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제 목 : 그곳에 가면 - 시간이 멈춘도시

| 조회수 : 2,284 | 추천수 : 0
작성일 : 2018-01-17 23:41:19

목포 유달산 자락

서산동 보리마을 그곳에 가면

수 십 년째 시간이 멈추어 있다 .

21 세기 문화와 문명을 자랑하는 지금

누구나 생활에 없어서는 안 될 필수품이 된

보편적 생활수단이 된 자동차가 들어가기는커녕

작은 짐을 나루는 리어카도 다닐 수 없는 좁은 골목

비탈이 심해

계단이 아니면 걸어 다니기도 힘든 가파른 비탈에

오토바이 , 자전거도 다닐 수 없어

이사를 가고 올 때도 이삿짐을

오로지 사람이 이고 지고 날라야 하는 곳

두 발로 걷는 것 말고는 오갈 수 없는 곳

그곳에 가면

어린 시절 내가 있고

지금은 가고 안 계신 부모님을 만날 수 있고

부모님과 함께 살던 형제들을 만날 수 있다 .

 

1960 년 대 초

내가 서울에 중학교 시험을 보러 갔을 때

잠시 머물렀던 창신동 산동네도 비탈이 심해

심지어는 비탈에 기둥을 세우고

기둥 위에 천막집들이 즐비하기도 했지만

꼭대기 동네까지 차가 들어가고

오토바이 , 자전거가 다녔으며

연타장사가 리어카로 연탄을 나르기도 했었다 .

 

시간이 1960 년 대 초에 멈추고 흐르지 않는 곳

목포 서산동 보리마당

차도

리어카도

오토바이 , 자전거도 다니지 못하는

좁고 비탈진 골목

그만 그만한 작은 집들이

오밀조밀 이마를 맞대고 있는

골목길 집들마다

벽화와 시와 시화로

그 시절 정서와 정취가 그대로 살아서 숨쉬는

1987 년 영화에서 연희네 수퍼가 있는 그곳을

혼자서 시간을 역류해

지나간 시간속의 나를 찾아보는 일도

생애 최고의 여행이 될 수 있고

가족과 함께

지나간 세월속의 시간여행을 하는 것도

어느 해외여행 못지않은 가족의 추억이 될 것이며

연로하신 부모님을 모시고 함께 하는 여행은

부모님께 최고의 효도여행으로 손색이 없을 것이다 .

 

목포 유달산 자락

서산동 보리마당

그곳에 가면

지나간 세월속의 나를 찾을 수 있으며

거칠고 험한 세상을 사느라

지치고 피곤한 영혼을 편히 쉴 수 있다 .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첫글을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