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초등저학년 무슨책읽히세요

ㄱㅂㅅ 조회수 : 657
작성일 : 2021-04-20 09:02:45
필독서라면서 학교에서 날아오긴하는데. .책을크게 좋아하는 성향이 아니라
잘안읽으려고하네요.
좀쉽고재밌게 읽힐수있는 초저 책은 뭐있을까요 ㅜ
IP : 223.39.xxx.204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리라
    '21.4.20 9:22 AM (49.174.xxx.31)

    초2 아이인데요.
    어려서부터 진짜 책 많이 읽어주었구요
    올해초부터 자기주도적으로 앉아서 읽기 시작했어요.
    학교 들어간무렵- 읽기가 술술되고 스스로 책이나 여가 선택권?이 주어지자 - 진짜 독서 안하더라고요.
    솔직히 더 재미난게 얼마나 많나요
    게임에 유튜브에 .. 전화문자만 되는 폰을 장만해줬는데도
    그거만 붙들고 있더라구요.
    작년한해는 더 그랬죠 ㅜㅜ

    참다못해 단호히 영상물 시간 제한했어요
    하루 삼십분 넘지 않구요.
    독하게 시청시간 끊고 관리하니 되더라고요.

    처음엔 독서를 극구 거부하기에 만화책으로 읽으면 읽을테냐 하니 읽겠다해서
    (흔한남매. 와이시리즈 등..) 많이 사주고 서서히 글밥 많은 책으로 슬쩍 끼워 읽혔어요.
    만화는 독서가 될수 없다지만 접근면에서는 좋다고 해요ㆍ
    저학년 필독서를 많이 빌려 읽혀봤는데
    솔직히 그림도 거의 없다시피하고 글밥도 너무 많더라구요.
    제가 초딩이라도 진짜 동기부여 안되겠다 싶은...

    도서관 가보시면 그림책인데도 글밥 많은 책들이 은근 있어요.
    (국내작가로는 김영진 작가 시리즈나 해외로는 일본이라 글치만
    개구쟁이 특공대 시리즈 등)
    말 그대로 그림은 페이지마다 있고 글밥도 적당히 많은 책...으로 다시 시작했어요.
    혹은 같이 도서관 가셔서 본인에게 빌려보라 하세요..
    본인이 보고 선택하여 빌려온걸 제법 읽더라구요.
    (명작동화 시리즈나 자연관찰책은 저학년이라도 거의 안보더군요.
    대강 내용이나 사진 다 안다 이거죠)
    전 매주 새로운 책을 한아름 빌려서 집안 여기저기 쌓아놔요.
    새로운거.. 동기부여하는게 중요한거 같아요.
    게임 좋아하는 친구아들은 쿠키런 게임책 본다네요.
    그 책이라도 보는게 어디예요. 전 그렇게 생각해요.
    그리고 4~5 학년까지라도 책 읽어주면 진짜 좋다는거 아시죠.

  • 2. ㄷㄷ
    '21.4.20 9:28 AM (221.149.xxx.124)

    초등학교 들어가기 전에 일곱살때쯤인가 엄마가 첨으로 세계문학 전집 사주셨었음...
    차라리 이것저것 초딩 맞춤용 책 같은 것보다 세계문학이 스토리도 재밌고 흥미 유발하기 좋아요..
    그 전집 거의 다 읽어서.. 학교 다닐 때 글을 참 잘 썼고..
    석사박사 할 때 아는 것에 비해 논문 잘 쓰는 편이라 득도 많이 봄. ㅋ

  • 3. 윗님들
    '21.4.20 9:40 AM (223.39.xxx.204)

    감사합니다. 역시 도서관 같이다니면서 본인이 직접책을 고르게하며 동기부여가 제일중요한거네요 세계문학스토리도 알아볼께요~

  • 4. .....
    '21.4.20 9:51 AM (125.129.xxx.5)

    고등아이...좋은책 저학년시리즈 재미있게 봤어요.
    옛날 문학도 좋지만,
    지금 현재 관심있는(게임기, 닌텐도, 고무딱지 등등) 것들주로 나와서 아이도 흥미갖고 재미있게 읽었어요.^^

  • 5. 짜고치는 고스톱
    '21.4.20 7:13 PM (106.101.xxx.211)

    저여자 박원순한테 쓴 편지 보니 아주 가관이더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7665 블랙 코미디예요. 일본 올림픽 개최 명칭.... 오림피쿠 11:59:58 49
1327664 文대통령에게 패륜을 저지른 것이죠 oo 11:59:30 45
1327663 인간관계도 주식과 같네요 ㅇㅇ 11:57:55 117
1327662 비밀번호 누르고 들어오는 시어머니 2 11:57:05 221
1327661 고3아이에게 이정도 잔소리도 못하나요? 잔소리 11:55:31 107
1327660 관절영양제) 초록홍합 드셔 보신 분들,,, 영양제 11:54:24 44
1327659 저는 아빠 간 이식 못해드렸어요 4 ㅇㅇ 11:54:11 352
1327658 해운대 주말에 많이 복잡한가요 .. 11:53:33 35
1327657 박진영 딩크였는데 재혼해서 연년생 딸 낳았어요 9 11:53:31 530
1327656 '뻔뻔한 똥꼬부모와 자싁' 에 감사하고 웃음이 나온다는 글보고 11:52:13 170
1327655 건 곤드레 120g 이면 몇인분 일까요? 1 .. 11:44:34 49
1327654 스톱일론 코인 등장 참 나 ㅋㅋ ㅇㅇ 11:44:20 145
1327653 거위털베개 yek231.. 11:41:37 50
1327652 방탄소년단 신곡 Butter 기대돼요. 8 아이조아라 11:39:44 312
1327651 허재도 잘사는 집 출신인가요? 7 운전 11:38:58 878
1327650 집에 돈 안준다며 심술나있는 엄마 4 아쿠아디파르.. 11:38:21 561
1327649 절망적인 상황에서 마음 추스르는 법 이겨내기 11:36:42 232
1327648 주식시장에서 고수는 없어요 3 고수는 없다.. 11:35:15 484
1327647 외롭고 외롭네요. 17 ㅇㅇ 11:32:53 1,088
1327646 아들이.롤이하고 싶다고하네요 10 아줌마 11:26:45 667
1327645 예전에 무악재는 어떤 동네였나요? 9 동네 11:23:51 436
1327644 반포 구축도 더 오를까요? 6 ㅎㅎ 11:22:16 684
1327643 미나리, 초3이 봐도 될까요? 7 ........ 11:21:05 329
1327642 여자(암컷)도 난소제거하면 남성화되나요? 5 11:20:56 546
1327641 집에 쩔은 냄새 없애는 방법이 있을까요. 6 냄새 11:19:55 6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