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나 토끼 다리 열쇠 결과는

오뚜기 조회수 : 2,025
작성일 : 2024-06-13 01:51:23

나는 귀여운 토끼목에 열쇠 목걸이를 걸어주고 토끼를 안고 다리를 건넜다. 음...뭔가 의미심장....

전업주부가 저

남편 외벌이인데요...말 되는건가요?

전 경제적독립 안되는건가요? 에휴...

IP : 218.38.xxx.252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4.6.13 1:58 AM (14.50.xxx.28)

    전 "나는 열쇠를 들고 다리를 건너서 들에서 토끼를 보았다" 이렇게 썼어요
    아직 미혼....
    다리가 인생이라면 인생 끝나고 저승에서 보려나요....

  • 2. 그게 아니라
    '24.6.13 2:01 AM (223.62.xxx.59)

    이 테스트 보면서 계속 심리 분석 중인데요 ㅋㅋ

    원글님은
    귀엽고 보송하고 작은 것들을 봤을 때
    그냥 지나치지 않고 돌보는 걸 좋아하고
    본인이 가진 좋은 건 나눠 주고(열쇠 목걸이)
    좀 약해 보이는 건 도와 주려 하고(안아서 건네 줌)
    그런 분인 것 같은 걸요.

    집안 식구들 잘 거둬 먹이고 돌보고
    그걸 즐거워하는 분 같으니
    적성에 맞는 전업 역할을 잘 맡으신 것 같아요.

    토끼를 타고 다리를 건넌다는 것과 비교해 보세요…
    차이가 확 보이지 않나요? ㅋㅋ

  • 3. 그게 아니라
    '24.6.13 2:03 AM (223.62.xxx.59)

    그러니까 만약 원글님이 스스로 돈 벌어 경제적 독립성을 갖추고 싶다면
    이렇게 ‘돌봄’과 ‘따뜻함’의 적성에 초점 맞춘 분야를 찾으시면, 잘 될 가능성이 높죠.

    아기용품을 다룬다든가 먹는 걸 다룬다든가… 등등.

  • 4. 쩝 님은
    '24.6.13 2:06 AM (223.62.xxx.59)

    쩝 님은
    독립적이고 호기심 많은 성격 같아요.

    내가, 열쇠를 들고
    내가, 다리를 건너고
    내가. 토끼를 목격하는 게 중요한 분.
    (토끼를 보았다고 쓰셨지
    토끼가 나에게 다가왔다, 이런 문장이 아님에 주목)
    아마 미혼인 이유도 인생에서 해 보고 싶은 거 많고 궁금한 게 많아서이지 않을까요?

    이런 분은
    뭐 문장 그대로 직역해서 인생 끝나고(다리 건넌 후) 배우자를 만난다(토끼 봄)가 아니라 ㅋㅋㅋㅋ
    씩씩하게 인생 잘 살아가다가
    비슷하게 씩씩하고 호기심 많은 배우자를 만나실 거 같습니다.
    저 문장의 토끼는 집 안에 얌전히 있던 토끼가 아니고 여행 중인 들토끼 같거든요.

  • 5. 오뚜기
    '24.6.13 2:11 AM (218.38.xxx.252)

    옴마나 댓글님 참으로 해석을 이쁘게 해주시네요
    고맙습니다.

    제가 솔직히 해석해보면
    귀여운토끼도 열쇠목걸이도 내꺼.
    즉 내꺼는 내꺼, 니것도 내꺼 라는 검은 속내인가...싶어서 찔리는 중...

  • 6. ㅋㅋㅋㅋ
    '24.6.13 2:45 AM (58.236.xxx.72)

    저요 토끼를 탄사람이에요
    타고? 안고?
    정말 다르네요
    저는 의존적인 평생 전업입니다 ㅎㅎ

  • 7.
    '24.6.13 2:56 AM (14.50.xxx.28)

    223.62.xxx.59
    오~~~~
    너무 좋은 해석이예요..
    제가 너무 직역 했놔봐요
    ㅎㅎ

  • 8. 토끼를 타고
    '24.6.13 5:18 AM (223.38.xxx.42)

    토끼를 타고 다리를 건너는데
    황금 열쇠는 제 거에요. 이건 뭔가요?

  • 9.
    '24.6.13 8:06 AM (218.38.xxx.252)

    ㄴ토끼를 타고님...의미 심장하네요
    탈수 있을 만큼 의지하는 든든한 배우자와 인생길을...
    님은 가족의 부를 관리하는 관리자...전 열쇠의 재질까지 생각해보지도 않았는데 블링블링함을 좋아하시는지 혹은 많은 황금을 지니셨을수도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13731 뭔 비가 이리 무섭게 오나요 1 ..... 23:23:53 69
1613730 자궁경부암 검사는 언제까지? 검진 23:23:00 23
1613729 오늘 결혼지옥을 보니 돼지가 생각나요 1 .. 23:22:16 149
1613728 번개가 너무많이쳐요 4 일산주민 23:21:44 204
1613727 Sappo hill 같은 싸고 논케미컬 천연비누없나요? 비누 23:21:06 22
1613726 다이슨 구입은 백화점 마트 홈쇼핑 어디가 제일 좋은가요? 1301호 23:15:41 45
1613725 나경원 딸은 무슨 장애가 있는건가요? 7 TV 23:15:31 566
1613724 나리타공항에 요즘 히트텍 팔고 있을까요? 1 햇살 23:11:53 136
1613723 부산의 대학생들이 유학생 구타하며 인종차별 2 .. 23:11:33 403
1613722 저출산.. 3 .. 23:07:25 272
1613721 이쁘고 무겁지않은 가방 추천해주세요. 8 출퇴근용 23:06:22 566
1613720 윤상부인 심혜진씨요 7 .. 23:03:45 1,263
1613719 다른 장애에 비해 자폐스펙트럼 아이의 부모의 학력이 높은 경우가.. 유케 23:02:15 382
1613718 선지해장국 7 먹꼬말고야 23:01:45 330
1613717 보우짱 단호박 렌지에 돌려서 먹으니 진짜 너무 맛있네요 1 아리따운맘 23:00:43 421
1613716 이재명도 검찰 출두 안해도 되것네요 10 참나 22:59:44 404
1613715 낮과 밤이 미진이 아버님 최진혁과 잘 어울리네요 4 미치겠다 22:59:36 494
1613714 아들에게 변호사하는거 어떠냐니 11 111 22:58:00 1,091
1613713 이영애와 김건희의 관계 3 .. 22:54:38 1,279
1613712 이젠 기쁜 일이 있어도 전처럼 안 기뻐요 7 22:53:34 751
1613711 지금 에어컨 켜셨어요? 7 에혀 22:46:37 1,165
1613710 내가 뽑은 대구의 인상적인 장소 3 여행 22:44:15 525
1613709 만성치주염 2 치과 22:43:20 370
1613708 비밀의 숲이 좋았던 이유가 6 .. 22:41:35 840
1613707 불가마 피로 풀리나요? 2 Qwer 22:38:30 2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