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알바하는데 이럴 경우 어찌 하시겠어요?

..... 조회수 : 1,982
작성일 : 2022-07-05 09:32:43
저 말고 또 다른 알바는 회사 유니폼 입고 있는거
봤어요. 그리고 그 알바 그만두고 또 다른 알바가
왔는거같은데 그 알바 유니폼 본사 요청이라고 적힌거 봤고 첫날부터 입고 있더라구요.
저는 제 고가의 개인 옷(회사 이미지에 맞는) 입고
지금까지 몇달동안 일했고요.
알바 시급받는거 받는데 좀 기분이 그렇더라고요.
기분 나빠서요. 그만둘까요?
IP : 223.33.xxx.151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일단
    '22.7.5 9:34 AM (118.221.xxx.161)

    얘기를 해보세요, 나도 회사 유니폼을 받고 싶다고
    그만둘지 말지는 그다음 생각하시고요

  • 2. .....
    '22.7.5 9:44 AM (221.157.xxx.127)

    청바지 티 입고 출근하세요 . 저도 유니폼 주시든가요 하면서

  • 3. ㅔㅔ
    '22.7.5 9:44 AM (221.149.xxx.124)

    그게 시급이랑 뭔상관? ㅋㅋ
    그 유니폼 일할 때 빌려입고 돌려주는 거에요.
    안 주는 매장에서는 점주가 주머니 사정에 따라서 돈 아끼느라 안 샀을 수도 있구요. ( 그것도 몇벌 사려면 돈이 나가거든요 ㅠ 다 본사 배불리기 )
    요샌 별걸로 기분나빠하는 사람들 많네..

  • 4. ...
    '22.7.5 10:06 AM (210.205.xxx.17)

    왜 기분이 나쁜건지 잘 모르겠네요. 저같음 내 옷 입고 일하는게 편할거 같은데요....

  • 5. ...
    '22.7.5 10:07 AM (210.205.xxx.17)

    정 유니폼이 입고 싶으면 회사에다 말을 하세요...말을 안하면 아무도 나에게 관심을 주지 않아요. 내가 유니폼을 입고 있는지 아무도 몰라요. 말 안 하면 사복 입는게 더 좋은가보다..생각할수도 있어요

  • 6. ..
    '22.7.5 10:16 AM (124.5.xxx.85)

    그러네요 말안하면 아무도 몰라요
    원글님이 잘맞게 입으니 별말없었나보죠
    원하심 말을 해보세요
    유니폼이 편할거같긴해요

  • 7. ...
    '22.7.5 10:20 AM (221.151.xxx.109)

    유니폼을 입고 싶어하는 사람이 있구나...
    그거 여자 하대하는건데

  • 8. ㅁㄱㅁㅁㄱ
    '22.7.5 10:56 AM (58.78.xxx.38)

    유니폼을 입고 싶어하는 사람이 있구나...
    그거 여자 하대하는건데 222

  • 9. .....
    '22.7.5 11:38 AM (14.33.xxx.200)

    제 옷 다 고가라 그거 입고 일을 하니 옷이 아까워요.

  • 10.
    '22.7.5 1:34 PM (125.142.xxx.167)

    왜 기분이 나쁜지, 그만둘 정도로 기분나쁜지 1도 이해가 안가 어리둥절;;;
    의아할 일이지, 기분 나쁠 일이 아닌데???
    입이 없어요? 물어보세요. 물어볼 줄을 모르는 거예요?

  • 11. ...
    '22.7.5 1:37 PM (221.151.xxx.109)

    그럼 좀 저렴한 것으로 작업복 개념으로 하나 사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87167 이 트위드자켓이 돈 값할까요? 1 .... 23:34:19 33
1487166 습도 다시 대박이네요 3 축축한 23:28:22 376
1487165 집안 상속다툼난 얘기를 친척한테 털어놓나요? 8 ... 23:22:17 603
1487164 일산 짬뽕 맛집 추천해주시길,,,, 7 비전맘 23:22:07 155
1487163 헤어질 결심 말러(스포 약간?) ... 23:21:03 187
1487162 궁금해요 2 ㅡㅡ 23:16:53 171
1487161 친구가 재혼 후에도 9 ㅇㅇ 23:13:37 1,462
1487160 머리 어느 정도로 말리시나요? 6 ㅇㅇ 23:12:54 566
1487159 나이들면서 한식이 좋아진다는데 5 .. 23:11:44 520
1487158 저도 사주 좀 봐주시면 안될까요. 7 .. 23:10:43 525
1487157 제글이 대문글에 올랐다니 그정돈줄은 몰랐어요 ㅠ 3 마나님 23:08:27 1,445
1487156 미니 꿀약과 괜히 뜯었어 ㅠ 7 으악 23:06:33 675
1487155 하루 지난 크림파스타 살리는법 있을까요? 3 양조절 23:04:13 208
1487154 헤어질 결심, 남성적 판타지의 완결 1212 23:03:40 482
1487153 용평에서 제일 좋은 리조트는 어디일까요? 1 여행 22:59:19 376
1487152 이혼 서류 정리 된지 두달째 후기 (자랑글 주의) 10 ... 22:56:32 1,775
1487151 34개월 정성 십자수 문재인 전 대통령께 선물 24 ㆍㆍ 22:51:48 1,558
1487150 뜬금없이 서태지, 이지아 얘기 13 22:47:24 2,840
1487149 아플때 약먹으면 얼굴이 6 혹시 22:45:00 460
1487148 회사에서 힘든 거 운동으로 풀어요..ㅠ 7 ㅇㅇ 22:42:52 894
1487147 우영우 김밥 비하인드^^ 13 곰돌이추 22:37:36 2,296
1487146 중학생아이 두통으로 mri찍나요? 14 ㅇㅋ 22:35:14 689
1487145 만약에 지금 현재 남편이랑 이혼했는데 시누이가 연락이오면 반가.. 29 ... 22:30:55 3,176
1487144 도와주세요!! 갑자기 화장실을 못 가고 있어요..ㅠㅠ 26 ㅠㅠ 22:28:52 2,511
1487143 국물 걸쭉하게.. 찹쌀가루도 되나요? 2 전분 22:27:38 3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