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박쥐같은 여자

모임 조회수 : 2,963
작성일 : 2022-06-26 17:10:26
모임을 오래 하다보면 문제가 생기는 경우가 있잖아요
누구 누구가 갈등이 생기면 무조건 입 닫고 절대 한마디도 안하고 조용히 뒤로 빠졌다가
누가 봐도 잘못한 문제 일으킨 사람이 튕겨나가면 그때 나타나 말이 많아요
그리고 그 갈등으로 고생했던 사림에게 튕겨나간 시람 욕을 해요
자기한테 자꾸 당신 욕해서 들어주느라 고생했는데 스스로 나가줘서 다행이라고요.
구성원중 어느 누가 또다른 누구와 어려운 길등상황에 힘들어져도 항상 같은 패턴이구요.
모임을 위해 먼저 나서서 기여하는 것이 전혀 없고 혜택만 누립니다
그러면서 자기는 이모임 너무 좋아한다며 평생 함께하자고 말합니다.
원래 성격이 저런가보다 이해해 보려고 노력하는데요
꼭 박쥐같고 같이 놀기 싫습니다.
그여자 싫어서 모임 나오려구요
모임에서 저런 박쥐같은 여자가 많은가요?
IP : 223.38.xxx.39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2.6.26 5:11 PM (217.149.xxx.103)

    너무너무 싫어요.

  • 2. ...
    '22.6.26 5:17 PM (211.226.xxx.65)

    혐오스럽죠.
    얄팍한 속내 다 보이는데, 안보이는 줄 아나봐요.
    근데 그여자기 싫어서 나오면 님이 손해예요.
    그여자를 내보내야죠.
    같은 생각을 가진 사람들이 있을텐데요.

  • 3. 진짜
    '22.6.26 5:21 PM (223.39.xxx.212)

    공감요
    저도 모임에서 보면 기여도는 없고 혜택만 누리려는자 싫어요

  • 4. 있죠
    '22.6.26 5:27 PM (220.117.xxx.61)

    저만 머리있는줄
    나오지 마시고 그사람 따 시키세요

  • 5. 저는
    '22.6.26 6:54 PM (125.182.xxx.20)

    저는 제가 다퉜어요. 누가 봐도 상대방이 잘못했고 그런데 결과는 저 빼고 3명이 모임을 유지하더라구요. A가 이유없이 저를 싫어했고... B는 저를 많이 의지했어요. 제가 C랑 다퉜는데.....
    B가 C랑 약간의 트러블이 있을때마다 B가 저에게 속상하다고 해서 항상 B의 입장을 배려해줬는데..( C가 자기만 아는 사람이고 남 배려는 못하는 편입니다ㅡ이건 누구나 인정하는 사실이고 나이도 제일 많고 또 제가 제일 어렸어요). A가 저를 싫어하고 C와 제가 싸우니 B는 가만히ㅜ있다가 그쪽으로 모이더라구요. 지금도 가끔 C 뒷담화 하느라 연락오는데 B가 자꾸 박쥐 같다는 생각이 들어요.
    B랑 C랑 관계를 끊길 원하는게 아니고 제게 저 빼놓고 만났다는 이야기를 꼭 해야하는지... 본인은 본인이 착하다고 생각하는데..
    박쥐 단어보고 몇 자 적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86968 2년 전껀데 너무 웃겨요 ㅋㅋㅋ 1 띄어쓰기 14:23:01 36
1486967 와 3일을 긂었는데 살이 안빠졌어요 ㅡㅡㅡ 14:21:33 66
1486966 문 전 대통령님.... 2 달빛아래 14:20:59 148
1486965 에어캐나다 1시간 20분째 전화연결 기다리고 있어요. 3 누가이기나 14:19:42 110
1486964 않아요~ 실제로 들으니 이상하네요 ... 14:19:17 95
1486963 개인적인 글 패쓰요망~ 블루님 보세요~!! 밍키 14:14:20 207
1486962 백화점캐셔로 일하기 많이 힘든가요? 5 .. 14:14:08 366
1486961 나이들어서인지 애기들이 너무너무 이뻐요. 3 넘이뻐 14:11:46 285
1486960 사태찜 하려고 사태 끓이는 중인데 소주 넣어도 되나요? 3 질문 14:11:12 117
1486959 기가 빠지는 느낌일때 3 ㄱㄴ 14:10:26 255
1486958 속보 검찰, '강제 어민 북송' 대통령기록관 압수수색 12 .... 14:06:42 723
1486957 담대한 제안? 14:06:04 94
1486956 요즘 유행하는 통바지? 어디서 살까요 9 ... 14:04:37 418
1486955 삼단봉 가지고 다니는 분들 4 보디가드 14:02:49 274
1486954 아현동 내과나 이비인후과 잘보는곳 추천좀 해주세요 ㅇㅇ 14:00:49 44
1486953 부모노릇이 이렇게 힘들군요 사회인 만드.. 13:59:16 551
1486952 끼니 챙겨먹는게 세상 귀찮네요 6 13:57:13 625
1486951 대학 '졸업예정증명서' 아시는 분 부탁드립니다; 3 감사 13:55:53 226
1486950 마카사이트. 때낀느낌 악세사리 좋아하시는 분~ 1 보석상 13:55:53 143
1486949 변액보험 3 ^^ 13:55:33 186
1486948 전문의 바보 무식??? ... 13:53:54 335
1486947 자식 키울때 꼭 가르쳐야 하는것. 24 ㅇㅇㅇ 13:53:26 1,813
1486946 밤고구마 3 mom 13:52:04 354
1486945 별 일 없지? 하고 연락오는거요. 25 꼬였는지 13:50:25 1,811
1486944 강아지 요붕증 끌어올림 13:49:27 1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