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카톡프로필 사진에

사진 조회수 : 2,470
작성일 : 2024-04-13 08:43:00

카톡 프로필 사진에 대한 개인적인 의견입니다.

예전보다는 자주 올리려고 해요

병원에 수술하러 가면서 예전 편지랑 사진이라 다 정리했고 노트북에 있던 사진들도 정리해서 옛날 사진이 없어요(그땐 약간 주변 정리(?)를 해야겠다는 생각이 많았었어요)

50이 넘었기에 사진 찍어도 예쁘지 않아서 잘 안찍었는데 이제는 되도록 찍어서 카톡에 올려요. 남이 보든 말든 상관없이 제가 보고 싶을때 보고 또 제 친한 사람들도 볼 수 있으니까요.(나 지금 잘 살고 있어~ ㅡ 물질적 부유를 의미하는 것이 아닌)

수술부위가 커서 비키니 못입을거라 생각했는데 그 생각도 바꿨어요. 올해는 비키니도 입어서 꼭 찍어볼려고 해요. 그냥 저를 기억하기 위해서.

카톡 사진에 대한 댓글들이 많아서 저도 그냥 제 개인적인 의견 적어봅니다.

조금이라도 젊을때 사진 찍어서 보관해보세요

저처럼 예전 사진들 버리지 마시고 오늘의 하루도 간직하세요~

IP : 112.169.xxx.180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현소
    '24.4.13 8:44 AM (119.64.xxx.179)

    전 사진 찍는걸 좋아해서 폰에 용량을 잡아먹어요
    카톡이고 카스 인스타에 경치사진 음식사진
    많이 올려요
    나중에 보면 폰에는 없는 사진이 있어서
    클라우드개념으로 이용해요

  • 2. ....
    '24.4.13 8:47 AM (110.10.xxx.12) - 삭제된댓글

    그럼요
    남이 뒷담화하는건 부럽고 질투나니까 못난이스런 흉보는거에요
    긍정적이고 마음의 여유가 있는 사람들은
    님 프사 보고 뒷딤화 안합니다
    자기욕망을 자극하는 사진을 보게되면 못난이들이
    뒤에서 흉을 보더라구요

    예쁜 얼굴의 사람이 클로즈업 프사좀 하면 어때
    돈많는 사람이 여행, 호텔 프사좀 하면 어때

    전 남의
    프사 보면 이쁘네, 이렇구나, 신나게 사네
    미소가 절로 지어지던데요

  • 3. ....
    '24.4.13 8:48 AM (110.10.xxx.12)

    그럼요
    남이 뒷담화하는건 부럽고 질투나니까 못난이스런 흉보는거에요
    긍정적이고 마음의 여유가 있는 사람들은
    남 프사 보고 뒷딤화 안합니다
    자기욕망을 자극하는 사진을 보게되면 못난이들이
    뒤에서 흉을 보더라구요

    예쁜 얼굴의 사람이 클로즈업 프사좀 하면 어때
    돈많는 사람이 여행, 호텔 프사좀 하면 어때

    전 남의
    프사 보면 이쁘네, 이렇구나, 신나게 사네
    미소가 절로 지어지던데요

  • 4. 저도
    '24.4.13 8:49 AM (175.208.xxx.164)

    중요한 사진은 카톡에 모아둡니다. 비공개로 모아두면 남들은 못보니까 상관없어요. 나만보기로 해놓던가..

  • 5. 사진
    '24.4.13 9:16 AM (180.66.xxx.110)

    사진을 점점 더 안 찍어요. 눈이나 마음에 담으려고 합니다. 찍을 때 뿐이지 다시 보지도 않게 되더라고요. 프사엔 더더욱 안 올리는데 너무 같은 거만 있어도 이상하다고 해서 분기별로 강아지 사진 올려요. 남의 프사는 안봅니다. 의미가 있는 게 아니라 원래 남에게 관심이 없어서

  • 6. ..
    '24.4.13 9:19 AM (211.243.xxx.94)

    사진 열심히 찍어서 네이버 박스에 분류해 놓아요. 카톡에도 올리구요. 뭐 어때요. 인스타는 더 노골적인데.

  • 7. ㅡㅡ
    '24.4.13 9:19 AM (223.33.xxx.240) - 삭제된댓글

    저는 카톡에 뭐 안올리는 사람인데 아주 비싼 물건이 생기니까 사진 찍어 올리고 싶은 마음이 생기긴 하더라구요. 사람들이 이래서 카톡 사진 올리나 싶던데

  • 8. ..
    '24.4.13 9:39 AM (211.208.xxx.199)

    저는 남의 카톡사진을 보면서
    아. 이렇게 지내는구나. 이렇게 생각하는구나 하고 마는데
    82쿡의 일부 회원처럼 아주 나노단위로 해석하고.
    평가하는 이들이 많다는 사실에 놀라요.

  • 9. 윗님동감
    '24.4.13 11:15 AM (118.235.xxx.94) - 삭제된댓글

    저도 제 플필사진은 저희개지만 친구들 프로필 사진 바뀌면 보면서 아 요즘 이렇게 사나보다 구경하는거 재미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97057 해외여행 얘기가 나와서 말인데 .. 00:59:33 90
1597056 지배종은 후반부 몰입도가 너무 떨어지나봐요 00:55:31 57
1597055 까사미아 가구는 비싼 편인가요? 와이드 체스트 보고 있어요. 마미 00:40:11 139
1597054 12사단 훈련병 사망사고..군기훈련이란 지휘관이 군기 확립을 위.. 9 ㅜㅜ 00:39:29 629
1597053 꾸덕브라우니 보관어케해요? 1 ..... 00:36:09 145
1597052 위기의 주부들 브리 아세요? 2 양갈래? 00:27:20 672
1597051 코스트코 커클랜드버터 5 커클랜드 00:11:59 714
1597050 행간 다 읽었죠?(졸업) 심장이 쿵. 4 .. 00:11:37 1,123
1597049 올여름 주방에서 사우나 예정인데요 2 ........ 00:03:03 799
1597048 드라마 졸업 보시는 분 계실까요? 2 ........ 00:02:54 882
1597047 이사하고 곤란한 일이 생겼어요ㅠ 5 ㅇㅇ 00:02:19 1,696
1597046 건대역쪽 살기 어떨까요? 6 여름이니까... 2024/05/26 1,098
1597045 [단독] 한화 최원호 감독, 1년 만에 중도 퇴진 2 123 2024/05/26 1,381
1597044 에이트쇼 2회까지만 극복하면잼나요 푸른당 2024/05/26 342
1597043 너무 참혹하네요 현실이라는게요.. 42 2024/05/26 5,936
1597042 위하준 케미 15 보석함 2024/05/26 2,058
1597041 인서울이면 정말 잘하는 건가요? 11 요즘 2024/05/26 1,903
1597040 김삼순 드라마 보다가 밥 급하게 비벼서 소주랑 먹고 있어요 4 ... 2024/05/26 971
1597039 우렁이가 달팽이 하고 식감이 비숫한가요? 7 dd 2024/05/26 385
1597038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23 .. 2024/05/26 1,912
1597037 "어르신 보자마자 업고"…임영웅 콘서트, 이젠.. 9 --- 2024/05/26 2,637
1597036 무슨 운동을해도 아파요 9 도와주세요 2024/05/26 917
1597035 안녕하세요 다음의 부호는 무엇인가요? 7 맞춤법 2024/05/26 1,014
1597034 상황 맥락파악 못하는 남편 16 .. 2024/05/26 1,945
1597033 이 댄스 이름이 뭔가요? 4 ... 2024/05/26 5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