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석씨 딸 아빠한테 보낸 편지 보니까

신기 조회수 : 5,497
작성일 : 2021-04-11 15:28:51

방송에서 교도소에서 보낸 편지를 보여주던데

아빠한테 친구처럼 엄청 다정하고 부녀 관계가 좋아보이더라구요

둘이 카톡할때도 보니까 그 아빠가 두 공주님?(딸과 손녀) 보고 싶어 죽겠다는 내용도 있고

저는 아빠한테 편지쓰라면 죽어도 저렇게 다정하게 못쓰는 무뚝뚝하고

전화도 잘 안하는 딸이라 이런 사건이 아니고 그 부녀 관계만 보자면 참 다정하고 친한 부녀관계구나 했을거 같아요


저렇게 부녀관계가 좋고 부모와의 유대관계가 좋은 사람이

자기 자식한테 저렇게 모질고 냉담할수 있는지

너무 의아해요

IP : 58.234.xxx.21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4.11 3:32 PM (115.140.xxx.145)

    저리 유대관계 좋은 사람들이 딸이 임신한것도 모르고 손녀가 죽은것도 모르고..
    다같이 경계성지능에 연극성 성격장애같아요
    구치소 들어가 재판받는 살인자가 소풍간줄 아는지. 왠 하트뿅뿅에 본인을 둘째공주 어쩌고하는지

  • 2. 그게
    '21.4.11 3:33 PM (223.38.xxx.174)

    범죄심리학자는 다른것을 포인트로 보던데요.
    지금 저렇게 다정할 상황이 아닌데 해맑다구요.
    자신은 어떻든 아기를 유기해 살인한 범인인데
    죽인아이보다 그 밑에 현남편과 낳은 아이가 잘있는지
    걱정만 하구요.
    감방에서 사랑받고 편히 있으니 걱정 말라는건
    자기 안위만 신경쓰는 인간이라구요.
    저 부녀가 다정했는지는 아무도 알수 없어요.
    보여주기식 편지일 가능성이 크죠.

  • 3. ...
    '21.4.11 3:34 PM (14.32.xxx.78)

    싸패들이 다정한척 연기도 잘한다고 하잖아요 필요하면 누구든 죽일 수 있는게 현실이죠

  • 4. 원글
    '21.4.11 3:35 PM (58.234.xxx.21)

    편지는 그렇다 쳐도 예전 카톡이요
    어쨌든 평범한? 사람들은 아닌듯 --

  • 5. 저는 걔 보면서
    '21.4.11 3:38 PM (66.74.xxx.238)

    경계성 지능의 싸이코 패스가
    섹스중독까지 걸리면 이렇겠구나 싶네요.

  • 6. ㅇㅇ
    '21.4.11 3:48 PM (223.39.xxx.226)

    그런인간류 특징이 자기한테 이익안되는 약자는 괴롭히고 죽어도된다는 마인드에요

  • 7. ..
    '21.4.11 3:58 PM (39.7.xxx.126)

    연쇄 살인범들 주변 인물들의 증언이 하나같이 이런 일을 할지 몰랐고 싹싹하니 사람 좋았다고 하죠.

    인간은 다면적인 존재라 단편만 보고 판단할 수 없어요. 예뻐하면서 키우던 개와 딸을 하루 아침에 쓰레기 더미와 같이 방치해서 죽인 것만 해도 기본적인 사랑과 동정심이라곤 없는데, 다정한 편지와 카톡이 뭐가 중요하겠어요. 필요없다 생각하면 순간 돌변할 수 있는데요.

  • 8. ..
    '21.4.11 4:28 PM (118.32.xxx.104)

    키우다 죽었다는 강아지도 이상해요

  • 9. ..
    '21.4.11 4:29 PM (175.119.xxx.68)

    어떤 남자분 인터뷰하는데
    진짜 좋은말 써서
    나쁜사람이네요 하는데 빡친게 보이더라구요

  • 10. aaa
    '21.4.11 4:29 PM (121.148.xxx.109)

    감빵에서 살살거리며 애교 떠는 건 강약약강의 전형적인 태도죠.
    지는 감옥에서도 어떻게든 잘 살려고 다른 죄수한테 아양 떨고 이쁨 받고(?)
    밖에 있는 아빠는 재판에 도움을 줄 유일한 생명줄이니 애교 부리며 편지 쓰고 매달리는 거죠.

    지 자식(인줄 알았지만 자매)은 혼자 죽게 내버려둔 게 인간인지

  • 11. 나는나
    '21.4.11 5:16 PM (223.62.xxx.62)

    딸이고 에미고 변호사가 쓰러고 해서 쓴 걸 수도 있어요.

  • 12. ㅇㅇ
    '21.4.11 5:43 PM (211.207.xxx.69)

    위에 댓글에 나쁜 사람이에요 말씀하신 어떤 남자분은
    서울대 법의학과 유성호 박사님이었어요.
    정인이 사건 때도 법정에서 증언 많이 해주셨어요.
    이번 사건도 진짜 빡쳤는데 방송이라 순화해서 말씀하신듯..

  • 13. ...
    '21.4.11 6:15 PM (223.33.xxx.67)

    많아요 전형적인 강약약강

    자기가 필요할때만 살살거리는거죠
    나르시시트 쏘시오패스같아요
    근데 지능은 떨어지는...
    애기도 엄청 애지중지키우다가

    재혼할 새남편 사이에 애가 생기니깐 걸림돌될거 같으니깐
    그냥 버리고 내팽겨친듯...
    하도 오래 방치되어서 애가 무기력해서 울지도 못했을거라는
    말을 들으니 저뇬은 악마년같아요

    가족관계 자체가 정상이 아닐듯...부끄러운줄도 모르고
    남편 큰딸 다 인터뷰하고 과학수사를 전혀믿지못하는 그 무식함.. 진짜 총체적으로 골때리는 집안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4278 롯데월드 교복 너무 꼴불견이에요 13:09:04 59
1324277 복장 품행에 대해 궁금 .. 13:05:00 53
1324276 지금 일론 머스크 snl 방송 나오는데 도지 하락 1 ... 13:02:27 209
1324275 트레이더스에 다이알비누 판매하나요? 곰세마리 13:01:14 67
1324274 트윗에서 도는 핫한 사진 2 .. 12:59:17 493
1324273 작약꽃 5 ㅇㅇ 12:55:47 399
1324272 조국정경심 관련 검찰야당언론의 조작의혹에 대한 서명부탁드려요. .. 2 ... 12:53:22 103
1324271 박완서 에세이 모음집 봤는데... 10 .. 12:50:38 608
1324270 컴백홈 두 실내디자이너 너무 비교돼요 3 ... 12:50:26 578
1324269 정민이가 인스타 자주 사용했는지 수사해야죠 1 .. 12:47:46 438
1324268 눈가촉촉하게 화장하려면 어찌해야할까요? 1 .. 12:46:35 108
1324267 말미에 can't you tell? 영어 12:41:09 263
1324266 카톡대화삭제 의미는 뭘까요? 8 .. 12:37:40 922
1324265 빈집으로 둬도 될까요? 4 걱정 12:35:05 690
1324264 김수현 작가 왜 드라마 안나오나요 15 . . . 12:34:51 1,237
1324263 전문대 졸업하고 취업안한 아이들 어떻게 사나요? 3 ㅠㅠ 12:32:31 975
1324262 요즘 여행안다니는 사람만 손해 같아요 14 하하 12:32:07 1,268
1324261 어제 대형마트 재래시장 사람 많았나요 3 ㄱㄱ 12:31:21 365
1324260 70대 어머니가 어젯밤부터 입술 한쪽이 떨린다고 하시는데요 4 .... 12:28:31 696
1324259 한강진 이나 이태원맛집 추천 11 12:28:09 351
1324258 남자가 출산의고통을 겪으면 쇼크사한단 카더라 들었는데 12 쉬즈곤 12:26:09 1,129
1324257 같이 일하는 여직원 싸이코패스같아요 1 회사 12:23:04 1,160
1324256 밥하기가 싫네요. 22 맞벌이 12:22:28 1,291
1324255 수학 없이 대학 갈 수 있나요? 6 ㅎㅎㅎ 12:20:01 845
1324254 초등자녀 부모님 참고하셔요 1 82사랑 12:19:51 6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