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실물 보고 결정하겠다는데

중고거래 조회수 : 4,245
작성일 : 2021-11-26 20:36:52
당근에 겨울 니트 올렸는데 보고 결정하겠다고 해요.
백화점에서 가격 좀 주고 산 옷인데 니트가 많아 정리하려고 올렸어요. 가격은 2만원으로 정가의 몇십분의 1이죠.
당근이니까요.,ㅠ
근데 보고 결정하겠다고요..좀 황당해서요..
그 브랜드 가격 알면 이런 제의 저 같음 못 할텐데요..
이런 경우 처음이라..어떡할까요?ㅠ
IP : 121.173.xxx.113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1.26 8:38 PM (211.212.xxx.229)

    2만원 벌라고 시간낭비 그렇게까지 할 이유가 있나요?

    저라면 거절하겠네요. 차라리 안팔리면 헌옷수거함 넣고 말지.

  • 2. 하울
    '21.11.26 8:38 PM (192.164.xxx.231)

    하지 마세요. 그런 사람 치고 안사는 사람이 더 많더라구요

  • 3. .....
    '21.11.26 8:39 PM (221.157.xxx.127)

    바로사실분아님 패스할게요

  • 4. 음..
    '21.11.26 8:40 PM (1.245.xxx.138)

    저같은경우는,
    그래도 오셔서 볼수있는 기회는 주었는데..
    기회는 한번 줘보세요, 정말 살수도 있잖아요,
    당근에서 옷거래는 정말 어렵더라구요..

  • 5. 그냥
    '21.11.26 8:44 PM (223.39.xxx.9)

    님 집앞까지 님 일정 맞춰서 온다고 하면 편한 마음으로 판매하셔도 되지만 그런 사람일수록 흠잡아서 그 2만원에서 또 깍을껄요? 꼭 팔아야 하는 옷이고 꼭 2만원 있어야 하는게 아니라면
    그냥 됐거든~하세요. 안팔리면 재활용함에 넣을 생각하새요 정신건강에 그게 좋아요

  • 6. 그럴듯한 사진으로
    '21.11.26 8:44 PM (223.62.xxx.72)

    눈속임 하는 사람들이 많아져서 그럴지도..
    올린 사이즈며 상태가 엄청 달라서 환불 요청 했더니 자기도 물건 내렸던거 다시 올려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으니 조건으로 만원 달라고 하는 사람도 봤어요
    돈 주고 신고 했지만 여전히 장사(?) 하더라고요
    순수 판매자도 있지만 전문 장사꾼이 들어와서 물을 흐리고 있어서 이젠 아예 안 해요 저는

  • 7. 저도
    '21.11.26 8:44 PM (180.70.xxx.42)

    직접보시고싶으시면 대신 저희 집앞까지 오셔서 보시라고 해요.
    아무리 싸도 옷이니 안보고 구입했다가 치수가 안맞을수도 있구요 또 못보던 얼룩이었다는둥 사갔다가 흠잡을수도 있구요.
    차라리 보고 결정하셔도 된다고 올려요.

  • 8. 사진
    '21.11.26 8:45 PM (220.117.xxx.61)

    사진이랑 너무 다른데 당황스러워 그냥
    가져온적이 있어요 ㅠㅠ

  • 9. 웃기는
    '21.11.26 8:54 PM (106.102.xxx.251)

    사람... 다른 사람에게 파심이..

  • 10. 원글이에요
    '21.11.26 8:57 PM (121.173.xxx.113)

    상세 사진도 많이 올리고 사이즈도 문의 와서 다 알려 줬는데도 그러네요..
    느낌 안 좋은 사람과는 거래 안 해 왔는데 포기 해야겠어요..

  • 11. ㅡㅡ
    '21.11.26 9:02 PM (106.102.xxx.27)

    55사이즈면 저한테 파세요

  • 12. hos
    '21.11.26 9:13 PM (119.71.xxx.31)

    저도 명품신발 십분의1 가격으로 올렸더니
    계속애매하다 ..며 신어보고 결정하겠다해서
    좋은마음에 그러시라했더니
    떡하니 맨발로와서 신어보고 막 요리조리보고
    색이 생각한거랑 다르다며
    가더이다..더러워서 원

  • 13. 저라면
    '21.11.26 9:15 PM (218.48.xxx.98)

    그런사람은 거래 안합니다.
    상세사이즈 기재하고 사진도 여러컷올렸음 그거 보고 사는거지 실물본다는건
    내 맘에 안들면 안하겠단 이야긴거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57795 많이 먹어라 더먹어라 무한반복...: ........ 20:06:25 24
1457794 이런 남편도 있나봐요 어휴 20:04:46 104
1457793 이왕됐으니 열심히했음좋겠다 싶은데 와장창... 3 20:02:32 171
1457792 해방일지)삐뚤어져 버릴테야 Pebble.. 20:02:11 214
1457791 살빠지면 계단운동도 좀 쉬운편인가요.?? 3 ... 20:01:54 102
1457790 된장 고추장 배울 곳이 있을까요 2 ㅇㅇ 19:55:36 159
1457789 티머니카드도 환승잘되나요? .. 19:54:11 44
1457788 백악관 인스타그램에 사진 올라갔네요. 7 ㄷㅡㅇㅅㅣㄴ.. 19:53:46 646
1457787 토3 수2 화2 금1 목0 3 19:46:46 430
1457786 02-3215-×××× 번호 하루 6번이나 4 ㅇㅇ 19:45:52 387
1457785 46세….어디 다녀오면 누워있어야돼요 9 ㄹㄹ 19:43:53 1,347
1457784 손석구 말투는 강원도 사투리인가요 6 Qqq 19:35:59 1,019
1457783 학교알리미 고등학교 성취도 여쭤봐요 4 ㄹㄹㄹ 19:34:55 230
1457782 아이 침대 프레임 추천해주세요. 4 침대 19:34:53 147
1457781 5층에 사는 외노자가 13 레몬 19:34:50 1,383
1457780 등록한 화실쌤이 전시회하면 가야하나요 2 . . 19:28:32 342
1457779 문통 윤통 미국대통령 의전비교 jpg 31 ... 19:24:57 1,355
1457778 바이든이 국무부 장관없이 단독으로 한국 방문한 이유 나왔네요 26 ㅇㅇ 19:24:43 1,034
1457777 美, 쿼드 가입 희망한 韓에 퇴짜 9 ** 19:18:18 808
1457776 열무 물김치에 젓갈 넣나요? 11 이거 19:12:23 794
1457775 민영화하려고 준비 다 해 놓은 꼴 좀 구경하자 21 펑어 19:08:59 825
1457774 요즘 순금이 좋아졌어요 3 -;; 19:07:44 978
1457773 윤석열 전두환 아들 와인을 바이든 만찬주로 사용 17 19:07:43 986
1457772 청경채 요리 4 ..... 19:06:36 477
1457771 다이어트용 월남쌈 소스 추천해 주세요 3 ,,,, 19:04:05 3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