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내 몸 값은 타인이 결정합니다.

| 조회수 : 2,146 | 추천수 : 0
작성일 : 2020-09-17 10:27:28







비싼 몸값을 자랑하는 실버 푸들이 한 식구가 되었다.
 타고난 몸매와 입은 옷이 값을 결정하지만 교육이 되지 않아 입질과 공격적이라면
파양과 유기를 반복하다가 보호소에 격리되었다가 훗날 도태되고 만다.

제대로 된 사회와 교육과 기초공부를 잘 마치면 생활의 지혜로 발전하면서 몸값은 더욱 상승 한다.
사람도 사회교육과 가정교육이 잘 된 사람은 많은 사람들로부터 존경의 대상이 된다.

연합하고 연대하여 제 한 목숨 보전하고자 사나워진 모습으로 발전하고
의로운 모임인 것처럼 포장을 해 보지만 인성이 잘못된 자들이 심성까지 꼬여가는 것을 본다.
물들어가며 물든지 모르고 섞여 있으므로 냄새조차도 느끼지 못한다.

무리 지어 다니며 타인에게 위협이 되며 잘못된 훈련으로 길 드려진 들개들이
이 사회를 그들만의 이념과 사상으로 눈살을 찌푸리게 한다.

섞이지 못하고 화합하지 못하는 폭력적인 무리들이 애국과 정의를 앞세워 보지만
멀리하고 격리되어야 할 존재들이 되어 버렸다

우리 집에 식구로 들어온 견공이 외모의 몸값보다는
가정교육과 사회화 교육으로 동반 견으로서의 값을 다하는 반려견이 되기를 기대한다 

 도도의 일기 


 3 개월 된 실버 푸들 입니다.
이름은 후추 이며 여아 입니다.
윔비에게 사회화 교육을 잘 받고 있습니다.
제대로 된 대접을 받기 위해 지금은 기초 훈련을 열공 중입니다.
윔비 만큼 지혜롭고 건강하게 잘 자랐으면 좋겠습니다.



도도/道導 (ggiven)

한적한 시골 마을에서 농민들과 기도하는 사람입니다.제 홈피에 가시면 글과 사진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홈페이지 주소는 saepum.org 입니다.~^^페이스북 https://w..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김태선
    '20.9.17 2:21 PM

    아주 이뿐 후추가 아픔이 있었군요.
    겨우 3개월인데요..웜비랑 같은종이라해도 믿겠어요..
    너무 이쁩니다...도도님 사징끼가 조으신가 전체적인 색감이 애들이랑 너무 잘 어울립니다.

  • 도도/道導
    '20.9.17 10:40 PM

    실버푸들은 모질이 정말 아름답습니다~
    사진기는 삼성 노트8 입니다. ^^
    댓글 감사합니다.

  • 2. Bong
    '20.9.17 4:19 PM

    후추가 도도님께 와서 다행입니다.
    윔비가 할일이 많네유~~

  • 도도/道導
    '20.9.17 10:41 PM

    윔비는 정말 착합니다~
    잘 데리고 놀고 교육도 잘하는 것 같아요 ^^
    관심 감사합니다. 댓글도 고맙습니다.

  • 3. 스냅포유
    '20.9.17 4:35 PM

    후추 불행끝 행복 시작
    감사합니다

  • 도도/道導
    '20.9.17 10:42 PM

    후추는 처음부터 불행하지 않았어요~ ^^
    댓글 감사합니다.

  • 4. 김태선
    '20.9.17 11:10 PM

    사회화라는 도도님 말씀 잘 압니다 저도 보수적인 조직생활 28년째라 신규들 보면 처음부터 잘 적응하는 친구가 있고 잘 못하는 친구가 있는데요 수험생활 5년하고 합격 후 발령 하루만에 그만 둔 친구도 있었습니다 이후 저나 동료 후배들에게 신규들이 잘 적응하도록 맨토 맨토링을 계획한 후에 후배들이 잘 사회화된 모습을 봅니다 동물들이나 인간들에게나 어울어져 살아가는 환경은 동일하지요 인간도 동물의 한 부류니까요,저에게 다시 경종을 울려주신 도도님 존경합니다.

  • 도도/道導
    '20.9.18 9:51 AM

    업무에 대한 이해도 중요하고 처리 능력도 중요하지만 더 중요한 것은 적응이지 않을 까? 생각합니다.
    잘 무리에 잘 적응하고 업무 능력도 탁월하다면 우수한 자원으로 박수를 받겠죠~
    저도 그런 사람이고 싶습니다. 개 들을 훈련하고 같이 지나다 보면 개들에게서 많은 것을 배웁니다.
    장문의 댓글로 격려해주시고 칭찬까지 해주셔서 뭄 둘 바를 모르겠습니다
    그저 고맙고 감사하다는 말씀으로 인사드릴 뿐이다.
    함께 배우고 만들어가는 아름다운 세상이기를 기원해 봅니다.
    감사합니다.

  • 5. 추장
    '20.9.18 3:45 PM

    얼굴은 애기애기한데 3개월 아가가 덩치가 크네요
    스탠다드 푸들인가요?
    얼마 전에 미용실에서 실버 스탠다드 푸들 봤는데
    어찌나 이쁘던지..
    후추 건강하고 윔비 오빠 말 잘 듣고~~^^

  • 도도/道導
    '20.9.18 8:41 PM

    사진 상 크게 보인 겁니다. 아주 작아요~ ^^
    실제로 보면 모질에 마음을 빼앗깁니다.
    댓글과 관심 감사합니다.

  • 6. 날개
    '20.9.18 5:58 PM

    제가 전에 음식점갔을때 밖에 묶여있는 먹색빛깔의 털을 가진 푸들을 봤는데요. 정말 지금껏 본 푸들중에 제일 예쁘더라구요. 털색깔이 진짜 멋졌어요..실버보다는 좀 진했는데 그것도 실버영역에 들어가는 색일까요?
    후추...외모도 이름도 예뻐요^^

  • 날개
    '20.9.18 5:59 PM

    후추사진을 확대해보니...비슷해요!후추보다 좀 더 찐한 색깔이었네요.

  • 도도/道導
    '20.9.18 8:42 PM

    실버의 모질이 정말 환상적입니다. 누가 봐도 반할 정도입니다.
    은은하고 매력적이죠~
    관심 어린 댓글 감사합니다.

  • 7. 칠천사
    '20.9.18 7:07 PM

    어떤 상대를 만나느냐도 중요하죠.
    사람의 인생도 그렇지요.

  • 도도/道導
    '20.9.18 8:46 PM

    성악설을 주장하는 것은 아니지만 상대를 잘 만나도 원래의 성격이 사나운 품종은 경비견으로는 적합하지만
    실내 견이나 가정 견으로는 염려가 되는 부분도 있습니다.
    그래도 상대를 잘 만나면 잇점이 있겠죠~ ^^
    댓글 감사합니다.

  • 8. 고고
    '20.9.19 11:52 AM

    후추랑 윔비 다 순하고 착해 보여요.
    함께 사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좋겠어요.

    늘 좋은 글과 사진 감사합니다.

  • 도도/道導
    '20.9.19 1:47 PM

    녀석들이 늘 즐거움과 기쁨을 안겨줍니다.~ 정말 좋아요~
    댓글과 공감 감사합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594 임보 집을 내집처럼 그렇지만 진짜 가족이 필요해요(사지말고 입양.. 6 날아라나비 2020.11.17 1,335 0
25593 저도 우리집 냥냥이들 자랑해요. 14 민쥬37 2020.11.16 2,314 1
25592 63 Kg의 동아 8 도도/道導 2020.11.16 1,898 2
25591 인형 저고리, 조바위, 당의 14 Juliana7 2020.11.15 4,612 0
25590 이 날 제가 본 게 UFO 일까요? 7 Nanioe 2020.11.15 1,511 0
25589 가을 속을 달린다 4 도도/道導 2020.11.14 692 1
25588 인형 저고리 치마^^ 15 Juliana7 2020.11.13 3,751 2
25587 대봉시의 변신을 위해 2 도도/道導 2020.11.13 1,032 0
25586 용담호의 아침 4 도도/道導 2020.11.12 639 1
25585 아롱쓰&마동석 4 날나리 날다 2020.11.11 1,091 0
25584 마이산이 보이는 가을 4 도도/道導 2020.11.11 824 1
25583 냥이는 냥이를 부른다고요? 22 행복나눔미소 2020.11.10 2,922 1
25582 집사씐남 스압주의) 허허 오늘 계 타는 날(=팔배게 냥이 모임날.. 22 모브 2020.11.10 1,977 0
25581 귀염둥이 냥이 비키에요 32 ilovemath 2020.11.10 2,751 1
25580 냥이는 냥이를 부른다 16 챌시 2020.11.10 1,515 1
25579 팔베개 냥이 신고합니다~ 15 apfhd 2020.11.10 1,909 0
25578 저도 팔베게 냥이자랑하고 싶어요.(오래전 제 첫아이랍니다.)-사.. 12 양떼목장 2020.11.10 2,314 0
25577 boll jointed doll 구체관절인형 8 Juliana7 2020.11.08 2,294 1
25576 부르면 뛰어오는 냥이 15 도도/道導 2020.11.06 3,114 4
25575 내수면 어부의 아침 조업 4 도도/道導 2020.11.05 668 1
25574 걷고 싶은 가을 숲 4 도도/道導 2020.11.01 947 0
25573 지리산 계곡의 추경 2 도도/道導 2020.10.30 816 2
25572 가을 호반의 아침 2 도도/道導 2020.10.28 722 0
25571 핸드폰의 기술력 6 도도/道導 2020.10.24 1,136 0
25570 꼬질한 쪼꼬미적 챌시 23 챌시 2020.10.23 2,482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