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억지로산다

조회수 : 2,255
작성일 : 2022-11-27 00:56:20
이번이 네번째.
세번째 걸렸을때 이혼서류 작성하고
남편 현타왔는지 싹싹 빌고 마무리 했었습니다.
용서해주는걸로.

한번도안간놈은있어도 한번만 간놈은 없다는말
맞습니다.
처자식있는놈이 아랫도리본능하나 조절못해서
부부간의리 정조 자식새끼 품위,뭐 그따위거 우습나봅니다

양도세물지안으려면 거주요건갖춰야하고,
애들사춘기도 고이 보내야하고,
이상황에 이것저것 따져가며
찢어질날 보류해야하는 상황 계산하며
꾸역꾸역 살아갈 생각하고 잇는 내자신이,
내가, 참 죽고싶도록 미워요
왜 이모양이꼴인지,,
내가보인 그동안의 용서가
나를호구로만들었구나
가슴이 너무..답답합니다.
혼자 고뇌에빠질때면 나도모르게 어느새
주먹쥐며 가슴을 때리고있습니다
하루하루가 지옥같아요
직장에서 일하다가도 기가막혀 눈물나고,
결혼전 그때 그얘기 그상황이 이 싸인이었는데
내가 가벼이 여기고 지나쳤구나
싶은 마음에 가슴을 치며 처절하게 후회합니다.

눈치보며 조용히 찍소리안하고 지내고있는데,
이것도 잠깐.
어떤 결정적 제한 없으면, 분명 이렇게 또
얼마간 기다가 또 스물스물 일상으로 돌아갈거뻔하고.

저인간은 결정적으로 술이 문제인데,,
네번 모두다 술이 넘과했을때 벌어진건데
하..물론 네번이 전부일거라 순진하게 생각진않아요

맘이 오락가락하네요
저런 그지같은 별 인간같지않은 인간이라도
가장으로서 열심히산부분은 또 부정할수없고,
그렇다고, 더러운꼴 다본마당에 아무렇지않게
한이불덮고는 못살겠고,,
이혼결정에 장애물만 없어질 그날이 오면
저 바로 이혼합니다.
오늘 이밤도. 고독한 항해를 하고있습니다
내일은 또내일의태양이뜰테니
IP : 168.126.xxx.234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2.11.27 1:57 AM (118.235.xxx.225)

    원글님.:
    그런경험 당해본 사람만 알아요.
    위로드립니다. 진심으로..

  • 2.
    '22.11.27 8:56 AM (118.223.xxx.219)

    인연 다하는날까지 힘내세요

  • 3. ..
    '22.11.27 9:28 AM (211.108.xxx.131)

    그지같은 DNA 받아 병 걸린 환자다 생각하고

    님 계획한 날까지 건강지키며 얘들에게 악영향 가지 않게
    의연하게 사는게 진정한 복수
    저런 인간땜에 밤잠 못자고 입맛 잃고 건강 잃으면
    계획이 무슨 소용 있겠나요
    추운날 따뜻한것 먹고 정신 확나게 기분전환하고 와요
    힘내세요

  • 4. 처음에
    '22.11.27 11:58 AM (39.117.xxx.171)

    너무 물렁하게 용서하셨나보네요
    그때 동네방네 다 까발리고 상간녀소송하고 인생의 위기로 되새기게 일촉즉발의 상황으로 몰고갔어야 다신안그러는데...교양있게 조용히 용서하셨나봅니다
    한번은 같이 똥물을 뒤집어써야 교훈이 있는건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63724 이상민 탄핵소추안 가결됐네요 탄핵 15:54:21 10
1463723 ai보다 못한 판사 기자 ... 15:54:01 12
1463722 해리스트위드 이거 실제로도 이쁜가요? dd 15:53:59 12
1463721 하루 싱크대앞 시간 .... 15:53:20 26
1463720 눈에 실핏줄이 자주 터져요 ... 15:53:04 17
1463719 개랑 신경전 벌이고 있어요 신경전 15:52:55 46
1463718 반 이름을 짓고있어요 아이디어좀 주세요 2 15:52:18 45
1463717 반찬가게 3천짜리 4팩 만원 구매 ........ 15:51:50 102
1463716 정리 안하는 고딩딸 방 어떻게 바꿔줄까요 7 입춘 15:36:44 465
1463715 대치동 유명 블로거.. 회당 30여만원 상담료 받고 3 로컬 큐레이.. 15:36:14 1,079
1463714 이재명도 납득이 어려운 대법원 판결의 수혜자에요 16 내로남불 15:35:54 391
1463713 고1 중간고사 문의드려요 1 야구가좋아 15:35:53 112
1463712 아이들 좋은대학가고 그러면 얼마나 좋을까요.ㅠㅠ 진짜 부러워서 .. 3 bb 15:34:53 462
1463711 시댁에 첨부터 거리두기 했는데 지금까지 편하고 좋네요 12 == 15:32:14 722
1463710 곽상도 아들 퇴직긍 50억 무죄 판결이 보여준 미래 7 이친공정 15:32:08 573
1463709 [단독]뇌물 6만 원 받은 공무원 '해고' 10 15:30:29 832
1463708 예전에 자주 오시던 관음자비님 이제 안 오시나요? 2 자비 15:29:39 245
1463707 지금 제주위는 100억이면 이혼한다는 32 ㅇㅇ 15:29:02 1,152
1463706 인생에서 바닥을 찍었어요. 12 내려놓기 15:28:50 946
1463705 썩을대로 썩은 법원과 검찰, 그리고 언론 4 689 15:26:43 249
1463704 작년 3월에 로또 사신 분 계세요? 4 82에 15:26:12 473
1463703 이불같은 큰 택배 보내기는 상자 아니어도 되나요? 4 ㅈㆍㅈ 15:23:44 250
1463702 동네서 돈 쓸어담는다는 피부과 왔는데 8 ㅇㅇ 15:22:16 1,535
1463701 사우어크라프트 방금 만들고질문이요 1 ... 15:22:07 108
1463700 건강검진 자궁경부암 질문이요 1 궁금 15:20:43 3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