요.  
근데 최근 병원에서 고양이 16살은 사람나이로 100살이라고... 
요즘은 어머님으로 모시고 있네요 ㅠㅠ

다들 아시겠지만 오라해도 안오고 안아주면 빠져나가고 배고플 때만 소리내요.
하지만 적당한 거리를 두고 항상 시선은 나를 보고 있어요.
겁은 많아 현관문 열어놔도 절대 안나가고 되려 이불속으로 숨는 녀석..

팔베개냥들이 줌인아웃에 올라오기에 저도 한번 올려봅니다.  
평소엔 절대 안하는 베개냥 자세 저땐 어찌 했는지 모르지만 사진이 있길래요.



 
 

턱을 들고 있을때 저 주둥이를 딸이 매우 사랑합니다. 가끔 찍어 보내요. 



집에만 있는게 불쌍해요. 
세상 볼게 얼마나 많은데...
가끔 집 근처 공원에 데려가는데 여전히 무서워해요. 
 
  
 
아직 아기같은얼굴인데요. 벌써 묘르신~~



보너스로 뒷태 한컷~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칠천사
    '20.11.18 12:06 AM

    어머나~한쪽 눈 가린 포스가 남달라요

  • 바이올렛
    '20.11.18 1:48 AM

    무심히 턱 내리고 있으면 째려보는 듯 포스있어 보입니다ㅎ

  • 2. Mimina
    '20.11.18 2:25 AM

    어머나 16살인데 동안이네요. 사료는 뭐 먹이시나요?

  • 바이올렛
    '20.11.18 10:47 AM

    좀 동안이지요? ㅎ
    사료는 로얄캐닌 시니어12랑 로얄캐닌 인도어 섞어 먹여요. 신장때문에 유리너리 사료도 가끔 먹이고요. 굿프렌드 참치도 조금씩 주고 나머진 간식으로..
    사실은 뚱냥이과에요ㅜ

  • 3. 날나리 날다
    '20.11.18 1:34 PM

    고양이는 어쩜 이렇게 다 이쁜지

  • 바이올렛
    '20.11.18 7:54 PM

    네~ 고양이는 항상 예뻐요ㅎ

  • 4. 챌시
    '20.11.18 3:03 PM

    100살 친칠라냥이..거의 신선 같네요. 제눈에는요.
    성격은 저희집 챌시랑 판박이네요. 다만,,챌시는 아직 활동적인 청소년이라,,
    심심하다고 놀아달라고도 소리를 냅니다...자주자주..어떤때는 냐옹 아니고..
    꽤 큰소리로,,꾸엑!! 이라고 야단을 쳐요.ㅎㅎ
    100살이되도, 이리 사랑스럽다니..정말 끝까지 가는군요.냥이의 사랑스러움은요.

  • 바이올렛
    '20.11.18 8:05 PM

    제 눈에는 아직 귀여운 아기인데 가끔은 어르신 느낌이 나요.
    만지는거 귀찮아하고 절대 뛰지 않아요.
    수염도 너~무 길어요ㅎ

  • 5. 그냥이
    '20.11.19 5:37 PM

    고양이는 아주 특이 케이스 아니면
    산책 안돼요 ㅠ

  • 바이올렛
    '20.11.19 8:31 PM

    맞아요ㅜ
    산책까지는 아니어도 바깥바람 쐬어 주고 싶어 몇번 갔는데
    케이지에서 나올 생각도 없고 좋은 표정이 아니어서 이젠 안나가려고요.

  • 6. 모브
    '20.11.20 9:02 PM

    16살이라니...10살 빼도 다 믿을듯요. 엄청 동안이네요.
    묘르신. 앞으로도 건강하고 행복하게 잘 지내자. ^^

  • 바이올렛
    '20.11.26 3:07 PM

    제가 보기에도 아직 아기같아요.
    우리애기 어디있니?~하고 찾다닙니다.
    앞으로 건강하게 잘 지내다 보내주고 싶네요.

  • 7. 요리는밥이다
    '20.11.21 1:15 AM

    어머, 16살이라고요? 아직 청년인데요! 쿠키야, 건강하고 행복하게 대학입학까지 하라냥!!

  • 바이올렛
    '20.11.26 3:10 PM

    젊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대학가겠다면 보내고 싶습니다ㅎㅎ

  • 8. 추장
    '20.11.27 11:10 AM

    울 금홍이랑 동갑이네요!! ^^ 같이 오래오래 건강하게 지내용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635 예실칙혼을 모르면 2 도도/道導 2020.12.26 918 0
25634 입시 전문가가 본 정경심 교수 입시 비리(?)에 대한 진실 3 설라 2020.12.26 1,457 1
25633 그래도 희망이에요. 공부카페에 올라온 조선링크의 댓글 1 데이 2020.12.26 628 1
25632 분홍 저고리에 다홍치마 8 Juliana7 2020.12.24 1,438 0
25631 챌,챌,챌시의 메리 크리스마쓰~~ 12 챌시 2020.12.24 1,971 0
25630 모두에게 보내는 성탄 카드입니다. 8 도도/道導 2020.12.24 824 0
25629 몸도 마음도 2 도도/道導 2020.12.23 545 0
25628 야위어 가는 열매 4 도도/道導 2020.12.22 757 0
25627 사자성어 신조어 4 도도/道導 2020.12.21 659 0
25626 색동저고리에 다홍치마 12 Juliana7 2020.12.20 2,232 0
25625 무장객사 송사지관의 설경 6 도도/道導 2020.12.18 812 0
25624 다녀가는 사람은 있습니다. 3 도도/道導 2020.12.17 1,200 0
25623 고창객사 모양지관에 눈이 내립니다. 6 도도/道導 2020.12.16 945 0
25622 겨울은 역시 4 도도/道導 2020.12.14 954 0
25621 자랑후원금 통장(행복만들기) 내역입니다 ( 4 ) 8 행복나눔미소 2020.12.12 3,156 3
25620 겨울로 들어 왔지만 2 도도/道導 2020.12.12 672 0
25619 백제의상 인형옷 급조 했습니다.^^ 12 Juliana7 2020.12.11 2,605 2
25618 결실할 수 있는 축복 2 도도/道導 2020.12.11 510 0
25617 3 계절을 봅니다. 4 도도/道導 2020.12.10 675 0
25616 한국적 얼굴의 인형입니다. 저고리 조바위 장착 38 Juliana7 2020.12.09 3,718 1
25615 일과를 마치고 맞이하는 석양 2 도도/道導 2020.12.09 597 0
25614 크리스마스를 기다리며 14 호옹이 2020.12.08 1,348 0
25613 요리를 돕는 챌시 14 챌시 2020.12.03 2,661 2
25612 누군가를 위해 2 도도/道導 2020.12.03 617 0
25611 내 자리를 보다 2 도도/道導 2020.12.02 648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