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헤어질 결심 보고 왔어요 극장에서 보세요

신천지아웃 조회수 : 3,350
작성일 : 2022-08-15 01:40:58
보고나서 .아니 첫 화면 보자마자.
이건 감독상 받을 작품이 맞네 그 생각이 먼저 들었어요
상에는 이유가 있고.
그 이유가 너무나 명확했어요
전 박찬욱 감독 작품을 다 봤던터라.
 그 특유의 느낌을 알아요.
그런데 이 작품은 보자마자 아...받을만 했구나 싶더란.


그리고 이건 초반장면.그리고 중반 무슨 사건에 나오는 장면도 그렇고
극장화면으로 봐야 해요
박찬욱 감독 특유의 얼굴 클로즈업을 바로 느껴야 하거든요.


이 영화보고나서 배우는 얼굴당기거나 어색한 표정 나오는 시술하면 안되겠구나 
그런생각이 들었어요
 박해일 얼굴에 자잘한 검버섯류의 점이나
탕웨이의 자잘한 주름.
그게 모두 다 인간적으로 아름다웠어요.
IP : 182.216.xxx.245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2.8.15 1:55 AM (39.115.xxx.64)

    남자들도 좋아할까요?
    헌트보려는데 저는 잔인한 장면 있다해서 보고 싶지가 않아요 헤어질 결심은 같이 볼만 할까요

  • 2. 남자들은
    '22.8.15 1:58 AM (1.238.xxx.39)

    남자가 여자 때문에 고생하는?? 영화 안 좋아 합니다.

  • 3. ㅇㅇ
    '22.8.15 2:08 AM (182.216.xxx.245)

    남자들이 대부분이였어요.남자혼자 보러왔더라구요..아자씨들..그리고 전 가족 동반 아무튼 보러온 구성원들이 남자 한명 씩 부류.저와 같은 커플 부류.그리고 다 큰 아이들이 있는 가족들.이렇게 세부류였어요

  • 4. hap
    '22.8.15 2:31 AM (175.223.xxx.133)

    글쎄요.
    남자들이 좋아라 할까요?
    마치 연극 한편 보는 느낌이었달까
    특유의 색조와 과장된 듯한 어느 일면들이 있어요.
    어색하단 게 아니라 마치 연극에서 조명을 쏘아서
    강조하듯? 암튼 보면 알아지는 특유의 느낌이...
    섬세하게 느낄수록 볼 게 많은 작품이다 싶어서요.

  • 5. ㅇㅇㅇ
    '22.8.15 2:37 AM (182.216.xxx.245)

    남자가 안섬세하다는 단정을 하고 판단할 이유가 있나요? 여자도 못보는 여자 천지입니다. 그냥 이런 건 의미없는 말장난 같아요. 아무튼 제가 갔던 시간에는 남성들이 대부분이였어요.

  • 6.
    '22.8.15 2:41 AM (116.37.xxx.13)

    제남편 보자마자 너무좋다고 감탄을 하면서 나왔어요.이후
    남편은 두번을 더 봐서 총 세번봤네요.

  • 7. 제 남편도 칭찬
    '22.8.15 6:42 AM (59.6.xxx.68)

    저랑 같이 두번 보고 저는 7번 봤어요
    이건 극장에서 봐야 제맛이 나는 영화예요
    사운드 좋은데서 보면 완전 다른 영화가 되는
    이 영화에서 숨소리, 새소리, 고양이 소리, 침삼키는 소리, 바다소리가 아주 중요하거든요

    이 작품은 감독상 뿐 아니라 남녀주연상, 촬영상, 각본상도 받을만 해요
    단지 불륜 영화로 보는 분들은 그 생각에 가로막혀 영화를 제대로 못 보시더라도요
    그 생각이 드는 순간 모든 이야기의 촛점이 불륜이냐 도덕적이냐에 꽂혀서

    헤어질 결심은 색, 빛, 구도, 그리고 연기자의 눈빛과 표정, 목소리가 전부인 영화라서 극적인 스토리 전개나 화려한 대사들, 키스나 섹스씬 없이 그냥 내가 같이 따라가는 영화죠
    눈빛과 침묵, 얼굴근육이 보여주는 그들의 마음을 따라가는...
    직접 보여주지 않지만 다 친절히 알려주는 특이하면서 재미있는 영화, 볼수록 더 알게되는 영화, 감독의 노련미가 돋보이는 영화예요
    영화나 드라마에 질리도록 넘쳐나는 “나 너 사랑해”라는 말 한번 하지 않지만 영화 가득 사랑이 뭔지 보여주죠

  • 8. 다시 볼 결심
    '22.8.15 12:32 PM (119.192.xxx.107)

    어제 네이버로 이 영화를 봤습니다. 40대 후반 남성입니다
    내일 시간되면 광회문 씨네큐브에 가서 큰 스크린으로 다시 볼 생각입니다

    한번 본 영화를 극장에서 다시 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던 것은 99년 '8월의 크리스마스' 이후 처음입니다

    아래 영상은 정훈희씨가 칠레에서 부른 무인도 영상입니다. 한번 같이 보세요

    https://www.youtube.com/watch?v=E7zMwEcLj7s

  • 9. ....
    '22.8.15 4:49 PM (110.13.xxx.200)

    저도 왠지 연극보는 듯한 느낌이었는데 말투도 그렇고
    제가 알던 박해일이 아닌듯 어색한 느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23802 방울토마토 맛보는 윤석열 대통령 3 토마토 03:33:04 43
1423801 어머 영식이..... 진짜 완전체네요 1 .> 03:28:35 95
1423800 지금이 독재 정권과 다를게 뭐 있나 1 독재 03:26:46 31
1423799 나솔 영자는 볼수록 괜찮지 않아요? 6 .. 02:38:20 509
1423798 광주로 여행갑니다. 1 추천 02:34:40 142
1423797 CIA "시진핑, 5년내 대만 침공 중국군에 지시&qu.. 1 ㅇㅇ 02:20:09 358
1423796 영식이 보니 스머프의 허영이가 생각나네 2 난솔로 02:16:53 380
1423795 박수홍글 7 ㅇㅇ 02:08:28 1,315
1423794 상철은 제작진한테도 삐진거 같아요 5 .. 02:06:10 800
1423793 Ppt를 pdf로 저장한것을 pt할때 뭘 쓰나요? 3 직딩 01:56:24 214
1423792 화내고 1시간중 혼자 59분 얘기"..윤 대통령 암시 .. 8 . 01:36:11 1,162
1423791 영철이도 삐진거잖아요 5 ... 01:34:03 1,098
1423790 나는솔로 돌싱 남자들 .... 01:31:11 881
1423789 냉장고요 4도어 냉동이 작아보여요. 8 냉장고 사야.. 01:21:12 526
1423788 영식이는 도대체 누구를 좋아하는거에요? 10 미챠 01:17:23 1,384
1423787 어쩌다 연고대 이대 졸업장 18 ㅋㅋㅋ 01:15:58 1,725
1423786 지금 재방 보는데 상철 또 삐진거죠? 13 ㅎㅎㅎㅎ 01:03:26 1,373
1423785 대한항공 승무원 학벌 16 승무원 01:00:21 2,614
1423784 과학을 잘하고 좋아하는데 수학을 못할수 있나요? 15 OO 00:50:49 736
1423783 (솔로)영수의 들킨 진심 11 .... 00:46:53 2,329
1423782 Iso 인증 직업도... 1 00:45:55 981
1423781 나는솔로가 그렇게 재밌어요? 17 ㅇㅇ 00:41:14 2,199
1423780 (조언절실) 고르고 골라서 러닝화를 어제 주문했는데요 1 두근두근 00:40:01 376
1423779 김치가 안익는 이유가 대체 뭘까요? 13 .. 00:40:00 875
1423778 아래 한미 미사일 훈련 글 관해 4 00:39:23 3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