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치과에서 상담을 치위생사가 하기도 하나요?

조회수 : 898
작성일 : 2022-01-25 13:42:28
어제 아이 치과 치료 받으러 동네 치과에 처음 갔는데,
입 벌려서 살펴 보더니, 치아 상태가 안좋다느니, 
엑스레이 찍어야 하고, 충치 치료 해야하고 등의 상담을
치위생사가 하더군요. 

처음 가 본 치과라서 누가 의사인지 간호사인지 잘 모르는 상태였는데,
아이가 치료 받던 의자가 대기실에서 보이는 곳에 있어서 
계속 보고 있었거든요.

나중에 저를 부르더니 엑스레이 사진 보여주면서 엑스레이 상으로는 특이사항은 없고,
송곳 같은 것으로 이를 건드리면서, 
이게 썩은 부분이라고 레진으로 해야하고 어쩌고.

그래서 제가 명찰을 봤는데, 치위생사라고 적혀 있었어요.

충치 치료를 다시 예약하고 해야 한다고 해서 바로 치료를 받지는 않았는데,
결국 치과의사는 만나 보지는 못했네요. 

돌아와 생각해보니, 이게 맞는건가 의문이 들어서 글 남겨봅니다. 

IP : 182.211.xxx.9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요즘
    '22.1.25 1:44 PM (219.249.xxx.181)

    그렇더라구요.
    의사가 바쁘니 그런것 같은데 각 병원마다 있는 상담실장 같은거 좀 없앴으면 싶어요.

  • 2. jijiji
    '22.1.25 1:44 PM (58.230.xxx.177)

    치위생사가 보고 의사가 또 보고 그러죠

  • 3.
    '22.1.25 1:44 PM (122.35.xxx.53)

    그래서 동네치과 가려다가도
    2차병원 치과 이상은 가려고 하는데
    어차피 거기도 영업이고 3차병원 의사라도 권하는게 달라서
    치과는 복불복 같아요
    그나마 실력때문에 대학병원 가고요 위생이라던가 그런부분 때문에요

  • 4. ..
    '22.1.25 1:48 PM (218.153.xxx.184)

    상담실장이죠.
    요새 큰 병원은 다 있더라고요.

  • 5. ㅁㅁ
    '22.1.25 2:12 PM (110.13.xxx.92)

    치과의사가 먼저 보고 치료할거 정하고 간단히라도 설명하고나서
    치위생사나 상담실장한테 구체적인 궁금한점이나 비용설명을 넘겨야지
    치과의사가 치료를 결정한게 아니라
    치위생사가 다 한거면
    이거는 무면허진료죠
    그런거 방지하려고 병원 의료인력 명찰을 꼭 달게 하는 법이 생겼어요.
    님같이 명찰보고 무슨직업인지 확인하라고 생긴 법이에요

    그날 치료시작 안한게 다행이네요 그런거 이상하면 그냥 상담만 해달라고 다음예약 생각해보고 잡겠다고 하고 비용은 치료한날 내겠다고 하고 나와야해요
    이상한 치과네요 치과는 다른데 더 가보시구...
    보건소에 전화해서 치위생사가 진료한다고 이상하다고 알아봐달라고 하세요

  • 6.
    '22.1.25 2:26 PM (182.211.xxx.9)

    댓글 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역시 이상한거죠?
    옷도 간호사와 다르게 의사 자켓처럼 미색 짧은 자켓 입고 너무 열심히 진료실 의자에도 앉았다가, 엑스레이 지시도 했다가 상담 데스크에도 왔다가 하길래 애매했거든요.

    참, 좋은 치과 찾기가 어렵네요.
    원래 치료 받던 치과는 교정전문치과였는데, 정기검진도 꼼꼼하게 잘 봐주고, 신경 써줬었는데,
    결국 교정하라고 계속 권유하던거, 거절하고 고민해본다고 했더니만,
    바로 예약 문자도 안보내고 바로 내치듯이 하더군요.
    그래서 바꿔보려고 한건데...

    요새 치과들이 다 불친절한 것 같아요.
    학교에서 정기검진 지정한 치과에서는
    1시간 기다리다가 정기검진 받는 학생들 6명 한 방에 몰아넣고 입벌리라고 하더니,
    30초 정도 그냥 대충 보고 서류체크만 하더군요.

    임플란트나 교정처럼 돈 되는 환자만 신경써서 보는것 같습니다.

  • 7. ㅁㅁ
    '22.1.25 6:15 PM (119.203.xxx.253)

    큰치과 가시면 상업마인드가 커서 더 심해요
    작은치과들 중에 괜찮은 치과 찾는게 낫고요
    그게 영 아니면 그냥 대학병원치과요
    중대형 규모 개인치과들이 가장 과잉진료 심해요
    크게 차려 성공하려는 마인드일 가능성이 커서.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55737 숨쉬기 어렵다는 남편.. 25 숨쉬기 2022/05/16 5,103
1455736 고등학생 아이 친구가 현관비밀번호를 알고있네요? 24 현관 비밀번.. 2022/05/16 4,695
1455735 커피샴푸 해봤어요 10 2일차 2022/05/16 2,213
1455734 큰 병원은 mri촬영한다고 해도 입원 안 시켜주죠..? 3 ㅇㅇ 2022/05/16 985
1455733 조민아 가정폭력뉴스 보셨어요? 21 .. . 2022/05/16 14,264
1455732 소득이… 6 50대 후반.. 2022/05/16 1,495
1455731 박지현 진짜 민주당에서 방출되면 27 급궁금해짐 2022/05/16 2,757
1455730 웃긴다고 생각하시겠지만 잘나 보이려면 11 나나 2022/05/16 2,194
1455729 해방일지 구씨네 소파 어디건가요 1 . . . 2022/05/16 2,309
1455728 청와대 대신 국민관... 28 l....... 2022/05/16 1,907
1455727 레티놀 추천해주세요~ 8 추천좀 2022/05/16 1,095
1455726 역시 집김밥은 싸면 안되요. 25 살짝 후회중.. 2022/05/16 6,026
1455725 내가 세상에서 부러운 사람 9 ㅁㅁ 2022/05/16 3,216
1455724 변기 아래 물이 새는 건? 7 어떻게 2022/05/16 1,033
1455723 고등학교는 원래 이런가요? 9 피피 2022/05/16 1,636
1455722 "3일중 이틀 지각?" 24 lovemo.. 2022/05/16 2,219
1455721 석열아, 그만 내려와라 22 ,,,,,,.. 2022/05/16 2,784
1455720 엄마가 수술(시술)을 하는데 저도 가야될까요? 10 ㅇㅇ 2022/05/16 1,588
1455719 어머니 쓰실 냄비 재질 어떤 게 좋을까요? 11 스텐노노 2022/05/16 903
1455718 한의원 가면 집가기 싫어요? 7 ... 2022/05/16 1,853
1455717 직장동료랑 단판 지어야 되나요? 여왕벌인데 4 .,. 2022/05/16 1,598
1455716 민주당에 망조가 들었나... 38 ㅇㅇ 2022/05/16 3,076
1455715 단팥빵 사면 껍데기만 먹어요 12 ㅁ ㅁ 2022/05/16 1,802
1455714 문재인·박원순 때린 송영길 "文 너무 세금의존, 朴탓 .. 12 ... 2022/05/16 1,586
1455713 어제 구씨가 창희 뒤 쫓아간건. 24 해방일지 2022/05/16 5,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