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인간관계 중에서요

.. 조회수 : 2,525
작성일 : 2024-04-22 18:06:50

집단이 한명을 괴롭히는건 참 악질인 것 같아요

전 주로 혼자 다녀서 몇번 겪어봤어요

최근에는 시가에서 거의 집단 따돌림을 당했구요

팔은 안으로 굽는다는 말도 맞고

심지어 시누들끼리 싸웠을 때 한 시누가 저한테 하소연하면서 다른 시누들 욕해놓고

1대 다수가 되니

욕한 시누는 다수이자 자기 핏줄 편을 들면서

자기가 한 욕도 저한테 덮어씌우더라구요

물론 그때는 저희 남편은 해외 출장중이어서

저혼자 다수를 상대했는데 이길수가 없는 싸움이죠

그뒤로 참 많은 생각을 하게 되었는데

저렇게 무리지어 한명을 괴롭히는 사람들은 

절대 혼자 안다니고 항상 무리를 만들더라구요

혼자서는 말할 용기도 없으면서

그렇게 그 무리에 소속되어 있으니 비겁하게 마구마구 한명을 짓밟고요

할말 있으면 본인이 직접 당사자한테 말을 하지 않고

집단으로 한명을 괴롭히는건

어느 사회에서나 정말 악질인 것 같아요

학교 엄마들한테서도 한번 당해봤네요

이간질, 거짓말도 서슴치 않고요

그 한명이 얼마나 괴로운지, 고통스러운지 그들은 관심조차 없죠

단지 그들을 멀리한다고 없어지는것도 아니고,

오래오래 상처받은 내면에 자리잡고 있다는것도 모를테고요

한 인간을 그런식으로 짓밟는건 

인간 부류 중에서 참 저질부류라고 생각해요

IP : 182.221.xxx.34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4.4.22 6:12 PM (223.38.xxx.28)

    저도 당해봐서 알아요. 내가.왜 이런일을 당해야 되나 싶어 한동안 힘들었고 지금도 한번씩 힘들지만 그러면서 내공도 쌓이고 마음도 단단해짐을 느껴요.사람보는.눈도 생기고 사람대하는 요령도 는다 봅니다. 좋은쪽으로 생각해요.

  • 2. 집단이
    '24.4.22 6:21 PM (175.223.xxx.90)

    난리치면 어쩔수 없어요.
    제가 안국역에서 친구들이랑 내려야 하는데
    여기서 내리자 하니 다 아니라고 한코스 더 가야 한다 난리 치니 안국역인데도 못내렸어요. 지하철에 딴 사람들이 여기 안국역이다 하는 말 듣고 다들 헉 했지만
    그애들에겐 내가 못믿을 사람이였던거죠
    지하철에 있는 다른 사람보다

  • 3. 하질
    '24.4.22 6:24 PM (49.169.xxx.2)

    같이 놀면 안되요.
    맞장구 처도 안되고.
    그냥 그렇게 계속 하질로 살라고 해야죠 머.
    지들은 모르고 지들이 얼마나 질이 낮은지.
    ㅉㅉㅉ

  • 4. 시가
    '24.4.22 6:43 PM (115.21.xxx.164)

    에서 당해봤어요 저한테 격이 낮다나 뭐라나 지자식들은 지엄마가 인간이면 할수 없는 정신나간 소리 하고 다니는지 모를 걸요. 남의 자식에게 함부로 하고 지자식만 귀한줄 아는 이상한 여자들이 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97003 공감능력 제로인 남편 …. 20:33:51 35
1597002 슬픔의 삼각형 보신분 ... 20:33:45 44
1597001 육군 "훈련병 1명 군기훈련 중 순직" 3 .. 20:32:51 192
1597000 첫만남은 너무 어려워 노래요 .. 20:30:00 148
1596999 흥신소 통하면 직장 알 수 있나요? ㅇㅇ 20:29:40 59
1596998 담백하다 는 무슨 맛이라고 생각하세요. 7 20:27:44 167
1596997 부모님 팔순 해보신분~ 상차림 등 문의 1 111 20:27:37 70
1596996 흥신소 이용해 보신분 .. 20:26:36 90
1596995 베트남 맥주 중에 카스랑 비슷한 맥주가 있을까요? 2 구루루루 20:23:22 52
1596994 갑자기 혼자 일하게 되었어요 ... 20:21:03 310
1596993 엘지 울트라hd 티비 녹화가능?? 궁금 20:20:55 37
1596992 막걸리하고 부침개 먹어요 1 부침개 20:20:18 152
1596991 지역맛집이야기 나와서.. 진접은요? ㅡㅡㅡ 20:19:42 85
1596990 무서운꿈을 꾸었어요,개꿈이겠죠? 1 ㅠㅠ 20:14:08 128
1596989 쿠팡, 오늘 아침에 주문했더니 오늘 도착했어요 7 dd 20:12:22 768
1596988 향수 잘 아시는분 도와주세요 남편 바람난것 같아요 21 향수 20:01:49 1,603
1596987 김호중 수갑 찼네요 7 ... 20:01:37 1,710
1596986 가족모임 경기도 양주 맛집 어딜 가야할까요? ... 20:00:50 101
1596985 이문* 잔나* 효*같이 인성안좋은 사람은 안나왔으면 좋겠어요 1 인성안좋은 19:59:28 1,301
1596984 오늘 두끼이상 좀 많이 먹었거든요 이상증상 3 선재야 19:47:31 951
1596983 두리안 첨먹어봤어요(feat. 가락시장) 6 231245.. 19:43:14 1,233
1596982 비는내리고 혼자 사니 너무 좋네요. 19 , , , 19:40:58 3,157
1596981 그럼 행시 재경이랑 산업은행중 뭐가 더 낫나요? 7 ㅇㅇ 19:39:54 756
1596980 제주공항인데 4 뜨악 19:35:15 963
1596979 처음 사주를 봤습니다 ㅇㅇ 19:35:07 5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