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더 파더 "보셨어요?

영화 조회수 : 2,765
작성일 : 2021-05-09 17:52:28
별로 기대하지 않고 보러갔는데요.
보는 내내 힘들었습니다.
마음 아프고, 두려웠습니다.
어떻게 늙어갈 것인가, 
돌아가신 지 1년된 아버지 생각도 났고요.

안소니 홉킨스가 남우 주연상 받은 거 오늘 알았는데요. 
세상 복많은 1937년생 안소니 홉킨스가 주연으로 연기합니다. 


IP : 117.111.xxx.247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5.9 5:57 PM (222.109.xxx.13)

    아버지의 치매...
    멀리있지 않은것 같아서
    마음이 무거웠네요.

  • 2. 퀸스마일
    '21.5.9 5:59 PM (202.14.xxx.177)

    엄청 훌륭한 영화였어요.
    후보작을 다 본게 아니라서 그래서 안소니 홉킨스가 탓으면 했는데 타더군요.
    딱보니 연극같아서 혹시나 했더니 오리지널이 연극.

  • 3. 환자의
    '21.5.9 6:00 PM (125.187.xxx.37)

    치매환자의 시점에서 느끼는 혼란이....
    살벌했어요.
    늘 가족이나 타인의 시점에서만 생갹했었는데
    본인이 인식하는 상황은 정말 공포스러울것 같아서
    두려웠어요

  • 4. ...
    '21.5.9 6:02 PM (106.101.xxx.181)

    ‘더 파더’가 멀지 않은 미래 혹은 아주 가까운 사람의 일이라면 ‘스틸 앨리스’는 내 이야기여서 그럴 영화가 아닌데 모골이 송연해지죠

    개봉때 놓쳐서 어제 재개봉한대서 ‘스틸 앨리스’ 봤다가 심란했습니다

  • 5. ...
    '21.5.9 6:05 PM (183.98.xxx.95)

    저도 스틸 앨리스 봤구요
    기억이 오락가락하는 엄마나 저나 뭐
    정신차리고 죽고 싶어도 안되고
    참 기가 막히더라구요

  • 6. 원글이
    '21.5.9 6:05 PM (117.111.xxx.247)

    "스틸 앨리스" 저도 봤어요
    물론 좋았습니다.
    그렇지만,
    "스틸 앨리스"는 주인공이 너무나 화려하고 잘나서, 영화 배경이며 의상, 모든 게 완벽해서, 저랑 먼 이야기 같았어요.
    "더 파더"는 훨씬 더 현실적이었어요. 제게는

  • 7. 안소니홉킨스
    '21.5.9 6:06 PM (39.125.xxx.27)

    연기가 특히나 좋았습니다

  • 8. ...
    '21.5.9 6:16 PM (106.101.xxx.181)

    ‘스틸 앨리스’가 섬뜩했던 건 주인공이 저랑 동갑인데다 직업도 엇비슷해서 남일같지 않았다는 거죠
    ‘더 파더’는 적어도 내게 2-30년은 있어야 닥칠 운명이라면 ‘스틸 앨리스’는 내가 단어 생각이 안나거 버벅거릴 때마다 떠올릴 상황이라 더 식은 땀이 났나 싶습니다

  • 9. ..
    '21.5.9 6:20 PM (223.62.xxx.45)

    평론가 왈 치매환자를 돌보는 의료진이나 도우미등의 희생과
    고마움을 느꼈다는데 잘 모르겠어요.
    외려 요양원의 남자직원이 파더를 때렸지 싶은데 아닐까요
    보는내내 혼란스럽고 슬펐어요.
    사랑해요 올리비아^^ 더랍스터에서 첫모임때 뚱보아저씨랑
    듀엣송 부를때부터 좋아해요. 그땐 이름도 모르고 좋아했는데
    승승장구하니 너무 좋음.

  • 10. metal
    '21.5.9 7:58 PM (61.98.xxx.18)

    부모님 연로하시고 치매시기도하고 저도 깜빡깜빼하는지라 못보겠더라구요 남편이 보고선 착찹.. 보긴해야될것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35316 맛이 시원한 김치의 비결은 뭘까요? 14 unicor.. 13:52:28 2,141
1335315 공주의 남자 8 .. 13:51:57 985
1335314 "너도나도 영끌"…일촉즉발 가계부채 고위험자 .. 13 ..... 13:46:04 1,344
1335313 남편이 저랑 결혼한 이유가 16 .. 13:42:36 6,119
1335312 보온병이요 2리터 하나를 사는 것이 나을까요? 1리터 2개를 사.. 5 ........ 13:41:11 610
1335311 외국치킨은 어떻길래 한국치킨이 맛있다그러죠? 23 ㅇㅇ 13:40:50 3,581
1335310 가계부채 급증에.. 이르면 8월, 늦어도 11월 금리 올린다 [.. 13 ... 13:39:55 1,604
1335309 남편이랑 골프 치시는 분들 계신가요 10 dd 13:38:29 1,423
1335308 하이브 (구 빅히트) 주가 잘나가네요~ ㅋ 8 ㅋㅋ 13:37:46 1,575
1335307 일본으로 고등학교 진학 여쭤요 26 엄마마음 13:37:05 1,253
1335306 네이버로 예약해서 잔여 백신 성공+미세팁 4 접종완료 13:36:52 1,288
1335305 행시패쓰 5급과 승진한 5급. 대우 같나요?? 20 ... 13:36:12 2,103
1335304 R&B 매트 써보신분~~ ... 13:36:05 82
1335303 G7 언론보도에 대해 민주당 언급 있었나요? 11 ... 13:33:22 343
1335302 토달볶음 의외로 맛있네요 15 dd 13:26:59 1,943
1335301 세탁기에 삶는기능으로 수건 삶는데요.. 18 3999 13:25:10 2,348
1335300 日스가, 문대통령 대면 후 "징용·위안부 해결책 제시해.. 6 우웩 13:24:53 881
1335299 해외 체류로 군대 안 간 40대 집유 판결에 "땡큐&q.. 2 ㅇㅇㅇ 13:24:28 484
1335298 배 사과 양파 갈은거 냉동해도 되나요 4 냉동 13:23:03 559
1335297 ㅌㄹㄹㅅ커피양 넘작네요 7 ㅇㅇ 13:20:41 1,600
1335296 2021년식 파세코 3 사신분 있으신가요? 9 창문형 에어.. 13:14:52 634
1335295 60원 이상 .... 오늘 줍줍좀 되는 날 34 ㅇㅇ 13:10:10 3,801
1335294 회사 가는게 싫어서 정신과 약 먹는 남편 58 .. 13:10:01 5,584
1335293 욕실 줄눈 실리콘이 떼졌는데 어떻게 떼우나요? 3 줄눈 13:09:07 837
1335292 넥플릭스에 다운튼애비 전 시즌 있나요? 7 13:08:54 7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