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텔레마케팅 업무 해보신 분 있을까요?

궁금 조회수 : 1,130
작성일 : 2024-03-01 20:51:52

저는 주로 사무직으로 이십년 넘게 근무했었고요 개인 사정으로 작년부터 일을 쉬고 있습니다. 이제 나이가 많아서 제 분야에서 취업이 좀 힘들거 같아 NGO 단체에서 전화 모금 활동하는 텔레마케팅 파트타임 일을 지원해볼까 생각하고 있어요.  다만 제가 성실하고 끈기는 있는 편인데 순발력이 좀 떨어지는 편이라 텔레마케팅 업무가 제 성격에 맞을지 안맞을지 전혀 감이 안오네요.  혹시 텔레마케팅 업무 경험해본 분 계시면 경험을 좀 공유해주실수 있을까요? 어떤 조언이든 감사히 받겠습니다. 

IP : 182.229.xxx.41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00
    '24.3.1 8:55 PM (58.231.xxx.12)

    그냥 하루 두시간은 티엠한다 생각하시고 하세요...월급값이다 생각하시구요
    저는 영업이 제성격상 극인데 먹고살려다 보니 어찌어찌 하게 되어 자영업 20년차거든요
    그래도 선순환의 직업이시니 긍지를 갖으시고 하루 두장 티엠한다 생각하시고 해보세요....하다보면 세상이 그래도 나쁜분보다는 좋은분들이 많다는걸 느끼실거예요..긍정적인 경험 도 있구요

  • 2. 궁금
    '24.3.1 8:59 PM (182.229.xxx.41)

    하루 두 시간 티엠한다는게 두시간동안 후원 독려하는 전화 돌리는거죠? 하루에 6시간 근무이던데 그럼 나머지 시간에는 주로 뭘 하나요?

  • 3. 자꾸 하다보면
    '24.3.1 9:04 PM (125.178.xxx.170)

    거의 반복되는 대화니
    순발력은 크게 문제되지 않을 거고요.
    무엇보다 목이 약한지 잘 판단해보세요.

    몇 시간씩 말하는 게
    보통 힘든 게 아니거든요.

  • 4. 궁금
    '24.3.1 9:36 PM (182.229.xxx.41)

    순발력이 크게 필요치 않다니 다행입니다. 목을 오래 써서 문제가 생기는 건 전혀 생각을 못했는데 그렇게 오래 이야기를 해본 적이 없어서 잘 모르겠네요. 어쨌든 좋은 정보 알려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 5. 고맙습니다…
    '24.3.1 9:46 PM (211.118.xxx.247)

    좋은 말씀들만 해주셔서 적어봐요

    그쪽에선 일을 안 해봐서 잘은 모르지만
    그냥 독려만하는 tm업무는 아닐꺼라 봅니다.
    말은 모금이지만
    목표에 따른 실적 못 채우면 압박 들어와요
    거절했을때 그 사람을 설득시켜야할 센스는 있어야해요
    이건 시간이 지나다 보면 스킬이 늘긴 하지만
    회사에서 마냥 기다려주지 않아요
    그리고 다 그런건 아니지만 tm 업무 하시려면 거절 받을 용기도 필요하지요..
    화내는 사람, 욕하는 사람, 헛소리 하는 사람, 그냥 끊능 사람 ㄷ등등 상처도 많이 받을 각오하셔야 하고

    생각했던 것 보다 더 힘들 수도 있어요
    좋은 자리면 to가 안 나오죠..
    이직률이 높으니 to가 나오구요

    그런데 또 님한테 잘 맞을 수도 있으니
    도전은 해보세요~

  • 6. 고맙습니다…
    '24.3.1 9:49 PM (211.118.xxx.247)

    참고로 그쪽에서 일을 안해봤다는건 ngo단체이고 텔레마케팅 회사에서는 일을 해봤구요..
    대기업부터 소기업까지 3군데 일 해봤는데 쉬운 곳은 없었어요..
    대신 시간이 지나다 보니 대처 능력이 생기더라구요~

  • 7. 티엠은
    '24.3.1 11:01 PM (58.231.xxx.12)

    양보다는 질적으로 하세요
    그래야 진심으로 전달이 됩니다
    진심으로 좋은일을 알려준다 는 입장으로 해보세요
    내목표가 우선이 되는것보다 컨택하다보면 상대방이 하고싶어하는 의도가 보이는분이 계십니다 그런분을 독려하셔서 가입시키세요

  • 8. 궁금
    '24.3.2 1:05 AM (182.229.xxx.41)

    이직률이 높으니 공고가 올라왔다는 말씀이 맞겠죠... 어쨌든 지원해보고 붙으면 조언대로 진심으로 전달하도록 노력할게요. 좋은 말씀들 감사드립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7930 뉴진스도 좋아하고 노래는 더 좋아하는데요. . 01:05:41 1
1587929 하이브 사건.. 논란과는 별개로.. 1 ㅇㅇ 00:56:21 243
1587928 문장이 아름다운 소설 추천해보세요. 1 지나다 00:48:03 112
1587927 우리집 화장실 거울은 너무 이뻐보였던 것. 2 ... 00:41:46 322
1587926 방시혁 행태가 왠지 좀 갈수록 별로네요. 13 00:34:28 1,256
1587925 스페인 패키지는 선택관광이 어마어마하네요 17 mmmm 00:27:46 885
1587924 기대하지 않았는데 감동했던 여행지 3 하루 00:27:41 560
1587923 이재명은 참 가볍고 천박합니다. 54 00:10:33 1,417
1587922 축구 이겼어요 !!!! 한일전 9 한일전 00:02:29 1,673
1587921 자녀 폰 관리 앱 추천해주세요 8 yang 00:00:35 292
1587920 수정) 이럴때 어찌 계산 해요? 19 어찌 2024/04/22 1,110
1587919 뉴진스 탈취 시도사건. 피프티 시즌 2네요. 16 ..... 2024/04/22 2,621
1587918 중2아들이랑 공부중이에요 9 11 2024/04/22 915
1587917 독도는 우리 땅입니다. 다시 들어 주십시오. 4 다시듣기 2024/04/22 367
1587916 과학탐구 과목에 대한 질문입니다 5 수능 2024/04/22 337
1587915 곶자왈애 골프장 발전소짓는다네요 14 ... 2024/04/22 1,719
1587914 30대 후반 부부인데.. 시부 제사를 지내라고 합니다 70 크하 2024/04/22 4,956
1587913 부잣집 의대생들이 24 궁금 2024/04/22 4,370
1587912 8월의 크리스마스 재개봉 했어요 3 ... 2024/04/22 755
1587911 트렌디하게 생겼다 라는 말.. 10 ^^ 2024/04/22 1,153
1587910 해외여행중 못받은 문자 4 ... 2024/04/22 1,452
1587909 아들 껴안고 자면 너무 좋아요 18 2024/04/22 4,603
1587908 고2아들의 영어선생님이 전화왔어요 7 .. 2024/04/22 2,837
1587907 오늘 생일이라 예약한 식당얘기 15 ... 2024/04/22 2,180
1587906 오늘 결혼지옥을 보니 1 2024/04/22 2,4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