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아이가 지갑에 손댔을까요??ㅠㅜ

흠흠 조회수 : 2,727
작성일 : 2024-03-05 17:42:31

펑할께요

댓글들 감사합니다

많은도움되었습니다

IP : 125.179.xxx.41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한번은
    '24.3.5 5:45 PM (182.212.xxx.75)

    그냥 지나가보시고 또 이런일이 집에서 생기면 그땐 대책을 세워야죠. 지켜보세요. 일단은요…

  • 2.
    '24.3.5 5:47 PM (1.242.xxx.25)

    아..어렵네요
    신중하게 처리해야 할 문제입니다
    먼저 남편이 그 돈을 어디에
    다시 사용한건 아닌지 확실히 하셔야해요

  • 3. 지나가는바람
    '24.3.5 5:48 PM (175.120.xxx.173) - 삭제된댓글

    저희 큰 아들이 중1때 그래서..ㅜㅜ
    첫 애라 당황스럽고 놀라고
    담임하고 상담도 하고 그랬어요.
    (무서운 애들에게 뜯기는거 아닌가하고요 ㅎㅎ)

    지갑간수를 못한 남편도 잘 한건 아니지만...

    암튼 덫?을 놓듯 같은 자리에 두고-확증을 위해.
    또 걸려서 아빠하고 둘이 면담했네요.
    큰소리도 나고.

    새 학기라 돈으로 친구의 환심을 사려했던
    어리숙한 마음에 그랬더군요
    따끔하게 혼내주었고
    담부터는 그런일 없었네요. 지금은 어느 덧 20대.

    잘 대화 나눠보세요.

  • 4. 그냥
    '24.3.5 5:49 PM (58.29.xxx.196)

    사실전달은 할래요. 아빠 지갑에 10만원 없어짐... (이건 누굴 의심하는건 아니니까요)
    그럼 아빠가 지갑에 돈 체크하고 있구나 하고 담부터 조심할수도 있고.
    암튼 그런 일이 있었다는 건 식구들한테 말하겠어요

  • 5. ㅇㅇ
    '24.3.5 5:50 PM (116.42.xxx.47)

    지갑을 눈에 안띄는곳에 보관
    그나이대는 견물생심이 생길수도 있잖아요

  • 6. 집에서 돈을
    '24.3.5 5:50 PM (123.199.xxx.114)

    잃어 버렸는데 본 사람 손" 이라고 써놓으세요.
    스스로 자백할때까지 붙여 놓으세요.

  • 7. ???
    '24.3.5 5:51 PM (61.85.xxx.196)

    본인이 어디 썼는데 기억이 안나는거죠
    갑자기 아이를 의심하는게 보통의 사고흐름은 아닌듯

  • 8. ㅇㅇ
    '24.3.5 5:52 PM (218.156.xxx.24)

    돈 없어졌다해야 찔려서 안할 거 같네요

  • 9. 저도
    '24.3.5 5:52 PM (110.8.xxx.59)

    초등학교때 엄마 지갑에서 돈을 한 두번 가져간 적 있는데,
    그 때 그게 다였고 전혀 문제 없이 잘 성장해서
    도덕적인 어른이 되었습니다...
    넘 걱정 마세요~

  • 10.
    '24.3.5 6:05 PM (1.241.xxx.242)

    제가 따님 나이쯤에 엄마지갑에 돈이 없어졌다고 집에 저만있었다고 범인이 저라고 엄마가 몰아세우는데...50이넘은 지금까지도 그생각만하면 화가 치밀어올라요 원글님도 첫째일꺼라고 심적으로 단정짓고 있네요 눈앞에서 보지않은 이상 의심하는 사람이 더 나쁜거아시죠? 있는그대로 얘기하세요 지갑에 돈이 없어졌는데 잃어버린건지 알수가 없구나 하구요 혹시 보게되면 얘기하라고 하세요

  • 11. ......
    '24.3.5 6:20 PM (118.235.xxx.57)

    왜 첫째만??
    둘째도 충분히 가능하죠.
    첫째만 의심하는 티 절대 내지 마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7934 냉동실에 반려식품 키운다는 분들 부럽네요 2 :: 07:41:54 447
1587933 30후반 신혼부부.. 어버이날에 시댁 가야하나요 7 07:40:44 386
1587932 대학생딸 시험땜에 우네요. 2 ... 07:40:26 410
1587931 간첩조작검사 이시원 역시 대통령실가서 1 ㅅㅈ 07:37:12 132
1587930 피부과 알러지 검사 1 현소 07:24:56 133
1587929 중동사태 등 외풍에…슬금슬금 4% 접근하는 은행채 금리 2 ... 07:20:51 787
1587928 혈변 2 노인 07:20:32 204
1587927 귀금속 많이 한 여자보면 어떤생각들어요? 29 귀금속 07:18:33 1,426
1587926 법무부, 오늘 尹대통령 장모 가석방 여부 심사 5 법무부정신차.. 07:14:36 500
1587925 다이소화장품 8 다이소 07:13:00 745
1587924 3호선 또 고장난거 아닌가요 2 ㅇㅇ 07:02:45 724
1587923 음주대리 주차장 곡각지에 불법주차 글 빛삭 6 쯧쯧 06:52:01 510
1587922 전 남편은 왜 그랬을까? 10 왜? 06:51:14 1,766
1587921 이화영 회유 김영일 검사실 녹취록 공개됬네요 ㄷㄷ 2 06:49:59 1,054
1587920 낮에 2~3시간 알바하는 주부님들 계세요? 2 알바 06:42:20 1,211
1587919 아들의 부자인 중국인 친구 15 05:57:52 4,710
1587918 김수현 재산 15 .. 05:51:30 4,675
1587917 돈관리랑 남편관리 3 05:32:06 1,242
1587916 정리를 못하는 것도 병 2 ㅇㅇ 05:31:28 1,929
1587915 아...너무 속상해요 8 달려라호호 04:53:29 2,424
1587914 아침에 밥 대신 먹었다간 ‘독’ 되는 식품 4 ㅡ.ㅡ 19 ㅇㅇ 03:56:58 8,156
1587913 방문 폭 휠체어 1 휠체어 03:52:17 467
1587912 합계출산율 0.65 의미 이거 맞나요? 12 .. 03:38:42 1,867
1587911 친하다고생각해서 개인적인 비밀이야기 동료에게 했는데 18 직장에서 03:21:43 3,398
1587910 준석이 300만원 이상 형이 확실하다는데요? 9 ㅇㅇ 02:43:33 4,1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