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임종선고 받고도 기적적으로 살아난 케이스 있나요?

주위에 조회수 : 1,920
작성일 : 2021-03-04 04:22:33
의사에게 임종을 준비하라는 말 듣고도 살아난 가족 혹시 계신가요
환자 본인이 삶의 의지가 강하면 가능한 일인가요
IP : 223.38.xxx.49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3.4 7:00 AM (172.56.xxx.108)

    생명의 주인이 따로 있지요.
    내 생명이 내 마음대로 되나요?
    내가 내 부모를 결정하고 태어났던가요?
    생명은 하나님의 주권입니다.

  • 2. ㄱㄴㄷ
    '21.3.4 7:21 AM (223.38.xxx.33)

    개똥같은소리하고있네
    사기꾼들
    하나님은 똥이다.

  • 3. ㄱㄴㄷ님 짱!
    '21.3.4 7:45 AM (223.38.xxx.56)

    ㄱㄴㄷ님 사이다
    예수쟁이들 저소리 지겨워죽겠어요
    이스라엘에 이민이라도 가던지...

    원글님 그런 케이스가 없진 않겠지만 드문거겠죠
    그 상태로 오래 가는 경우는 많구요
    한달 몇달..길게는 1년도 더...

  • 4. ..
    '21.3.4 9:32 AM (223.38.xxx.56)

    ㄱㄴㄷ님 리스펙트¡¡¡¡
    진짜 엿같은 소리 집어치우라고 하고싶네요.

    잊지도 못해
    위중한 가족이 서울대병원 입원했던
    2015년 1월
    개독 목사새끼 성경끼고 사람들 우르르 몰고와서
    안믿어서 병걸렸다며 개소리 짓거리고 다니던 거.
    세상에...무슨 전도를 그딴식으로...
    요즘은 코로나땜에 출입 엄격해져서
    그럴일 없겠지만
    내가 그 목사 새끼 귓방망이 후려 갈기지 않은게
    아직도 후회스럽습니다.

    그 얼굴 잊지도 못해요.
    포마드 발라 넘긴 머리에 개기름 줄줄 흐르던 피부..
    인자하고 갸륵한 표정 지으며
    안 믿어서 병 걸렸으니
    이제부터 믿으란 식으로 얘기하며
    돌아다니는데 열받아서 빽하고
    수간호사님께 가서 저런 인간
    출입 못하게 해달라며 얘기하는데
    진심 사지가 부들부들 떨리더라고요.

  • 5.
    '21.3.4 10:11 AM (65.95.xxx.111)

    저도 있다고 들었어요.
    시체를 관에다 넣고 못 박고 있는데 자다가 일어난것처럼
    안에서 마아악 두드리며 일어난 케이스가 있데요.
    믿거나 말거나.

  • 6. 적요
    '21.3.4 12:04 PM (211.206.xxx.160)

    제 친구 어머니가 40대에 병원에서 더 이상 손을 쓸 수 없다고 집에 가셔서 마지막을 준비하시란 말을 듣고 집에 오셨어요. 자식들 불러서 유언까지 다 하시고 나서 그 분이 독실한 크리스천이었는데 히스기야 왕처럼 14년만 더 살게 해 달라고 간절하게 기도를 하시고 그날부터 성경만 읽으셨대요. 막내가 중학생이었나 그래서 막내 성인 되는 모습만 보고 싶다고 했는데그 막내가 오십이 넘었어요. 어머니 지금도 건강하세요. 80대 중반이실 거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5783 서ㅇㅈ 김ㅈㅎ 아주 부창부수 끼리끼리 잘 만났네요 ..... 16:24:44 37
1315782 조국은 왠지 김대중대통령이 연상되네요. 16 ,.... 16:18:28 208
1315781 ㅅㅇㅈ 다른걸 떠나 인상이 3 ... 16:17:27 533
1315780 시어머니 제사에요 7 9999 16:17:16 226
1315779 울산 고래고기사건은 뭐에요 1 ㄴㅅㄷ 16:17:07 122
1315778 건강검진후 빈혈이라고 하는데.. 3 ........ 16:14:29 158
1315777 침대 사이즈 ds 어때요? 1 ㅡㅡ 16:13:46 53
1315776 고등학생의 현재 실비보험을 착한 실비로 갈아타야 할까요? 1 실비보험 16:11:19 138
1315775 crps ... 16:10:08 103
1315774 코로나... 임신... 출산.. 7 .... 16:07:47 474
1315773 아는 형님-프로에 나온 서ㅇㅈ 성격 어때요? 5 아는 16:05:57 958
1315772 이재명 탈당 찬성 917 반대 9 34 .. 16:05:53 509
1315771 파슷하 ??남펴니???고두리??? 4 한글 16:05:14 97
1315770 빗물이 식물한테 좋나요? 4 화분 16:03:20 319
1315769 눈부심이 심해서 큰 병원 가보려고 하는데요 4 안과 15:59:22 289
1315768 72억에 산 땅이 240억 '3배 상승'..국수본, 몰수 조치 2 ㅇㅇㅇ 15:59:19 444
1315767 유방초음파 비용문의 3 ... 15:56:11 297
1315766 다단계 권하는 친한친구 남편 11 니가해라 15:54:30 776
1315765 신사역에서 걸어서 한남대교 건너기 할만 할까요? 3 운동 15:51:43 326
1315764 인간이 너무 큰 영광이 오면 감당이 안되서 4 ㅇㅇ 15:51:20 569
1315763 민주당, 조국을 대선주자로 세워주세요 44 대선주자 15:49:55 784
1315762 지금 이때다하고 민주당에서 법사위 국짐에 넘겨주자는 7 .. 15:49:50 317
1315761 오씨 방역 넘 잘하죠? 10 오씨 15:47:30 723
1315760 dearmoon은 당게시판 글들 다 삭제 5 수상해 15:44:52 276
1315759 채널A 검언유착사건 1년을 돌아보며ㅡ 토론회 봅시다 같이봅시다 15:42:58 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