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토종재래닭 청리닭입니다.

| 조회수 : 3,355 | 추천수 : 0
작성일 : 2012-07-17 22:05:55

올해 2월 29일날 청리토종닭  태어난지 20일된것 10마리를 분양 받아

애지중지 키워 이많큼 키웠네요.

10마리중 4마리는 분양받은지 하루만에 죽고 나머지 6마리가 남았습니다.

1마리는 암탉 5마리는 숫탉..ㅠ,ㅠ

요즘 암탉이 알을 낳고 있는데 우리가 시장에서 사먹는 계란하고는 차이가 있습니다.

계란크기가 꿩알만해요.

숫탉 성격 더러워요.

닭장 들어가면 덤비더군요.

 

오지팜 (ikpark68)

홈페이지에서 주문가능합니다. www.ojifarm.co.kr 무농약인증(쌀,찹쌀,고구마,서리태)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게으른농부
    '12.7.18 9:45 AM

    암닭이 많이 힘들겠는데요. 수닭들에게 치여서......
    저정도면 그냥 청치밥을 해서 주셔도 될 것 같습니다.
    청치를 그냥주는 것보다 밥을 지어서 주면 아주 좋아하거든요.

    친환경농사를 지으시니
    주변에 풀들 많이 먹이시면 계란의 질도 아주 좋아질겁니다. ^ ^

  • 2. 미도리
    '12.7.18 1:43 PM

    수탉 성격이 더럽다니... ㅋㅋㅋ 어쩐지 웃음이 나네요.
    좋은 환경에서 사는 닭들이 보기 좋아요.

  • 3. lunarainbw
    '12.7.18 3:47 PM

    닭과 오리 키울수 있곳에서 살았슴 싶다는 생각을 요즘 자주 해봅니다..

  • 4. 예쁜솔
    '12.7.19 7:47 PM

    암닭 5마리에 수탉 1마리라면
    그리 성격이 더러워지지 않았을걸요...ㅎㅎㅎ
    스트레스가 많은가봐요.

  • 5. 재롱이23
    '12.7.20 12:15 PM

    보통 수탉 1한마리에 암탉 15마리 정도가 맞지 않나요? 암탉 죽을까 겁나요...

  • 6. 윤수맘
    '12.12.1 4:23 PM

    제 생각또한 숫탉이 1마리에..암탉 5마리가 맞는거 아닐가 싶어요. 지금 있는 암탉은 죽어나겠군요-.-
    거기다 수탉이 성격도 더럽다하니..ㅋ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659 민들레의 시련 도도/道導 2022.07.01 70 0
25658 쇠뜨기 풀에 맺힌 이슬 도도/道導 2022.06.30 133 0
25657 [추가] 아깽이(개냥이) 데려가세요 gif 6 fabric 2022.06.29 1,425 1
25656 주사 32일차 순돌이입니다. (모금현황 및 비용 업데이트) 5 지향 2022.06.29 274 0
25655 이름 값을 하고 싶다 도도/道導 2022.06.29 120 0
25654 전주 덕진 공원의 연꽃 2 도도/道導 2022.06.28 204 0
25653 아기냥이 주웠어요 6 밤호박 2022.06.28 454 4
25652 깨끗하고 아름다운 모습을 도도/道導 2022.06.27 212 0
25651 스치는 인연보다 도도/道導 2022.06.24 363 0
25650 향과 바람이 전해주는 느낌 2 도도/道導 2022.06.23 386 0
25649 아름다운 세상의 아름다운 분들 2 도도/道導 2022.06.22 477 0
25648 연 향이 퍼지기 시작합니다. 4 도도/道導 2022.06.21 606 0
25647 스며드는 힘 2 도도/道導 2022.06.20 567 0
25646 본격적인 여름이 시작됩니다. 4 도도/道導 2022.06.19 690 0
25645 주사 21일차 순돌이입니다. (모금현황 및 비용 업데이트) 8 지향 2022.06.18 933 1
25644 시선이 멈추는 곳 도도/道導 2022.06.18 608 0
25643 정석에 매이면... 2 도도/道導 2022.06.17 695 0
25642 쓰레기와 온갖 잡 것들 4 도도/道導 2022.06.16 1,006 0
25641 새로운 향에 취합니다. 2 도도/道導 2022.06.15 818 0
25640 비 오는 날의 청초함 2 도도/道導 2022.06.14 925 0
25639 대단하지 못하지만 대단해지고 싶다 2 도도/道導 2022.06.12 1,129 0
25638 가세가 아니라 기업입니다. 2 도도/道導 2022.06.11 1,150 0
25637 주사 14일차 순돌이입니다. (현재까지 모금현황 및 비용) 5 지향 2022.06.11 1,405 0
25636 살아온 세월이 증명되어... 2 도도/道導 2022.06.10 1,084 0
25635 열린 마음은 문까지 열어 놓습니다. 2 도도/道導 2022.06.09 1,223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