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코스트코 불친절

내돈내산 조회수 : 3,806
작성일 : 2021-04-09 22:52:38
코스트코 매장을 오랜만에 방문했는데 구매후 계산하면서 20대 청년? 으로 보이는 직원이 구매 물건 코드를 찍고 던지듯이 보낼때 부터 기분이 좀 언짢더니 현금 결재 영수증 번호 입력 하란 말도 들릴듯 말듯 한 소리에, 거스름돈과 영수증 주면서도 인사말도 없이 쌩 했습니다. 대기 줄이 길어서 빨리 와 버렸는데 방금전 마저 정리하다 계산원 생각에 갑자기 욱 하네요. 제가 예민한건지...ㅜㅜ
IP : 182.212.xxx.224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코스트코
    '21.4.9 11:00 PM (110.70.xxx.131)

    계산원들 쿨하고 빠릿빠릿하고 좋던데요. 교육잘되어 있다는 느낌 받아요.

  • 2. ..
    '21.4.9 11:01 PM (180.231.xxx.63)

    그냥 그 직원이 뭔가 안좋은일이 있었나보다 하는게 님 마음도 편하실것같아요
    누구한테나 그랬을거예요

  • 3. ...
    '21.4.9 11:23 PM (61.77.xxx.189)

    제일 좋은건 그 자리에서 직원에게 기분나쁜일 있으신가봐요? 하고 웃어보이면 최고이고요..그런데 그게 잘 안되죠.

    두번째는 그냥 고객센터에 가서 말씀하세요. 조금 불친절한데 물건사러와서 내기분까지 나뻐서 돌아갈 필요는 없지 않냐고요..

  • 4. 근데 윗님
    '21.4.9 11:57 PM (49.143.xxx.67)

    코스트코는 고객센터도 불친절하더라구요.

  • 5. 아줌마
    '21.4.10 12:19 AM (1.225.xxx.38)

    거스름돈 받은거에서 동전이라도 던지시지 그러셨어요 기분이라도 풀리게 ㅎㅎ 상상하면서 주무세요
    자판기커피한잔 뽑아마시고 기분풀어~ 하며 삼백원 던지는 상상이요

  • 6.
    '21.4.10 12:19 AM (1.225.xxx.223)

    많이 불친절해졌어요
    친절은 개나 줘버렸나싶어요

  • 7. 저도 느낌
    '21.4.10 12:25 AM (39.7.xxx.33)

    코스트코 친절한 직원 거의 없어요.
    양키캔들이 쌓여있는데 원하는 향이 밑에 있어서 지나가는 남자직원한테 좀 꺼내주실수 있냐고 했는데 완전 불친절했어요. 고맙습니다~해도 쌩까고 감.

  • 8. ㄴㅂㅇ
    '21.4.10 12:49 AM (14.39.xxx.149)

    미국기업이라 그런지 우리나라 직원처럼 굽신거리지 않아요
    이마트 생각하고 따지시면 안돼요
    전 그게 나쁘지 않더라구요 물건파는게 죄도 아닌데 종처럼 굽신거리는거 별로에요

  • 9. ...
    '21.4.10 7:11 AM (175.223.xxx.186)

    그래도 그곳은 마지못해 일이라도 하네요
    물건 계산하는데 뒷짐지고 직원둘이 수다 삼매경
    매니저란 인간도 똑같..
    ㅈㅈ 다시는 안간다!!!!

  • 10.
    '21.4.10 8:10 AM (221.140.xxx.96)

    미국기업이라 그런지 우리나라 직원처럼 굽신거리지 않아요222
    저도 괜히 굽신거리는게 더 싫어서 딱히 나쁜거 모르겠음

    아무튼 원글이 기분나쁘면 고객센터에 말씀하세요
    물건 던지듯 주고 영수증 주면서 아무말 없어서 기분 나빴다고 물건 줄때 그렇게 주면 사람 다칠수 있고 갈땐 인사라도 하게
    교육시키라고 말씀하심 되죠

  • 11. 공세점은
    '21.4.10 8:11 AM (211.187.xxx.221)

    최근 불친절한거인정해요 가면 또 많이나오니 가는횟수줄일려구요 고기땜에가는데 한우는 질기고 거의미국산 하나로가 과일고기 괜찮네요

  • 12. 여기왜
    '21.4.10 2:55 PM (154.16.xxx.11)

    코스트코에 전화해서 얘기하시지...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4615 내 얼굴에 침뱉기 7 .. 2021/05/12 939
1324614 이젠 페미라는 단어가 남혐이 된건가요? 48 ㅡㅡ 2021/05/12 1,115
1324613 솔직히 이정도일 줄은 몰랐다 13 2021/05/12 3,151
1324612 제주도 보름살기할까하는데 12 제주도 2021/05/12 2,780
1324611 영어과외 7년차 궁금한 것이 있어요~ 10 질문 2021/05/12 1,571
1324610 돌아가신 아버지 꿈 뭘까요? 2 .. 2021/05/12 669
1324609 재드레곤 특별사면 예측 9 자유 2021/05/12 1,424
1324608 인삼은 어디에서 사야 하나요? 5 2021/05/12 473
1324607 이게 자랑입니다 지금 11 갱장헌데 2021/05/12 2,149
1324606 강남 학교들이 그렇게 공부를 잘하나요? 7 강남 2021/05/12 2,906
1324605 한강 사건 처음부터 아예 알바가 붙었던 거네요. 59 이상해요 2021/05/12 8,133
1324604 여자가 남자보다 압도적으로 잘하는게 뭐가있을까요? 36 예빈이 2021/05/12 3,095
1324603 직장의료보험 문의요 2 문의 2021/05/12 531
1324602 27년 경력 전업주부가 무슨 알바를 할 수 있을까요? 19 2021/05/12 4,005
1324601 코로나 솔직히 의심스러워요 2 2021/05/12 3,532
1324600 매일 아침 7시 30분에 청소기를 돌리는 윗집 39 청소기 2021/05/12 4,929
1324599 우리나라 12종 변종바이러스 진단 가능한 키트 개발 5 ㅇㅇㅇ 2021/05/12 990
1324598 한강 사건 매일매일 도배 82 오기 싫어졌어요. 85 2021/05/12 3,916
1324597 이젠 진짜 봄인가 싶죠? 아니에요. 7 .... 2021/05/12 4,765
1324596 김어준의 뉴스공장 주요내용 5월12일(수) 6 ... 2021/05/12 507
1324595 "文정부가 '부동산 적폐'.. 집값 잡을 방법 있는데 .. 16 ... 2021/05/12 2,158
1324594 저는 왜이리 라면이 소화가 잘되는지 5 ..... 2021/05/12 2,306
1324593 제주사는 마당발의 여행 안내글 30 퍼옴 2021/05/12 3,821
1324592 정민이 사건 국과수는 믿을 수 있을까요? 48 국과수 2021/05/12 3,567
1324591 출산하고 가위에 계속 눌려요 13 .. 2021/05/12 1,7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