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할머니 장사 잘하시네

시장 조회수 : 3,605
작성일 : 2021-05-18 14:13:26
요즘 완두콩이 나오나봐요
시장근처 지나는데 완두콩이 동글동글 너무 이뻐
3000원어치만 주세요 하고 만원을 꺼내니
할머니가 5000원어치 사면 많이 준대요
그래서 5000원어치 주세요 하고 거스름돈 받으려니
옆에 체리가 맛있는데 안필요해? 하길래
얼마냐 여쭈니 현금이 부족해서
안되겠어요 하니
5000원어치도 주신대요
그래서 그럼 5000원어치만 주세요 하고 돌아서는데
할머니 장사수완이 너무 좋으신거에요

손님 지갑에서 한번 꺼낸돈은 할머니 주머니로 다 들어갈것같은
ㅎㅎㅎ

“할머니 장사 너무 잘하시네요” 하고 돌아서는데
다른 손님이 또 완두콩을 사려고 하시더라구요
그분 지갑에서 나온돈도 할머니 주머니로 다 들어갈것같은 ~~~^^
IP : 218.49.xxx.93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웅
    '21.5.18 2:14 PM (73.93.xxx.232)

    넘 귀여운 할머니시네요~ 돈 많이 많이 버시면 좋겠어요!

  • 2. ㅎㅎㅎ
    '21.5.18 2:16 PM (182.216.xxx.172)

    완두콩, 체리
    둘다 제가 좋아하는 품목이라서
    그냥 못지나 갑니다
    그래서 전
    원글님도 좋은 선택 하신걸로 생각됩니다 ㅎㅎㅎㅎㅎ

  • 3. ㅇㅇ
    '21.5.18 2:17 PM (112.161.xxx.183)

    장사 수완 좋으시네요손님지갑에서 나온돈 다시 들어가는게 싫으신가봐요 ㅋ 완두콩사고 체리도 사셨으니 맛나게 드시고 할머니는 돈많이 버시길

  • 4. 시장
    '21.5.18 2:17 PM (218.49.xxx.93)

    네 완두콩 체리 다 싱싱해서 기분좋게 잘 샀지요 ㅎ
    할머니 너무 귀여우시더라구요 필살기 ㅎㅎㅎ

  • 5. ㅎㅎ
    '21.5.18 2:18 PM (211.36.xxx.139)

    저도 그런거 팍팍 잘 사드려요~
    서로서로 기분좋고 든든해지는 느낌.

  • 6. ggg
    '21.5.18 2:27 PM (112.221.xxx.67)

    ㅎㅎㅎ 진짜 장사잘하시네요
    뭔가 사려는데 돈을 깨야한다거나 하면 귀찮아서 안사고싶은데

  • 7. ㅇㅇ
    '21.5.18 2:31 PM (180.230.xxx.96)

    맞아요
    그런분 계세요
    근데 참 기분나쁘지 않게 얘기하시죠
    정말 수단이 좋으신듯 ㅋㅋ

  • 8. 재래시장가면
    '21.5.18 3:02 PM (211.224.xxx.157)

    너무 싸니 저렇게 돼는 경우가 많죠. 저도 큰 재래시장에 맛있는 두부집이 있어 두부사러갔더니 직접 구워파는 조미김도 보여 물었더니 한봉지 이천원인데 세봉지사면 오천원이래서 오천원샀어요. 그랬더니 콩나물은 필요없냐해서 얼마냐니 한봉지 천원 ㅋ. 이천원 어치 달래도 구천원밖에 안하더라고요.

  • 9. ....
    '21.5.18 4:27 PM (101.85.xxx.55)

    그 할머니 알부자일듯.
    나름 전문성을 가진 분이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35692 왼쪽만 종아리에서 발까지가 저린 느낌? 감각이 둔한 느낌이 나요.. 종아리 23:00:40 15
1335691 잠자리 후 남자들 이러나요? 1 ..... 22:59:41 169
1335690 프란치스코 교황님 좋아하는 분들, 내일 ILO에서 4 22:59:18 47
1335689 지금코리아티비 64번에서 스페인 연설 나옵니다 1 모모 22:58:47 26
1335688 몇달만에 야식했더니 완전 꿀맛~!! 1 ㅎㅎ 22:57:42 79
1335687 광자매 어떻게 될거 같은가요 2 ㅇㅇ 22:55:30 121
1335686 고보습 바디로션은 세타필이 좋은가요? 1 ... 22:54:53 78
1335685 김정숙 여사 의상들 중 인상깊었던 것들과 선물에서 받은 느낌 19 ... 22:49:15 588
1335684 재생크림 시카크림 1 777 22:47:30 242
1335683 제주도 미니 밤호박 맛있는곳 좀 1 좀 알려주세.. 22:46:32 75
1335682 체감경기... 2 써니베니 22:45:00 351
1335681 (오은영 박사)나도 모르게 보여지는 결핍의 흔적들.avi 5 ... 22:44:06 1,146
1335680 사랑과 야망 승조는 왜 남의 인생에 집요하게 관여 하나요 3 혹시 22:43:17 203
1335679 대통령 스페인연설 라이브유튭 15,500명 접속중 24 대박이다 22:39:49 500
1335678 2주전에 잔여백신 맞았는데요 4 백신 22:39:13 716
1335677 미국 영화에서 조커, 배트맨, 슈퍼맨 이런게 정해진 캐릭터가 딱.. 2 .... 22:38:43 138
1335676 단명이 사주에 나오나요 8 단명 22:36:25 800
1335675 일년내내 오늘날씨 같으면 좋겠어요 4 ㅇㅇ 22:36:24 494
1335674 산에서 자라는 질경이 뽑아다가 나물을 해먹고싶어요 4 .. 22:33:24 341
1335673 6월 원래 이렇게 시원했나요? 9 ㅇㅇ 22:32:53 749
1335672 신혼인데요 시댁에 한달에 세번 정도 안부전화 드리면 오바인가요.. 11 나키 22:32:01 927
1335671 국힘당 만난 천안함 생존 장병들 근황 jpg 15 .. 22:27:39 833
1335670 체력 올리는 운동 뭘 해야할까요? 6 ... 22:20:03 843
1335669 주식).하이브 지금 들어가도 될까요? 5 주식 22:17:14 903
1335668 몇살때부터 같이 늙어가는 나이가 되는것 같으세요 .?? 3 ... 22:16:48 6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