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귀찮은 사람 떼어버릴땐... 역시 82

ㅇㅇ 조회수 : 5,185
작성일 : 2011-10-13 14:26:16

정말 저를 괴롭히는 사람이 있어요. 과거직장 동료죠..

너무 너무 귀찮게 전화를 자주 해요..

안받기도 하고 자동응답으로 넘기기도 하고.. 제가 안받으면 다른 동료를 통해서라도 연락을 하고..

전화 받으면 자기 신세 한탄+ 주변 사람욕 + 자식 자랑 등등 .....

듣기 불편하고 짜증나는 내용이죠 주로.. 답이 없는 내용..;;

어떨때는 듣기 싫다고 그만 끊자고.. 계속 통화하다 보면 영혼이 메마르는것 같다고 표현을 해도

그래도 내가 제일 잘 들어준다나? 하면서 끊지 않고 진을 빼곤했죠

조금 아까도 전화를 안받았더니 다른 지인에게 전화를 해서 내가 전화를 안받는다고 했다고 .. 에휴

그 지인에게 전화가 왔길래 제가 전화 해봤죠.  다른 사람에게까지 민폐 끼치기 싫어서...

아니나 다를까 또 통화 시작하면서 듣기 싫은 레파토리 나오고... 전화기가 뜨끈해질때쯤...

퍼뜩 82에서 봤던 말이 생각나는거에요..

진지하게, 급하게 필요해서 그런데 돈 한 5천만 꿔달라니까 내가 돈이 어딨어?

아 뭐 잊어버린게 있네 하면서 바로 전화끊네요..

IP : 211.237.xxx.51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phua
    '11.10.13 2:28 PM (1.241.xxx.82)

    ㅎㅎㅎㅎㅎㅎㅎㅎ

  • 2. 웃음조각*^^*
    '11.10.13 2:29 PM (125.252.xxx.108)

    ㅋㅋㅋㅋㅋ

  • 3. ㅎㅎㅎ
    '11.10.13 2:31 PM (58.148.xxx.15)

    에이 그래도 원글님 5000원이 뭐예요... 한 50만원 정도는 부르셔야 다신 전화 안오죠

  • 별사탕
    '11.10.13 2:34 PM (110.15.xxx.248)

    제부가 함께 낚시갔다는 그 사실만으로는 외도의 증인이 되기는 어렵겠는데요,,남편은 증인이 제부라는 그 점을 외도가 아니다란 증거로 주장할 수도 있으니까요, 뭔 얘기냐 하면, 남편이 판사에게,
    외도상대의 여자라면 처갓집 가족인 제부와 함께 갔겠느냐고, 그러니 그 여자와는 아무 관계도 아니다 라고 오히려 주장한다면, 판사에게 그 말이 더 먹힐 수도 있다는 점도 생각해 보시길....
    (제부가 어느정도의 수위로 증인을 해 줄지....예를 들어 그날 그 둘이 같은 호텔방엘 들어가는 것을 봤다 라고 증인을 선다면 모르지만)

  • ㅎㅎㅎㅎ
    '11.10.13 2:42 PM (124.63.xxx.31)

    ㅎㅎㅎ님 댓글이 더 웃겨요
    설마 오천원 빌려달라는데 내가 돈이 어딨어? 라면서 끊겠어요?ㅎㅎㅎㅎㅎ

  • ㅎㅎㅎ
    '11.10.13 3:19 PM (58.148.xxx.15)

    그러게요..ㅎㅎㅎ
    어쩐지,,, ㅎㅎㅎㅎㅎ
    저 왜이러나요?
    전에는 다이어트 한참 할때 간판옆에 낭만과 멋이 있는 곳이라고 씌여져 있었는데, 제 눈에는 냉면과 멋이 있는곳으로 보였다는,,,,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 ㅍㅎㅎㅎ
    '11.10.13 8:26 PM (180.66.xxx.188)

    냉면과 멋!

  • 4. ^^
    '11.10.13 2:31 PM (180.70.xxx.167)

    오호호~
    앞으로 절대 전화 안 올것 같은걸요

  • 5. ㅎㅎㅎ
    '11.10.13 2:35 PM (220.86.xxx.224) - 삭제된댓글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 6. 쏜양
    '11.10.13 2:40 PM (124.63.xxx.10)

    ㅋㅋㅋㄱ강추 누르고 싶어요!

  • 7. ㅋㅋ
    '11.10.13 2:41 PM (112.168.xxx.63)

    이거 방법이 너무 공개되어서...ㅋㅋㅋㅋㅋㅋㅋㅋ

  • ㅎㅎㅎ
    '11.10.13 3:14 PM (211.210.xxx.62)

    그러게요. 불안하네요. 계좌번호까지 넣어줘야하는 불상사가 안생겨야할텐데.

  • 8. 우왕 대박~
    '11.10.13 2:52 PM (180.224.xxx.43)

    제 글인가 싶었네요.
    저도 나의 영혼을 메마르게하는자가 있는데 써먹어볼까 싶은 충동이...
    근데 다른사람한테 궁하게 사는가보다하고 이상한 소리할까봐 좀...
    여하튼 그 수다쟁이 동료분 이젠 전화 안할거 같아요.ㅎㅎㅎㅎㅎ

  • 9. ..
    '11.10.13 2:57 PM (125.128.xxx.172)

    정말 이거 소문 나면.. 안되는뎅..ㅋㅋㅋ
    돈 빌려달라는 소리 들으면.. 인간관계 정리 당하는구나~ 라고 생각될듯 해요..

  • 10. ..
    '11.10.13 4:02 PM (124.63.xxx.31)

    오천갖구 되?? 더 필요하면 말해..이러면 어쩌나요?ㅋㅋㅋㅋ

  • 11. 그런사람은
    '11.10.13 5:15 PM (118.46.xxx.133) - 삭제된댓글

    떨쳐내면 안됩니다.
    참을 인자 쓰는 한이 있어도 친하게 지내야죠 ㅋㅋㅋㅋㅋ
    물론 바로 돌려주는 일이 있어도 입금확인은 하고 친하게 지내야함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37754 네스프레소요..캡슐마다 용도가 다른가요? 5 질문 2011/11/19 1,578
37753 딸이 연기를 하고 싶다고 합니다. 5 자식 키우기.. 2011/11/19 1,680
37752 본죽이 그렇게 더럽게 조리했나요? 17 ㅇㅇㅇ 2011/11/19 10,097
37751 오~미!! 쑥빵아 2011/11/19 651
37750 디베이트 교육, 명단에 없는 사람이 교육을 가면 어떨까요? 초등학교 2011/11/19 605
37749 아이 유치원 1년에 한번꼴로 옮긴다면? 4 유치원 2011/11/19 1,191
37748 고등학교 교과서가 내년에 오른다는데 1 교과서 2011/11/19 653
37747 돌아보면 참 추잡한 정동영의 행적 9 걸음걸음 2011/11/19 1,501
37746 후라이팬 28cm가 바닥지름을 말하는 건가요/ 2 지름신 2011/11/19 1,357
37745 오늘 완전 해방일~ 1 ... 2011/11/19 690
37744 011 공짜 스마트폰 없을까요? 6 ^^ 2011/11/19 2,234
37743 급!!!!컴 앞대기))덜 절여진 배추 어떡하죠? 4 밭으로 가려.. 2011/11/19 1,989
37742 대전 사시는분들 갤러리아 타임월드 가려면 터미널 대전역 어디가 .. 9 aksj 2011/11/19 3,569
37741 피아노콩쿨에 나가는데, 의상을 꼭 대여해야 하는지... 7 의상고민 2011/11/19 4,502
37740 진짜 감동이잖아... 1 남희석씨 2011/11/19 1,039
37739 학습지 할 때 동생이 같이 수업 들어도 되나요? 11 초등3학년 2011/11/19 2,568
37738 대학 좀 봐주세요. 2 고민 2011/11/19 1,329
37737 한동대 거기 어떤가요? 22 .. 2011/11/19 4,212
37736 엄마들을 위한 자동차가 있네요. 호유진 2011/11/19 1,171
37735 쇠고기가 질겨졌는데 방법이 없을까요? 7 대략난감.... 2011/11/19 1,159
37734 비오벨트 초대장좀 주셔요~~ 2 .. 2011/11/19 640
37733 인삼 크기 질문 인삼 2011/11/19 1,241
37732 절임배추...조언 부탁드려요. 12 김장걱정 2011/11/19 2,831
37731 박진희, 김상중이 열애중인가요? 28 ........ 2011/11/19 23,994
37730 제가 일해서 적지만 돈 벌어서 좋네요. 6 힘들지만 2011/11/19 2,3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