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부자지만 바쁜 부모 VS 가정적이지만 가난한 부모

happywind 조회수 : 4,822
작성일 : 2021-02-26 17:53:59
http://m.bboom.naver.com/board/get?boardNo=9&postNo=3311203

과연 당신 자녀의 선택은?
IP : 117.111.xxx.215
2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21.2.26 5:54 PM (59.12.xxx.48)

    자녀의 연령에 따라 다를것같은데요 ㅠ

  • 2. ㅇㅇ
    '21.2.26 5:55 PM (59.12.xxx.48)

    헐 링크된거 읽어보니 아이들생각이......

  • 3. ㅇㅇ
    '21.2.26 5:56 PM (49.142.xxx.14)

    당연히 부자고 바쁜 부모죠...
    바빠도 짧은 시간 집중해서 가정적일수 있고..
    부모가 부유해 자녀에게 해줄수 있는게 많다는것 자체가 자식에게 큰 선물..

  • 4. 원글
    '21.2.26 5:57 PM (117.111.xxx.215)

    우연히 본건데 2015년 방송분이예요.
    진짜 헐~~~스럽더군요.
    저애들 지금은 어찌 컸을까나?
    쟤들 부모들은 어지간히 부자여야겠어요.

  • 5. 원글
    '21.2.26 6:00 PM (117.111.xxx.215)

    ㅇㅇ님 당연히~라는 생각은 안했지만
    둘이니까 아이들 의견이 나뉘지 않을까 했어요.
    근데 둘 다 저러다니 왠지 소름 끼치는 느낌이...

    쟤들 기준에는 아무리 넘치는 사랑 준대도
    큰 집 아니면 의미 없고
    정성들여 좋은 음식 해줘도 의미없고
    카드나 줘서 바깥 음식 사먹게 해주는 게
    더 좋아라 할꺼란 생각이 드는거...
    저렇게 큰건지 저리 부모가 키운건지
    그 부모가 어떤 사람인가 어찌 생겼나
    급궁금해지더라고요 ㅎ

  • 6. 비교가
    '21.2.26 6:07 PM (175.120.xxx.8)

    되기 힘들어요
    부자지만 방치하거나 학대하는 부모.
    가난하지만 가정적이고 사랑으로 이끄는 부모...
    이런 비교라면 몰라도
    바쁘다고. 아이들에게 사랑을 안주는 것도 아니고
    사랑으로 키운 자녀들이라면. 당연히 부자 부모를 선택하죠

  • 7. 아이고
    '21.2.26 6:08 PM (121.167.xxx.37)

    저는 오십대 늙은이인데 저도 부자고 바쁜 부모 선택할 듯요

  • 8. ㅇㅇ
    '21.2.26 6:11 PM (119.198.xxx.247)

    링크안봣는데 대부분은 바쁘고 가난하죠
    선택의 여지가없이 가난하면 그만큼고단하고 바빠요

  • 9. 원글
    '21.2.26 6:13 PM (117.111.xxx.215)

    그렇군요.
    미혼이라 댓글들 읽으며
    왠지 서글퍼지네요.

  • 10. 저거
    '21.2.26 6:14 PM (188.149.xxx.254)

    애기들이 말한거겠어요? 다 시켜서 앵무새처럼 따라한거지.
    애기들에게 저게 뭔가요? 저 프로를 만든 사람부터 애기들 부모까지 어른들 좀 참교육 시켜주고 싶네요.

    어른잘못 입니다.

    저런 질문은 청소년들에게 물었어야 했어요.

    저질방송 이에요.

  • 11. ...
    '21.2.26 6:19 PM (223.39.xxx.84)

    요즘 청소년들은 더 대놓고 이야기해요 왜 낳았냐고

  • 12. 맞아요
    '21.2.26 6:22 PM (59.6.xxx.55)

    대부분은 바쁘고 가난하죠22

  • 13. ...
    '21.2.26 6:29 PM (183.98.xxx.95)

    대부분은 바쁘고 아이들은 방치되더라구요
    부자는 꼭 아이 돌보는 사람둡니다
    그러니 부자면서 바쁜 부모가 낫죠
    열살이면 세상을 안다 뭐 이런 제목의 한국 아동용 책이 있어요

  • 14. .....
    '21.2.26 6:44 PM (221.157.xxx.127)

    울아이도 제가 계속 일하다가 초2때 쉬면서 엄마가 일하는게 좋냐 집에있는게 좋냐 물으니 돈많이 벌어야 자기한테 뭐든 사줄수 있기땜에 일하는게 좋다고 ㅜ

  • 15. ...
    '21.2.26 6:56 PM (175.121.xxx.111)

    어릴때는 부모가 세상의 기준이죠. 저때는 학대부모라도 그래도 우리엄마가 좋아 할때인데 방송나오는 애들이 가난한 애들일까요 적어도 다들 중산층 이상이고 뭐든 우리집 기준이 가장 평균이고 그와 다르면 이상한거고 낯선거니까요. 가난하지만 사랑많이주는 아이들 나왔으면 또 다 후자선택했겠죠.

    저때 저방송 실시간으로 봤었는데 아기가 콧구멍같은집 이라고 하니까 엠씨들 되게 민망해했어요. 이휘재가 저건 백퍼 저아이 부모님이 잘 쓰는 말이라고ㅋ

  • 16.
    '21.2.26 6:57 PM (114.204.xxx.68)

    부자고 바쁜 엄마요.

  • 17. ,,,
    '21.2.26 6:59 PM (175.223.xxx.84)

    가난한 집은 대부분 부모들이 시간이 없어요 먹고 사는데 바빠서 자식들 방치하는 사람들이 많죠 가난하면서 화목하기는 더더욱 어렵고요 현실적으로 부자들이 더 가정적이고 자식들에게 정성을 쏟습니다

  • 18. ...
    '21.2.26 7:33 PM (223.54.xxx.46)

    당연히 1번
    부자고 바쁘지만 다정한 부모가 되면 되죠

  • 19. 그런데
    '21.2.26 7:37 PM (116.39.xxx.248)

    대부분은 바쁘고 가난하죠 33333
    가난할수록 시간적 여유도 없고 마음의 여유도 없고..
    그 짜증과 화를 자식들에게 풀죠.
    짜증내고 윽박지르고

  • 20. ..
    '21.2.26 8:13 PM (125.179.xxx.20)

    키즈모델인데 호비에 나오던 여자애 ㅉ
    이쁘다고 좋아했는데 ㅋ ㅋ
    돈많아도 짜증 많고 돈 잘 못 쓰는 부모면
    별로 안좋아요 정서에. 제 경험

  • 21.
    '21.2.26 8:25 PM (203.81.xxx.82)

    반반은 그리 어려운걸까요
    금전적 여유도 있고 다정다감하면 좋을텐데...
    저 아이들이 크면 돈보다 정이 더 낫다는걸 알거에요
    뭐든 돈으로 해결하고 돈만 쥐어주고 이런거보다
    지지하고 격려해주고 평생 보금자리같은 마음을 내어주는 부모가 좋았단것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5089 근력운동 초기에 많이 피곤한 게 정상인가요? 11 .. 2021/04/10 1,470
1315088 갑상선항진증에 오렌지주스 대신감귤주스 먹어도되나요 11 ㄴㄱㄷ 2021/04/10 1,147
1315087 새자켓 뒤트임 끝단 바느질을 튿는거 아닌가요? 8 뒷트임 2021/04/10 1,258
1315086 자가격리 하는 중딩 아들 어찌할까요? 9 이름 2021/04/10 1,919
1315085 사랑초구근이 생겼어요. 8 토요일오후 2021/04/10 636
1315084 [포토]박형준 부산시장 취임 감사예배 38 감사하신가보.. 2021/04/10 2,478
1315083 그림교실인데 세운상가가 나을까요? 홍대가 나을까요? 5 세운상가 2021/04/10 471
1315082 이어폰이 귀에서 자꾸 떨어지는데 뭐 쓰세요? 7 .. 2021/04/10 794
1315081 오세훈이 돕겠다는 “서울 시민”에는 여성과 아동 등 사회적 약자.. 8 000 2021/04/10 1,186
1315080 딴ㅈ는 손꾸럭소굴이네요. 65 손꾸럭소굴 2021/04/10 1,081
1315079 국민속여 만짐당 안지지자들인척 자아분열 지지자들은 억척스럽고.... 17 .... 2021/04/10 301
1315078 방금 파김치가 든 유리반찬통을 떨어뜨렷는데요 26 초보주부 2021/04/10 4,113
1315077 여왕벌 놀이하는 동네여자 14 스트레스 2021/04/10 3,566
1315076 속보 남양주 이마트 화재 14 aa 2021/04/10 9,927
1315075 민주당 대응3팀? 억척스럽고 드세고 쌈닭같은 아줌마 느낌나요 45 한때는 2021/04/10 1,059
1315074 이해충돌방지법 오늘 아니었어요? 6 ㅇㅇㅇ 2021/04/10 425
1315073 박지윤 전 아나운서 ... 31 ㅇㅇ 2021/04/10 14,391
1315072 시장실 첨단 시스템 철거, 판넬 보고 받으시다.jpg 21 오상급식 2021/04/10 1,473
1315071 갤s8인데 궁금한게 있어요 3 여쭤봐요 2021/04/10 349
1315070 거창맛집 2 거창 2021/04/10 348
1315069 개나 소를 국회의원 시켜주면 6 ㅇㅇ 2021/04/10 355
1315068 볶으려 불려놓은 참깨. 냉동실에 넣어도 될까요? 9 써니 2021/04/10 355
1315067 뭐만하면 대깨거리는 분들 다 어디감? 41 00 2021/04/10 1,361
1315066 오늘 다들 많이 놀러나갔나요? 7 009 2021/04/10 1,429
1315065 반지 구경했는데, 볼륨감 있는 이 반지도 괜찮더라구요 5 .. 2021/04/10 1,7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