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제 목 : 새직업에 대해서 질문입니다..

| 조회수 : 1,674 | 추천수 : 0
작성일 : 2016-12-12 18:12:56


제가 어릴적부터 집안에 가장이어서

아르바이트뿐만 아니라

일도 일찍 시작했었습니다...


그렇게 무작정 돈벌기를 전전한지 10년정도 지났습니다.

서빙, 설거지, 유치원교사, 학원강사, 판매직, 백화점리셉션,

콜센터 등 지금 당장 기억나는게 이정도입니다...


그리고 어느덧 서른살이 넘고, 몸이 아픈 관계로 경력 단절..

어리기만 했던 동생인줄 알았는데 이젠 저 대신 부모님을 부양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처음으로 제게 맞는, 적성에 맞는 직업을 선택하게된 지금.


너무 막막하고 답답합니다. 과연 제가 다시 새로운 직업에 대해 훈련받고

채용이 이 나이에 채용이 될지.. 지금 제가 딱 30대 중반으로

앞이 깜깜합니다....



제가 현재 추천 받은 직업군이

1. 3D 프린트 관련 업종

2. 쇼핑몰 관련 업종

3. 웹디자이너


제가 정보 검색을 해도 실질적 업무에 관한 정보까지는 어려워서

지푸라기 잡는 심정으로 여기에 글 남깁니다.



혹시 경력 단절의 여성이

신입으로 취업하기에 적절한 직업군이 무엇이 있을지

얘기들 나눠보고싶습니다.


참고로 저는 대졸자이며, 자격증으로 최근에 오픽 AL받았고

토익점수는 아직 제대로 받지 못했습니다. 취업준비를 위해 공부 중에 있습니다.

어디가되었든 서류합격확률을 높이기 위해서요...



위에 언급한 직업관련 정보있으신분들 그어떤얘기들이든 좋으니 남겨주세요...

다시 사회에 나갈려니 겁도 나고 불안합니다.

예전엔 반드시 돈을 벌어야 한다. 이번달 공과금과 식구들과 외식한번 해보고싶다란 마음으로

무작정했을때는 전혀 고민도 없고 생각도 없이 닦치는대로 했지만...

이제서야 제 자신을 위해 무언가 도전하려니 왜이렇게 깜깜한지 모르겠습니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하람하늘맘
    '16.12.13 12:04 AM

    새로운 출발을 진심으로 응원합니다.^^
    일단 워크넷에 회원가입하시고 직업심리검사 중 직업선호도검사 엘형을 한번 시행해 보세요!
    온라인으로 하고 바로 검사결과가 자세히 나와서 자신의 직업적 선호도와 성향을 파악하시는 데 도움이 되실 거예요.. 직업가치관 검사도 하시면 좋겠고요..^^
    그 결과를 가지고 워크넷과 ncs 사이트를 살펴보시면서 직업들을 찾아 보시면 어떨까 합니다.
    그리고 집 근처의 여성인력개발센터나 여성새일센터등에서 어떤 직업훈련 과정들이 있는지 한번 살펴 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교육비가 저렴하거나 국비지원을 받을 수 있는 과정도 있을 겁니다.
    한번 찾아가셔서 거기 직업상담사와 상담해 보시고 취업알선을 받는 것도 좋구요..
    취업성공패키지 라는 취업프로그램에 참여해 보시는 것도 좋을 겁니다.
    각종 교육지원과 알선, 취업시 취업성공수당등이 있거든요..

    기존에 해 오셨던 것 중에서 하면서 재미있었고 좀더 상위 레벨로 올라갈 수 있는 일이 무엇이었나
    한번 찾아보시는 것도 권유합니다.

    그리고 지금의 직업세계의 변화 추세로는 평생직장은 뭐 이미 없다고 봐야하지만 평생직업도 없다고 봐야 해요..
    평생 거쳐가는 직업이 15개가 넘어가는 시대니까요..
    지금 무언가를 시작하셔도 결국 5년~10년 후에는 또다른 분야로의 도전이 필요할 지도 모릅니다.^^
    그래서 일단 뭐든지 시작해 보는 것도 나쁘지 않아요..

    "실행하면서 배운다" 제가 좋아하는 모토입니다.
    일단 움직이세요!^^ 고용지원센터 든지, 여성인력개발센터 든지, 구청에 취업지원센터 든지..
    아니면 도서관이든지...^^
    움직이다 보면 조만간 길이 보이실 겁니다. 화이팅입니다.^^
    새로 시작하시기에 정말 좋은 나이이고 좋은 때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8981 삼척에 숙소 문의입니다. 1 맘이 2017.07.11 2,841 0
38980 18평 아파트 구조 좀 봐주세요.(모델하우스 사진 첨부) 10 tlavkaus 2017.06.28 16,467 0
38979 명품에 괸해서 질문요... 사는동안 2017.06.24 3,305 0
38978 핏플랍.. 1 동서맘 2017.06.23 5,080 0
38977 태어난지 한달된 강아지들 사진.. 8 ㅇㅇ 2017.06.20 10,995 0
38976 이 나무 이름은 무얼까요?? 1 푸른하늘 2017.06.20 3,958 0
38975 이 커피 어디서 구할수있을까요? 3 이니스 2017.06.19 6,212 0
38974 싱글 재테크 셋팅 끝냈어요. 6 gg2803 2017.06.16 8,213 0
38973 올리브 상한걸까요 pq 2017.06.11 2,272 0
38972 무릎뒤로 볼록한건 2 맘처럼 2017.06.11 3,876 0
38971 저도 최근에 알게된 음식상식 : 감자탕의 감자 의미! 6 늘푸른솔나무 2017.06.07 6,815 0
38970 준표 형아 귀국하면 지킬약속 4 새로운세상 2017.06.04 3,384 0
38969 연락을 주신 분이 있어 글 내립니다. 미안합니다. 1 해남사는 농부 2017.06.04 6,039 0
38968 혼족을 위한 무료 어플 8가지((feat.무료)) 다루1 2017.05.31 5,694 0
38967 베개 내피 어떻게 세탁하나요? 2 renhou7013 2017.05.20 5,604 0
38966 답글은 어떻게... loving 2017.05.17 1,558 0
38965 영화 좋아하시는 님들, 혹시 이 영화 국내에서 개봉했었나요?,,.. renhou7013 2017.05.12 2,640 0
38964 왕좌의 게임 어디에서 볼수 있나요? 2 Amie 2017.05.10 3,101 0
38963 카드설계사님 계신가요? 토끼부인 2017.05.08 1,494 0
38962 갱년기 증상에 대해 질문 있습니다 7 쌈장법사 2017.05.08 6,408 0
38961 국프가 뭔가요? 1 cangle 2017.05.04 3,899 0
38960 홍준표 예언 적중 3 yyoung 2017.05.03 9,159 0
38959 홍준표 러브스토리 10 yyoung 2017.05.01 7,363 0
38958 학교급식 염소(락스성분)소독 알고계시나요? 12 보리수네집 2017.04.27 6,214 0
38957 원목테이블 색 바꿀 수 있을까요? 1 yangguiv 2017.04.25 2,59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