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하긴 해야 하는데,,, 섹스 리스가 마음까지 닫히게

gkrls 조회수 : 7,691
작성일 : 2021-10-28 04:36:04

결혼 후 3년

육아할 때, 너무 하고 싶었고, 남편이 외면했고,

젊은 날 외면당한 후,

마음이 닫혔고,

이제 제가 하기 싫네요.

반응이 안 생겨요..

상대가 만져도 짜증만 나네요.

섹스 리스는 마음을 닫히게 만드네요.

앞으로 남은 긴긴 결혼생활 어찌 살까요?

제가 밖으로 도는 이유가 있는 것 같네요..  

IP : 211.206.xxx.54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0.28 4:39 AM (68.1.xxx.181)

    이유를 정당화 하지 마시고, 그냥 갈라서세요.
    성격차이가 성적차이라고 하잖아요.

  • 2. mmm
    '21.10.28 4:45 AM (70.106.xxx.197)

    그렇다고 외도가 합리화 되나요
    이혼하고 당당히 밖으로 도세요

  • 3. 외도
    '21.10.28 4:54 AM (211.206.xxx.54)

    외도는 절대 아니고요.
    밖에서 그냥 쇼핑하면서 달래요/
    회사랑 쇼핑 2개만 해요

  • 4.
    '21.10.28 6:49 AM (118.235.xxx.121)

    아직 젊으시면 이혼 생각해보세요 아이들도 엄마아빠 사이안좋은거 다 알아요 그것도 애들에겐 상처입니다.그냥 지금의 편안함에 안주하고 싶은 마음도 크겠죠.근데 님인생도 행복해야하잖아요..그냥 시간 버리고 살아왔더니 어느새 나이가 먹었어요. 애들은 성인되면 그냥 훌훌 날아갑디다.그것만 바라보는 나를 보면서 나 뭐한거니싶고 평생 미련떨었다 생각해요.이혼을 당장하라는거 아니고 그걸 염두에 두고 님도 그렇게 남편에게 거절당했을때의 상처를 남편에게 얘기해보시면 좋겠어요.그거 풀어야 님도 남편을 받아들이고 남편도 님을 이해할수 있고 그래야 님인생도 행복하죠..솔직히 님 애들이 이렇게 살면 님 마음이 어떻겠나요.여기서 어느분이 그랬어요.나를 내자식이라 생각하고 내자식에게 해주는것처럼 대해주라고.그게 나를 사랑하는거라구요.

  • 5. ㄱㄱㄱㄱ
    '21.10.28 7:10 AM (125.178.xxx.53)

    오로지 리스로 마음이 닫히신거에요?

  • 6. ㅇㅇ
    '21.10.28 7:13 AM (223.62.xxx.166)

    하는게 꼴보기 싫어서 리스가 되기도 하죠
    리스되는 과정에서 그사람이 보여준태도가
    너무도 상처받게해서 그럴 수 있고요

    욕구가 없는거 같지만 그사람과만 없죠

    지옥 같아요 사는게..

  • 7. ....
    '21.10.28 7:13 AM (68.1.xxx.181)

    작은 것으로 소소하게 시작해 보시는 건 어때요?
    아이 핑계로 호캉스 1박 다녀오기.
    분위기 바뀌면 아이 재우고 자연스럽게 신혼 분위기 낼 수 있을 것 같아서요.
    무엇을 하던지 미련이 남지 않으려면 이것 저것 해 보세요.

  • 8. ..
    '21.10.28 7:53 AM (183.97.xxx.99)

    평생 안할거면 이혼 추천

  • 9. ...
    '21.10.28 9:30 AM (1.237.xxx.189)

    서로 하고 싶었던 시기가 다른거고 어긋난건데
    그러다 바람나면 진짜 부부사이 끝나는거에요
    니가 하기 싫다고 안해준건 못된거지만
    화풀이 좀 하다 그냥 못이기는척 하는게 낫지 않겠어요
    헤어질거 아니면요

  • 10. ..음
    '21.10.28 11:39 AM (221.142.xxx.108)

    노력해야죠... ㅠㅠ
    한번 마음 열기가 진짜 어려운건 맞는데
    님말대로 앞으로 남은 이 긴긴세월 이 상태로 계속 지낼 순 없잖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18051 운동은 체력 키우는게 목표죠? 지치네요 Aaada 17:39:52 30
1418050 명기란게 뭔가요? .. 17:39:40 57
1418049 아이때문에 걱정이 많아요.. .... 17:37:29 129
1418048 와이우먼킬 재밌네요 17:37:16 52
1418047 동네 엄마 상담합니다. 10 아이 17:31:17 502
1418046 여러분 시계를 보세요 6 사탕별 17:30:59 381
1418045 말할때 인기없는 사람 특징 15 싫어요. 17:29:33 783
1418044 봉사표창장 위조 4년, 무면허 사무장 병원 무죄!!!!!! 8 허참 17:28:57 288
1418043 거니때문에 이가 부득부득 갈리네요 4 000000.. 17:27:58 221
1418042 국힘 족보 끄나풀 문파 ㅋㅋㅋㅋ 19 남경필 17:23:58 266
1418041 부모님께 현금 대신 정액카드로 드리는 방법 있을까요? 4 .. 17:23:14 258
1418040 이번에 윤석열되면 브라질꼴 난다고 생각해요 22 17:22:43 337
1418039 최선을 다 했다!!!!!!!!!! 1 그럼.그럼 17:22:24 234
1418038 미국은 판사(주정부법원장)를 주민투표로 뽑던데요 5 우리도 17:20:30 103
1418037 이제 모든 것이 분명해졌네요. 9 분노의 횃불.. 17:19:51 498
1418036 장모무죄는 역풍각이네요 12 .. 17:19:06 621
1418035 장모가 무죄면 저도 내년에 병원 오픈 18 ㅇㅇ 17:17:35 602
1418034 이재명 '배달특급'도 측근 포진 논란..前 대변인, 상임이사로 .. 8 ㅇㅇㅇ 17:16:42 154
1418033 한국대선에 관한 외신보도 6 외신 17:14:59 310
1418032 아들 키우다보면 억울한일 많이 겪는다는데 4 정관장 17:14:54 524
1418031 병원에서 간호해야하는데... 8 ... 17:11:02 487
1418030 식탁을 두달 기다려 설치했는데 곰팡이? 점박이들이 있다면 6 원목가구 17:10:14 460
1418029 절운동(108배) 시작했어요. 해보신분 혹시 계실까요? 14 절운동 17:09:53 456
1418028 김건희 공소시효 만료전에 수사 하려면 청와대 들어가게 해서는 안.. 6 .. 17:07:34 387
1418027 정신이 번쩍 들어요. 12 윤석열 아웃.. 17:07:02 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