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최근 많이 읽은 글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제 목 : 제가 여러분께 참으로 고마운 것은

| 조회수 : 3,145 | 추천수 : 0
작성일 : 2016-04-19 13:31:41

제가 82쿡을 알게 되고

장터를 통해 인연을 맺은 것이

2009년 초였습니다.

많지는 않지만

농약을 사용하지 않고

아침저녁으로 벌레들을 잡아가며 정성스럽게 가꾼 배추를 두고

처리방법을 몰라 애를 태우고 있던 중에

무턱대고 자유게시판에 판매글을 올렸다가 바로 삭제당한 것을

대구에 사시는 분께서 장터에 올려주셔서

별 어려움 없이 가지고 있던 배추를 모두 처리할 수 있었습니다.

사실 배추를 절이는 일이 처음이어서

문제가 적지 않았슴에도 많은 분들께서 이용을 해주셔서

배추를 모두 처리함은 물론

나중에는 배추가 없어서 드리지 못하는 지경까지 되었습니다.


그후로 장터를 이용해 많은 분들의 도움을 받은 동안

어떤 분들께는 불편과 어려움을 드린 일도 적지 않았습니다.

우여곡절끝에 장터가 폐쇄되고

그 때 까지 제게 도움을 주셨던 많은 분들 덕분에

지금은 안정적인 기반을 닦아

경제적인 자립하여 어느정도 여유를 갖게 되어

조금 수고하면 야러분을 기쁘게 할 수 있는

많이는 아지만

조금은 함께 나눌 수 있는 생활을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사람이 살다가 보면

자신의 잘못이 없슴에도 예기치 않게

갑자기 얼움에 처하는 일이 잇을 수 있습니다.

제가 대단한 것은 아니지만

여러분의 도움이 없었더라면

지금의 제가 있을 수 없슴을 잊지 않고 있습니다.

혹시 사시는 중에

예기치 않게 갑자기 어려움이 있을 경우

제가 조금이라도 함께 할 수 있는 일이 있다면

언제라도 함께 하겠습니다.

큰도움은 되어드리지 못하더라도

식생활의 걱정을 덜어드리는 일은 어렵지 않을 것 같습니다.

혹시 열심히 사시는 중에

가족이  하시는 사업의 부도나

보증이나 남에게 사기를 당해

갑자기 식생활을 걱정해야 하는 일이 있으실 경우

연락주시면 함께 하는데 주저하지 않겠습니다.


한 때 백화점에 납품을 하면서 잘 나가다가

I.M.F 사태와 한해 걸려 닥친 두 번의 태풍으로

죽음까지도 생각햇던 제가

어늘의 안정적인 생활기반을 닥은 것은

오로지 많은 분들의 도움때문이며

지금도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이어가고 있으니

여러분께 받은 것을 조금 나눈다고 해서 이상할 일이 아니며

너무 당연한 일일 것입니다.

혹시 생활하시는 중에 본의아니게 식생활을 걱정해야 하는 일이 있으시어 연락주시면

언제라도 모른 채 외면하지 않겠습니다.

해남사는 농부 (jshsalm)

그저 빈하늘을 바라보며 뜬구름같이 살아가는 농부입니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luckyme
    '16.4.19 10:43 PM

    말씀이라도 너무 좋으신 분이시네요.
    원글님 이 글만으로도 그 따뜻함이 느껴져서 글을 안쓸수가 없다는..
    베풀고자 하는 그 마음 저도 늘 새기고 실천해야 겠다..하는 맘이 드는 밤이네요.
    항상 행복하시고 하시는 일도 잘 되시길 진심으로 빌어봅니다!^^

  • 2. 예쁜솔
    '16.4.23 10:35 PM

    네...기억하고 있을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8840 6살 아이 클로렐라 추천 부탁드려요!! 깜냥깜냥이 2016.12.01 1,713 0
38839 루카스포포크림 선물받았어요 알레스카 2016.12.01 1,958 0
38838 소름돋는 양희은 촛불집회 영상 1 쯔위쯔위 2016.11.28 5,814 0
38837 국민을 대하는 JTBC의 자세 쯔위쯔위 2016.11.18 4,530 1
38836 5살 아이가 저보고 합비~ 라고 하는데요.. 영어질문;; 4 스타쭌맘 2016.11.13 5,565 0
38835 1500만원의 위엄 1 꿈꾸는나라 2016.11.07 10,345 1
38834 가지고다니면서 스트레스해소해요! 2 하수은 2016.11.07 5,265 0
38833 바르셀로나에서 유명한 안주, 간단하게 만드는 법 1 사랑한스푼 2016.10.24 6,271 0
38832 택배왔지요~~~~ ♬ 볼볼이 2016.10.24 3,527 0
38831 50~60대 여성분께 주기 좋은 선물있을까요? 8 쵸코코 2016.10.19 7,834 0
38830 우노리님 시냇가에 심은 나무 2016.10.19 2,236 0
38829 루나광고 보신분? 이분 정체좀..제발 1 까르르 2016.10.18 4,990 0
38828 상가임대권에 대해? 제시맘 2016.10.12 2,054 0
38827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추천 부탁드립니다.. 1 분당댁 2016.10.12 2,521 0
38826 53세에 간호조무사 학원 소개해주세요(군포거주) 1 바람 2016.10.08 5,102 0
38825 중고 장터는 어디를 쓰시나요? 2 wise 2016.10.04 3,190 0
38824 유용한 스마트폰 어플 모음 (2016.9 ver) 2 사랑한스푼 2016.10.03 4,571 0
38823 학군 영향 안받고 살기 괜찮은 서울 2호선라인 아파트 추천해주세.. 2 맘처럼 2016.10.03 4,645 0
38822 (조금 쑥스러운 질문입니다만)여성들의 경우 화장에 따라 사람얼굴.. renhou7013 2016.10.02 3,798 0
38821 괌가요 1 구름 2016.09.29 1,699 0
38820 강아지 키우기 쉬워지는 핵꿀팁 12가지ㅎ 1 사랑한스푼 2016.09.29 5,408 0
38819 결혼생활 해보신분들 둘중 어떤 남자가 더 나은가요? 19 밀크123 2016.09.28 11,565 0
38818 독일에서의 집구하기 어떤 걸 선택해야할까나요? 2 하늘고래 2016.09.25 2,735 0
38817 공제 상품 잘아시는분? 쏘양ㅎ 2016.09.23 1,328 0
38816 임신 몇주간 시도해보고 안되면 병원가야하나요? 3 땅콩버터 2016.09.23 3,49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