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가정적인 남자와 살고싶었는데...전혀 반대인 남자와 사는 내인생..

잘될꺼야! 조회수 : 2,761
작성일 : 2022-05-19 22:44:04
퇴근후 집에 일찍와서 아내와 소소하게 일상 나누고
소박한것에 행복해하는 남자와 살고팠는데..
매일 술이고 매일 늦고 직장은 열심히 다니는데
주중이든 주말이든 일상의 잔잔한 평범한 대화가 전혀없고
저에게 바라는것도 없고 잔소리도 좋은소리도 없이
정서적, 육체적 터치 전혀없이 사는 남자..
이런 메마른 남자의 성향과 21년 사니..
저도 고목나무가 되어가네요...

이렇게나 심하게 재미없게 살고싶지 않았는데...ㅜ
IP : 1.228.xxx.184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ㅁㅂㄴㄷㄹ
    '22.5.19 10:52 PM (220.117.xxx.61)

    취미생활 해보세요
    중독됩니다. 경제적 여유는 있으신거죠??

  • 2. 저는
    '22.5.19 10:53 PM (218.38.xxx.12)

    15년

  • 3. 제가
    '22.5.19 11:04 PM (119.69.xxx.167)

    제가 쓴 글인줄ㅠ

  • 4. 에효
    '22.5.19 11:19 PM (119.149.xxx.34)

    저보다는 나으실꺼에요.
    전 시들시들 말라 비틀어거요.
    심리 정서적으로요. .

  • 5. 소름
    '22.5.20 12:29 AM (115.86.xxx.45)

    참다참다 방금까지 똑같은 상황의 얘길 하다 들어왔어요.
    어찌 같이 늙어갈까요?ㅜ
    저도 23년

  • 6. ..
    '22.5.20 12:54 AM (58.226.xxx.98)

    저는 32년이요..
    어제 술마시고 들어와서 욕하고 헛소리하길래 제발 그만하고 헤어지자했어요
    전에도 술먹고 일억만 가지고 나가라해서 나는 법에서 정해주는 내몫을 받을거라고 했는데
    지금은 일억이고 뭐고 그냥 조용히 헤어져나줬음 좋겠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69179 방금 퀵보드 탄 여중생들 칠뻔 했어요ㅠㅠ 십년감수 19:53:33 69
1469178 토지 증여 어떻게 알아봐야하나요? 1 증여 19:51:40 29
1469177 말반복하는 습관 어떻게 고칠까요? 1 .. 19:50:24 133
1469176 막김치에 홍고추 넣는 이유가 뭔가요? 2 19:47:27 169
1469175 성악하는분들중 집사부일체 보시는분 계시나요? 6 .. 19:40:45 577
1469174 넷플릭스 종이의집 보신분 있나요? 1 종이의집 19:39:56 235
1469173 루이비통 크로아제트 어떤게 좋을까요 .. 19:39:19 93
1469172 완도 실종가족 CCTV 너무 이상한 점 2 ... 19:38:56 1,174
1469171 드라마 안나...그게 가능한게 이해가 안가요 19 이해가 19:36:10 968
1469170 살림남 일라이 지연수 부부 4 ... 19:35:46 662
1469169 탑건에서 적국이 어딘가요? 4 19:34:08 464
1469168 20년 전 종로3가~종각 사이 작은 극장 이름 아시는 분 16 00 19:30:12 677
1469167 버터도 적당히 먹으면 몸에 좋은가요 2 ㅇㅇ 19:30:02 397
1469166 적절한 남편 반응이 뭘까요? 19:29:28 250
1469165 이건뭐 민영화 대상 공기업 발표난거랑 다름없네 9 민영화 대상.. 19:20:08 1,045
1469164 유튜브를 보니까 종종 한국여자와 결혼하지 말고 국제결혼하라는 영.. 12 ........ 19:19:23 1,328
1469163 외로움과 무기력이 침잠하려고 할 때 10 ... 19:15:35 718
1469162 아파트너 게시판 구걸 소굴이네요 5 .... 19:13:58 1,215
1469161 펌) 누리호 성공에 가려진 항우연의 그림자 1 어쩔 19:09:45 610
1469160 쿠팡플레이 볼만한 드라마나 영화 뭐있어요? 1 ㅇㅇ 19:09:06 433
1469159 외로움을 어떻게 극복하세요? 7 어른답게 19:07:24 951
1469158 Sns로 딸자랑, 친정엄마자랑, 남편자랑. 원래 그런건가요? 5 Sns 19:06:11 997
1469157 난 이런적있다~말씀드려 봐요 16 무료한저녁 19:02:12 1,226
1469156 조수미 나오는데 10 집사부 19:02:05 1,404
1469155 비올때 문열어요 ?닫아여? 6 ... 19:01:03 1,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