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제 목 : 결혼생활 해보신분들 둘중 어떤 남자가 더 나은가요?

| 조회수 : 11,691 | 추천수 : 0
작성일 : 2016-09-28 21:35:13
극단적인 두 케이스가 있는데요,

1번 남자
- 성격 잘맞음(트러블을 푸는 방법이 잘 맞아요, 어쩌다 언쟁이 생겨도 어쩐지 금방 풀림)
- 제사없는 집안
- 아버지가 대기업 희망퇴직하신 평범한 가정에서 자라 일반 대기업 사무직
- 그렇다보니 집안이 저희집보다 좀 떨어지는 느낌.... 부모님께서 조금은 도와주시지만 대출받아 집 마련해야 하는 상황
- 나의 맞벌이를 대놓고 원함(전 공무원)
- 가족은 그렇게 화목해 보이진 않지만 덕분에 우리만 잘하면 되는 개인주의적 분위기.
- 친구 별로 없음

성격적 단점은
- 술을 너무너무너무 좋아함(소주 4병 주량, 가끔 필름 끊김, 가끔 혼자있을때 집에서 소맥말아먹는 정도)

정도고요. 담배는 안해요.


2번 남자
- 성격 안맞음(전 좀 자유분방하고 개인주의인데
이분은 굉장히 보수적, 논쟁을 하기보단 피하고 좋은게 좋은거지~ 무한긍정 타입, 모두에게 좋은 사람/ 착한사람 컴플렉스 있음)
- 집안은 저희집보다 나은 정도(본인 명의의 아파트, 건물 있음)
- 제사 빡시게 지냄(일하는건 어머니만. 화목하고 가정적이지만 보수적인 집 분위기인듯)
- 술은 적당히, 담배는 안피는 깔끔한 성격
- 회식을 가도 중간중간 사진보내주고 연락하는 부분이 마음에 듬
- 오래된 동네친구들 모임이 많음

성격적 단점은
- 저희집은 제사도 안지내고 부모님 조금 깨어있으셔서 굉장히 자유로워요 남녀차별 없고요.
- 근데 이사람은 뭐랄까 고정된 성관념이 있는것 같은데 그게 조금 거슬려요.
돈은 남자가 벌고 집안일은 여자가
남자는 여자를 보호해줘야해 약간 이런 생각들.


1번은 성격이나 개그코드가 아주 잘맞는대신
미래 생각하면 답답하고요...

2번은 경제적으로 편할것같은느낌과
저랑 성격은 다르지만 굉장히 긍정적이고 바른 느낌이 좋긴한데
이게 남자친군지 선생님인지
같이있으면 뭔가 불편하고 제 목소리 내기가 어려운게 단점이네요


최근 소개팅으로 만난 분들인데
이제 결정을 해야할것 같아서요.

사실 둘다 제 기준에선 나쁘지않아서... 결정을 못하겠어요

혹시 둘 중에 살아보면 치명적인 단점으로 다가오는 부분이라던지
아니면 혹시 제게는 단점으로 느껴지는거지만
살아보면 저게 장점일수도 있는것들 있으면 알려주세요!


사실 이러면 안되는거지만
물어볼곳이 여기밖에 없네요ㅠㅠ


2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뽀그리2
    '16.9.29 5:17 PM

    전 2번
    그러나 님은 1번 할거 같음. 애정이 기울어졌음.

  • 2. letitsnow
    '16.9.29 9:29 PM

    술을 너무 좋아하면 나중에 문제가 될수있음ㆍ
    나도 2번ㆍ

  • 3. 무늬
    '16.10.2 12:26 PM

    술문제살다보면엄청큼니다
    당연히 물론2번요

  • 4. beantown
    '16.10.3 10:46 PM

    자유게시판에 올리면 더 많은 조언을 들을 수 있을 거예요

  • 5. 리기
    '16.10.4 7:43 AM

    필름이 끊길정도로 마신다는건 심각하네요. 2번이 훨씬 나아요.

  • 6. 마이센
    '16.10.13 5:27 AM

    그정도로 술드신다면 분명 부모님 중에
    똑같이 잘 드시는분이 계실테고
    결혼까지 생각하신다면
    그 남자 부모님들이 어떠한지 보시면
    대략 답나옵니다

  • 7. 나미
    '16.10.15 5:05 PM

    무조건 2번이요
    술문제는 모든 장점을 말마먹고도 남는 문제입니다

  • 8. hoony
    '16.10.26 8:06 PM

    술 좋아하는 남자는 절대 안됨
    주폭
    술 많이 마시면 순한 양도 개 돼지가 됨

  • 9. 여기가천국
    '16.11.15 12:58 AM

    술은 큰문제가 될수있음

  • 10. 징검다리
    '16.11.27 9:11 AM

    술때문에 저도 2번
    나이 들어 갈수록 점점 더하고
    처음엔 술 취하면 조용히 와서 자던 사람도
    나중엔 주사가 생겨 식구들 잠도 못 자게 해요.
    건강도 안 좋아져서 늙으면 병수발 해야 함

  • 11. 골든레몬타임
    '16.11.27 2:32 PM

    술빼곤
    저는 1이네요.
    돈이 아주쪼달리는거아니면
    한평생 말잘통하는사람한테
    내주장 펴가며사는것도
    나쁘지않은데
    술이 좀그렇네요.

  • 12. 조이야
    '16.12.7 5:17 PM

    그 지경으로 마시는 건 모든 장점을 상쇄하고도 남으나...
    2번의 단점도 무시할 수 없음

  • 13. DORAEMON
    '16.12.16 5:11 AM

    예외는 있지만 대부분의 남자들이
    가정이 생기면 술이 줄어듭니다
    저같으면 1번이요
    근데 꼭 두분중에 고르시려구요?

  • 14. 리기
    '17.1.5 2:54 AM

    원글님의 마음은 1번에 있네요. 외모가 빠졌네요. 외모까지 비슷하다면 저라면 2번이요.

  • 15. 345
    '17.3.27 1:56 PM

    님 성격이나 스펙도 적으셔야죠
    객관적으론. 2번

  • 16. 그냥 친구
    '17.8.13 4:42 PM

    아직도 결정못했어요?
    지난번에도 글올렸을때
    술 많이 먹는 남자는 안된다고 대부분 2번 선택해줬는데
    적당히 알아서 좀 하세요

  • 17. 조정순
    '18.1.25 9:41 PM

    1번 절대 안됨
    알콜중독 의심

  • 18. 익명님
    '18.5.3 10:01 PM

    재가 보기엔 둘다 갖다버려야 될 상. 꼭 둘중에서 골라야 돼요? 선택지를 넓히세요. 50년은 같이 살아야 될 사람이고 소중한 내아이의 아빠가 될 사람입니다. 둘다 버리세요

  • 초록마니
    '22.4.10 7:14 AM

    1.2번 다 땡이요.
    3번 찾으세요

  • 19. 딸기우유좋아
    '20.12.8 12:14 AM

    저희 남편 2번스타일인데..술안좋아하고 정말 바른느낌. 법없어도 살..하지만 너무 답답해요. 차라리 술도 마시고 생각이 오픈되면 좋은데 술도 안마시고 생각이 꽉막혀있고 유드리?가 없어요. 다른의견 오픈마인드 아니라 대화안되요. 특히 성고정관념..정말 답답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8828 50~60대 여성분께 주기 좋은 선물있을까요? 8 쵸코코 2016.10.19 10,335 0
38827 우노리님 시냇가에 심은 나무 2016.10.19 2,276 0
38826 루나광고 보신분? 이분 정체좀..제발 1 까르르 2016.10.18 5,031 0
38825 상가임대권에 대해? 제시맘 2016.10.12 2,093 0
38824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추천 부탁드립니다.. 1 분당댁 2016.10.12 2,557 0
38823 53세에 간호조무사 학원 소개해주세요(군포거주) 1 바람 2016.10.08 5,213 0
38822 중고 장터는 어디를 쓰시나요? 2 wise 2016.10.04 3,234 0
38821 유용한 스마트폰 어플 모음 (2016.9 ver) 2 사랑한스푼 2016.10.03 4,610 0
38820 학군 영향 안받고 살기 괜찮은 서울 2호선라인 아파트 추천해주세.. 2 맘처럼 2016.10.03 6,542 0
38819 (조금 쑥스러운 질문입니다만)여성들의 경우 화장에 따라 사람얼굴.. renhou7013 2016.10.02 3,830 0
38818 괌가요 1 구름 2016.09.29 1,731 0
38817 강아지 키우기 쉬워지는 핵꿀팁 12가지ㅎ 1 사랑한스푼 2016.09.29 5,458 0
38816 결혼생활 해보신분들 둘중 어떤 남자가 더 나은가요? 20 밀크123 2016.09.28 11,691 0
38815 독일에서의 집구하기 어떤 걸 선택해야할까나요? 2 하늘고래 2016.09.25 2,773 0
38814 공제 상품 잘아시는분? 쏘양ㅎ 2016.09.23 1,365 0
38813 임신 몇주간 시도해보고 안되면 병원가야하나요? 3 땅콩버터 2016.09.23 3,543 0
38812 대각선 집에서 뛰어도 울리나요? 4 깔리바우트 2016.09.20 2,054 0
38811 강아지, 고양이에게 쓸 수 있는 사람약 5 사랑한스푼 2016.09.19 4,228 0
38810 범죄수사와 미디어 그리고 정의 21zone 2016.09.18 1,563 0
38809 카스테라 나무틀 2 순천댁 2016.09.06 3,958 0
38808 주인의 발작을 예고하는 리트리버 강아지 1 사랑한스푼 2016.09.05 3,865 0
38807 저만 문콕을 당하는 기분이예요 2 미래리스맘 2016.09.02 5,073 0
38806 황신혜 의자 어디꺼죠??? 3 스티위 2016.08.26 5,056 0
38805 가족들 구하고 죽은 도베르만 이야기ㅜ 3 사랑한스푼 2016.08.24 2,933 0
38804 농성장 후원 행사에 오실분! 1 가윤좋아 2016.08.23 1,86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