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등원도우미 하는데~~^^

ㅎㅎ 조회수 : 4,425
작성일 : 2021-04-20 11:12:31
매일 아침 등원도우미 한시간 합니다
6살 여자아이 준비해서 유치원 데려다 줘요
평소에 고집 좀 부리는데 오늘은 아침에 가자마자부터 기분이 엄청 좋더니 유치원 손잡고 데려다주는데 갑자기 저에게 "엄마라고 불러도 되요??" 하더니 엄마 엄마 하며 큰소리로 부르면서 손잡고 갔어요...
지나가는 사람들이 저보고 저나이에 어린아이가 있나?했을듯요 ㅋㅋ

이맛에 딸래미 키우나 봅니다..시커먼 남자놈들 둘 키워서 대학 보내고 나니 이쁜 딸래미 선물로 생겨서 너무 좋네요^^
IP : 110.9.xxx.48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갑자기
    '21.4.20 11:15 AM (121.182.xxx.73)

    기분 좋으셨겠네요.
    저도 등원도우미가 하고파지네요.
    아이가 다른 친구들 엄마랑 오는게 부러웠나봅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 2. ....
    '21.4.20 11:15 AM (125.129.xxx.5)

    어머. 어떡해. 너무 이뻐요^^~
    저 밑에 엄마커피 챙겨주는 아들이랑, 기분좋은 6살 꼬마공주님 이야기에 행복해지네요~

  • 3. ㅎㅎ
    '21.4.20 11:23 AM (110.9.xxx.48)

    오늘 유치원 안보내고 저희 집에 데려와서 하루종일 쳐다보고 싶었어요~우리집에 가서 같이 살자고했더니 네..좋아요합니다 등원도우미 하면서 매일 아침 힐링합니다^^


    그런데 저는 이 아이를 보면서 우리 아들들에게는 왜 이렇게 못했을까 ?반성 많이 합니다..아들들 미안했어 ㅠㅠ

  • 4. ...
    '21.4.20 11:25 AM (106.102.xxx.81)

    우리손녀딸도 그나이때쯤
    할머니를 엄마라고 부를래하고
    엄마엄마 한적있어요
    귀여운 꼬마들 ㅋ

  • 5. 저희집
    '21.4.20 2:28 PM (182.215.xxx.169)

    저희집에 조카가오면 가끔씨ㅣ 저보고 엄마라고 해요.
    엄마 라는말은 참 찡하고 책임감 느껴지고..
    조카가 더 이뻐요.속정이 드는기분이예요.

  • 6. ....
    '21.4.20 2:33 PM (223.62.xxx.200)

    저희 큰애가 어릴때 말이 늦었는데 할머니는 못하고 엄마 소리만 할 수 있을때 친정엄마한테 엄마 엄마 그랬어

  • 7. ....
    '21.4.20 2:34 PM (223.62.xxx.200)

    요..지나가는 사람들이 엄마 얼굴 한번, 애 얼굴 한번 유심히 보던때가 있었네요..친정엄마 나이 55세 정도였으이 그럴만도 했네요

  • 8. 원글님
    '21.4.20 3:02 PM (223.62.xxx.24)

    진심이 아이에게 닿았나보네요.

  • 9. 원글님께
    '21.4.20 6:33 PM (1.241.xxx.62)

    등원만 시켜면 되나요?
    저도 관심 있는 일인데요
    만일 하원도 해야하면
    시간 활용이 애매하다 싶어서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4953 치과에서 크라운과 임플란트를 했는데 음식물이 끼어 살수가 없네요.. .. 15:06:16 115
1324952 아이들 생일 음식 어떤거 해주세요? 3 15:05:53 64
1324951 학예사 및 큐레이터 시험이요~ 4 써니베니 15:04:30 133
1324950 시민들에게 카네이션 받는 고 손정민 군 아버지 ㅠㅠ 1 ㅇㅇ 15:03:12 302
1324949 한강사건에서 젤 이상한건 4 소망 15:03:05 467
1324948 여자 나이 50 .. 어떤 의미일까요? 14 지천명 15:00:39 779
1324947 중간고사 마치고 아들이 ... 3 .. 15:00:34 345
1324946 연애드라마 추천해요 연애드라마 14:57:41 116
1324945 개인이 노후 준비 어떻게 해야할지 컨설팅 받을 곳 있을까요? 2 .. 14:55:10 214
1324944 욕실 청소솔 긴거 쓰는 분들 만족하시나요? 2 도구 14:51:45 141
1324943 믹서기 추천부탁드려요 6 ㅇㅇ 14:41:22 312
1324942 이 브라우저는 서비스지원이 종료되엇습니다. 3 ㅣㅣㅣ 14:40:13 408
1324941 보장성보험 ? 잘아시는분 계신가요 000 14:40:02 64
1324940 내일 화이자 백신 43만8천회분 추가 도착 10 ㅇㅇㅇ 14:35:57 620
1324939 온라인수업 태블릿이 자꾸 끊긴다는데. ㅓㅏ 14:33:25 116
1324938 이혼한 딸 뒷담화를 교회나 동네방네 11 부모가 14:29:45 1,943
1324937 결혼 17년차 안방 침대 싱글2개?모션침대?어찌할까요? 5 침대 14:28:48 528
1324936 보험 관련 잘 아시는 분들. 2 보험 14:27:50 141
1324935 중위소득 75%라면 2 . . 14:23:01 565
1324934 한강 대학생과 친구간에는 과연 어떤 일이 있었던 걸까요? 49 ㅇㅇ 14:22:35 2,323
1324933 [단독] 오세훈은 해산물 마니아? 4월 한달 씀씀이 살펴보니.... 16 단독 14:22:05 1,696
1324932 요즘 누구와 연락하며 지내세요? 7 그게 14:20:06 825
1324931 공인중개사 ㅡ 계산문제 포기해도되나요? 8 공인중개사 14:20:03 419
1324930 은행 고객센터에서 비밀번호까지 다 누르라고하나요? 2 궁금하다 14:19:34 732
1324929 천박한 표현.. 8 ... 14:17:14 1,2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