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빨간아재 #나도범인이다 제보 스토리

5계절 조회수 : 1,708
작성일 : 2021-04-17 02:14:08
빨간아재6 hours ago

#나도범인이다시청자 제보가 쇄도하고 있습니다.그 가운데 23살 대학생의 글을 읽고 느끼는 점이 많아 공유합니다.(다른 제보도 SNS를 통해 공유중입니다. 일부는 추후 영상으로 제작 예정입니다.)[제보자 정OO](글이 길거나 부적절한 문장은 다소 축약을 하였습니다.)----------------------안녕하세요. 저는 OO대에 재학중인 정OO입니다.우선 저는 민주당 지지자도, 대통령 지지자도 그렇다고 국민의힘 지지자도 아니라는걸 말씀드립니다. 솔직히 말하면 정치 혐오자에 속해요. 그런데도 이 글을 보내는 이유는 저 포함 많은 학생들이 관행이란 이름하에 그래놓고 특정 누군가에게만 법의잣대를 들이댄다는게 부당한걸 넘어 폭력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저는 입시비리범입니다. 제가 입시비리범인 이유는 중간, 기말고사, 수행평가를 제외하면 정당하게 한 활동이 단 하나도 없거든요. 저랑 같이 스펙쌓은 고등학교 친구들도 마찬가지구요. 봉사시간은 과장이고 개인적으로 한 체험활동은 하긴 했지만 증명서에 적힌 활동은 하지 않았으니 허위이며, 동아리는 우리끼리 인원수 맞춰 만들기만 하고 한번도 활동하지도 않았으니 허위입니다. 거기서 명목상 받은 상장들 또한 허위겠죠. 우선 봉사활동 과장부터 이야기하자면 저는 고등학생때 친구 어머니분이 일하시는 요양원과 제가 따로 봉사신청한 병원, 제 사촌언니가 일하는 국립OO에서 봉사시간을 주로 채웠습니다. 입학사정관제 도입 후 봉사활동도 증요했기에 무조건 많이 채우고자 했습니다.여기서도 허위와 과장이 나뉩니다. 요양원과 병원이 몇배 과장해서 받았다면, 국립공원 봉사는 허위입니다.나머지는 헌혈로 채웠고 그렇게 교외 봉사시간은 총 100시간이네요. 체험활동은 친구가 화장품 제조하는곳 신청해서 친구따라 화장품 만드는 곳에서 체험활동을 했습니다. 3주간 진행했고 일주일에 1번씩 진행했습니다.사실 거기 가서 연구실, 공장, 화장품이 어떻게 만들어지는지 구경하고 로션하나 만들어보기만 했죠.그것만 했는데 체험활동 서류 보면 3주간 화장품을 연구하는 체험을 했다고 길게 적혀있었습니다.그리고 제일 큰 문제는 동아리 활동입니다. 저는 동아리 4개를 만들었고 소논문 동아리, 재미있는 생명과학 동아리, 응급구조 동아리, 영어동화책 만드는 동아리 그렇게 친한 친구끼리 6명 동아리 만들어놓고 한번도 활동하지 않았습니다. 사실 생기부 쓰려고 만들었어요.동아리 담당 선생님이 그냥 명목상 동아리 우수상이나 상장 주면 부끄럽지 않았고 그냥 좋다고 받았어요. 이걸 어떻게 생기부에 꾸며 쓸까 고민하고 있었죠.저는 그렇게 입시비리를 저질렀습니다. 솔직히 지금도 제가 잘못했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그렇다고 잘했다는 얘기도 아닙니다.이 얘기를 하는 이유는 조국사태가 불거지고 얼굴 한 번 본적 없는 조O을 통해 저를 보았습니다. 그냥 뭐라도 하고 싶어 애쓰고 있는 애, 꿈이 있어 뭐든 하고 싶은 애, 선생님 예쁨받는 전형적인 공부잘하고 모범생. 근데 어떻게 돌을 던져요. 저랑 똑같은데.... 사실 무서워요 혹시 나도 조O처럼 될까봐... 사람들이 증오할까봐 그냥 난 하라는대로 했는데 이제와서 그게 잘못됐대요.....불과 3~4년전 일인데... 제가 입시비리범이라는게 허탈하고 어이없고 내가 한건 뭔가 싶어요. 솔직히 그리고 정말 공정을 이야기한다면 저를 포함해서 스펙쌓으려고 과장한 사람들, 봉사시간 몇배로 부풀려 받은 사람들, 허위 동아리 만들어 자기들끼리 상장 나눠받기 한 사람들, 학부모 인턴 돌려먹기한 애들, 논문 또는 소논문 쓰겠다고 지인 이용한 사람들 전부 법의 잣대를 들이대야죠. 그게 진짜 공정한거죠. 근데 특정 한사람에게 모든 책임을 지게 하는건 그거야 말로 불공정이고 진짜 뻔뻔한것같아요.늦었지만 지금이라도 용기를 낸 이유는 딱 하나 입니다. 진짜 이 사태의 본질을 얘기하고자 말하게 됐습니다. 이 사태의 본질은 입시의 부작용이거든요.그럼 특정 개인이 법의 잣대를 받을게 아니라 입시전쟁을 만든 인간들이 책임져야죠.그 사람들 어디갔나요? 학부모 인턴쉽 하라고 만들어놓고, 봉사시간 무분별하게 채우라고 학생들한테 강요하고,교내는 교내대로 스펙 쌓게 하고, 교외는 교외활동대로 하라 그러는데 우리가 무슨 슈퍼맨도 아니고 야자하면서 그걸 어떻게 다해요.공부는 기본으로 잘해야 된다는데 공부하는 시간도 부족한데 그걸 어떻게 다 하라고 만들어 놨는지....그러니까 담당자들이 그냥 봉사 채워주고 과장해서 써줬죠. 조O건은 정유라와 달리 입시 부작용 문제라는 걸 얘기하고 싶습니다.그래서 진짜 주범은 우리도, 조O도 아니고 저 윗사람들이라는 걸 알려주고 싶어서.... 경쟁 부추겨 학생들 내몬 그 인간들이 책임져야 한다고 생각합니다.마지막으로 20대 초반 학생으로서 조민씨에게 하고픈 말이 있는데요. 당신만 그런게 아니라고 나도 그랬고 우리도 그랬다고.돌이켜 보면 잘한건 아니지만 또 잘못한건 아니잖아요. 그냥 우린 하라는대로 했는데.... 그러니까 혹시 자신의 인생을 부정하거나 자책하고 있다면 그러지 않아도 된다고 얘기하고 싶습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출처 - http://www.youtube.com/post/UgzdNl3YtnfiJ9UysjB4AaABCQ | 빨간아재
IP : 108.41.xxx.160
1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4.17 2:15 AM (108.41.xxx.160)

    출처 - http://www.youtube.com/post/UgzdNl3YtnfiJ9UysjB4AaABCQ | 빨간아재

    영상 아니고 포스트니까 그냥 여기 클릭하셔서 읽으세요

  • 2. ㄱㄴㄷ
    '21.4.17 2:30 AM (59.30.xxx.136)

    강약만 있을 뿐 거의 다 저랬는데...
    저도 범인맞아요.
    저렇게 하다 제가 못해줘서
    다른 전형으로 돌려 갔지만요.

  • 3. ㅇㅇ
    '21.4.17 2:47 AM (211.109.xxx.136)

    저 학생 참 똑똑하고 용기있고 의리도 있네요
    열 어른들보다 훨 휼륭해요
    같은 시기에 대학 입시를 겪어본 학생이, 학부모들이 저 학생 글에 공감 못하고 조민씨나 그의 가족에게 돌을
    던진다면 비겁하거나 또는 입시에 대해 관심도 의지도 없었다고 봐야죠

  • 4.
    '21.4.17 6:36 AM (23.114.xxx.84)

    자백 많이 나와서 입시제도 개혁의 계기가 됬으면 좋겠네요
    빨간 아재 화이팅

  • 5. 흐르는강물
    '21.4.17 7:23 AM (223.62.xxx.95)

    최근 얘기가 아니라 예전인거죠?조민이 08이었나요?
    지금 고3인데 요즘엔 이렇게 할 수 없잖아요. 21년 20년은 조민 후광으로 다 다양한 학교에서 서울대 많이 갔구요,

  • 6. 흐르는강물
    '21.4.17 7:24 AM (223.62.xxx.95)

    요즘은 저렇게 할 필요 없어요

  • 7. ...
    '21.4.17 7:30 AM (180.65.xxx.50)

    입시전쟁을 만든 인간들이 책임져야죠.그 사람들 어디갔나요? 222

  • 8.
    '21.4.17 8:33 AM (211.243.xxx.238)

    논.점 흐리지맙시다
    일반국민 다 저랫대도 법무부장관집구석은 저럼 안되기때문에 문제가 되는거였음
    옛날엔 저런 정도가 아니라 학군땜에 주민등록만 불법으로 옮겼어도 청문회과정에서
    지발로 내려갔음
    그런데 바야흐로 철판두른 민주당것들은
    노인네들 등쳐먹어도 의원직 주고
    지 와이프 펀드로 주식시장에 나쁜소문 파다해도
    아무문제없는것처럼
    의사한테 쓰지도않은 논문 제1저자 만들어받고도
    잘했다고 ㅈㄹ하는 고위공직자 탄생
    거기에 지지자들은 나도 범인 타령
    운동권이 나라잡더니
    거짓과 뻔뻔이 판을 치네
    부끄러움을 모르는 정권
    이러니까 취임하자마자 집값 잡겠다더니
    폭등시키면서도 안정을 이야기하고
    마음의 빚을 이야기하더니
    이런 추잡스런운동까지ㅋㅋㅋㅋㅋ
    태어나서 역사상 이런 꼬라지 첨보네
    들어보질못했네

  • 9. ..
    '21.4.17 8:40 AM (58.227.xxx.177)

    조극딸 2010학번
    그 시절 겪어본 특목고 학부모들은 다 알지요
    저헣게 조사하면 그 시절 학생들 아무도 남아나지 않는다는걸요
    1년반 동안 특수부검사 동원해 70번 압수수색하고도
    표창장위조 증명 못한것도 모자라
    Usb를 증거 컴퓨터에 꽂은 검찰이 범인인거 같은데요

  • 10. ..
    '21.4.17 8:53 AM (211.246.xxx.35)

    예전엔 관행처럼 이루어지던 위장전입과 다운 계약서만으로도 고개 숙여 사과하고 더러는 청문회도 통과하지 못했죠. 공직자의 도덕성은 일반인에 비해 엄격하게 유지되어야 하는데 조국 이후로 너도 나도 편법 저지른 범인인데 어때, 이 정도 쯤은 문제도 아니란 인식이 만연하게 되는 것이 참 걱정스럽네요. 잘못을 하고서도 부끄러움을 모르는 사회가 얼마나 야만스러운지 다들 그 위험성을 몰라서 이러는지. 이러니 숙명여고 쌍둥이가 지들도 억울하다고 손가락 욕을 하는 사회가 된 겁니다.

  • 11. 흐르는강물
    '21.4.17 8:59 AM (223.62.xxx.95)

    윗분 말씀 맞아요.
    그 시절 관행이였지만 그럼에도 사과하는 자세는 필요하다봐요

  • 12. ..
    '21.4.17 9:03 AM (58.227.xxx.177)

    읫님 조국도 국민들이게 사과했었어요
    법무부장관도 금새 사퇴했어요
    문제는 조국가족의 부끄러운 잘못울
    검찰이 과도한 공권력을 동원하여 조사 기소
    그 와중에 증거오염시켜가며 징역 4년 선고받게 한거죠
    훨씬 더한 자기편 권력형입시비레에는 철저히 눈감으면서요

  • 13. ....
    '21.4.17 9:06 AM (125.137.xxx.77)

    아무 잘못이 없는 사람에게 그모든 책임을 뒤집어 씌워 처벌을 요구하고 있지요. 조민 학생이 정책을 만든 것도 아닌뎨
    기레기가 죽어야 나라가 산다

  • 14. oo
    '21.4.17 9:07 AM (1.237.xxx.83)

    조극딸 2010학번
    그 시절 겪어본 특목고 학부모들은 다 알지요
    저헣게 조사하면 그 시절 학생들 아무도 남아나지 않는다는걸요
    1년반 동안 특수부검사 동원해 70번 압수수색하고도
    표창장위조 증명 못한것도 모자라
    Usb를 증거 컴퓨터에 꽂은 검찰이 범인인거 같은데요222222222

  • 15.
    '21.4.17 9:09 AM (180.67.xxx.207)

    같은 시기에 대학 입시를 겪어본 학생이, 학부모들이 저 학생 글에 공감 못하고 조민씨나 그의 가족에게 돌을
    던진다면 비겁하거나 또는 입시에 대해 관심도 의지도 없었다고 봐야죠 2222222222

    문제가 있다면 사과와 반성 해야죠 암요
    그런데 조국 가족이 지은죄에 비해 너무 가혹한 처벌을 받은것도 문제라고 봅니다

    입사관제도가 막 들어서던 시기였고 모두 우왕좌왕 어떻게 해야할지를 고민하고 힘들어하던 시기였는데
    지금의 잣대로 보면 안된다고 봅니다
    그렇게 따지자면 그시기 입사로 간 애들 대부분은 재심받아야죠

  • 16. ..
    '21.4.17 9:09 AM (58.227.xxx.177)

    어쨌던 분위기 보니 표창장위조는 무죄가 선고되려나봐요
    검찰이 포렌직 하고 찾아낸 아이피가
    컴퓨터는 계속 동양대 강사실에 있었다는 증거인데
    이 사실을 검찰이 1심재판 30번할동안 은폐했다는 이 사실 하나만으로도 무죄일테니까요
    이젠 자연스럽게 10년전 스펙이야기로 화제가 옮겨지는군요

  • 17. ..
    '21.4.17 9:49 AM (223.39.xxx.141)

    그런데 조국딸 스펙은 위조는 아니잖아요?
    위조는 표창장경우처럼 주는 사람인 최성해 모르게 정경심 혼자서 만드는거고
    조국딸 다른 스펙들은 참여확인서 발행해준 사람 기관이 분명히 존재하고
    자신들이 그조국딸의 활동을 인정해서 발행해준거라고 증언했잖아요
    검찰은 허위서류를 만들어준 사람들은 어느 누구도 기소하지않았어요
    5만원짜리 위조지폐 만든 사람은 처벌안하고
    사용한 사람만 처벌한다라는 법이 새로 생긴걸까요?

  • 18. ㅉㅉ
    '21.4.17 3:57 PM (124.53.xxx.174)

    그 시절 아이입시 겪어 보지도 못한 사람들이 조씨네 욕하는거 보면 인생을 어떻게 살고 있는지 다 보이죠. . 지들 인생 시궁창이라고 남들도 그렇게 보이는지 버러지들 인성이 글러 먹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4285 조거팬츠 룰루레몬 검정 품절이네요 .. 13:51:07 23
1324284 평상시에 꽃을 구입하시는 분들이 많이 없나봐요 17 파인애플 13:37:22 727
1324283 요즘 젊은 남자들도 밥을 못하네요? 14 Ui 13:37:01 571
1324282 병원은 어떻게 찾은건가요 4 ?? 13:34:24 582
1324281 배달음식 역시 더러워요 ㅠ 5 ㅇㅇ 13:26:50 1,381
1324280 장남에 대한 정만 가득한 친정 6 몰라 13:25:22 745
1324279 서울 독산동 금천현대홈타운 어떤가요? .... 13:18:01 191
1324278 바지만들때 4 처음인데요 13:13:18 235
1324277 스타우브 화이트 벗겨짐 있나요? 1 ㅇㅇ 13:11:26 257
1324276 롯데월드 교복 너무 꼴불견이에요 10 13:09:04 1,625
1324275 복장 품행에 대해 궁금 1 .. 13:05:00 166
1324274 지금 일론 머스크 snl 방송 나오는데 도지 하락 4 ... 13:02:27 1,109
1324273 트레이더스에 다이알비누 판매하나요? 1 곰세마리 13:01:14 209
1324272 트윗에서 도는 핫한 사진 4 .. 12:59:17 1,694
1324271 작약꽃 9 ㅇㅇ 12:55:47 1,137
1324270 조국정경심 관련 검찰야당언론의 조작의혹에 대한 서명부탁드려요. .. 4 ... 12:53:22 277
1324269 박완서 에세이 모음집 봤는데... 15 .. 12:50:38 1,913
1324268 컴백홈 두 실내디자이너 너무 비교돼요 6 ... 12:50:26 1,371
1324267 정민이가 인스타 자주 사용했는지 수사해야죠 2 .. 12:47:46 1,173
1324266 눈가촉촉하게 화장하려면 어찌해야할까요? 2 .. 12:46:35 391
1324265 말미에 can't you tell? 4 영어 12:41:09 666
1324264 빈집으로 둬도 될까요? 9 걱정 12:35:05 1,359
1324263 김수현 작가 왜 드라마 안나오나요 21 . . . 12:34:51 2,408
1324262 전문대 졸업하고 취업안한 아이들 어떻게 사나요? 9 ㅠㅠ 12:32:31 1,850
1324261 요즘 여행안다니는 사람만 손해 같아요 24 하하 12:32:07 2,6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