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현아도 학폭 의혹

끝이없군요 조회수 : 7,256
작성일 : 2021-02-23 11:01:18
현아에게 초등5학년때 뺨을 맞았다고 
모 커뮤에 글 올라와서 소속사가 
“해당 사안 정리 중” 이라네요.
정리 중이란게 무슨 말인지.
어린이시절 뺨 한 대.
이게 전부인지는 모르겠지만 학폭은 학폭이니까요.
크고 작은 학폭 시리즈로 올 한 해 계속될 듯하네요.
IP : 5.149.xxx.57
2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21.2.23 11:06 AM (211.243.xxx.3)

    초등학교 5학년이 뺨때리기 쉽지않죠..

  • 2. ..
    '21.2.23 11:08 AM (223.62.xxx.43)

    초딩5학년ㅠㅠㅠ
    성질나쁜 ㄴ은 될수 있어도 학교폭력까지는 ...

  • 3. ....
    '21.2.23 11:08 AM (118.235.xxx.119)

    에버글로우라는 걸그룹 멤버도 학폭의혹이라고 기사 떴네요

  • 4. ....
    '21.2.23 11:10 AM (118.235.xxx.119)

    그러게요 뺨한대. 애매하긴하네요.
    그래도 폭력은 폭력

  • 5. 어머
    '21.2.23 11:10 AM (112.169.xxx.189)

    내사랑 현아 ㅎㅎ
    어릴때니 좀 넘어가주면 좋겠네요
    현아가 젤 예쁘고 매력있어요 전ㅋ

  • 6. 초등5학년
    '21.2.23 11:13 AM (124.54.xxx.228)

    어리지 않아요. 무슨일이 있었느냐가 관건이겠지만 잘못했으면 사과해야죠.

  • 7. ..
    '21.2.23 11:18 AM (115.136.xxx.21)

    이런 미친광기의 끝은 다알잖아요
    개나소나 학폭이라고 끌고 나와서 증거는 없고 마녀사냥하는거죠
    이런일에 증거가 어디있느냐며 합리화하고 정의를 가장한 집단 린치 대중 폭력 시작되는거죠

  • 8. ㅡㅡ
    '21.2.23 11:20 AM (124.58.xxx.227)

    뺨 한대.지만...초5에 뺨을 때린다는 것도 참.
    오십줄 살아도 뺨을 때릴 생각도 안해보고 살았는데...
    요즘 학폭 뜨는 거보면 기가 차네요...

  • 9. 이젠너도나도
    '21.2.23 11:24 AM (118.220.xxx.115)

    이젠 뭐 지들끼리 치고박고 싸운것도 유명한 연예인이라는 이유로 가해자로 몰리는듯
    뺨한대인지 두대인지 세대인지는 몰라도 사이안좋거나 배아픈관계라면 그냥 툭 던지는것도 많을듯

    잘 가려야할듯 거짓이라면 역으로 처벌해야죠

  • 10. ..
    '21.2.23 11:34 AM (116.39.xxx.162)

    초5가 친구 뺨 때리다니
    좀 네가지는 없었나봄.
    이것만 가지고 학폭이라고는....
    폭력은 폭력이지만.

  • 11. 인생무념
    '21.2.23 11:38 AM (121.133.xxx.99)

    초등학교까지 가기는 쫌....

  • 12. 초1에
    '21.2.23 11:46 AM (119.202.xxx.149)

    우리 동네에 초1때 뺨때린 냔 있는데 지금 고1 됐어요.
    계속 뉴스에 학폭 얘기 나오는데 본인은 기억이나 할까요?

  • 13. ..
    '21.2.23 11:49 AM (180.69.xxx.35)

    마녀사냥이라는 분들은 과거 본인이 가해자일 가능성이 있죠

  • 14. ....
    '21.2.23 12:03 PM (121.175.xxx.109)

    무슨 인민재판하는 것도 아니고
    개인적인 감정과 시기로 대중들의 힘을 빌어
    남의 인생 망치는
    행위는 아닌지 지켜봐야합니다.

  • 15. ..
    '21.2.23 12:06 PM (115.136.xxx.21)

    180.69님 같은 분들이 정확한정보도 없이 악플다는 인간들이죠
    뭘안다고 이난리들인지

  • 16. ..
    '21.2.23 12:09 PM (39.7.xxx.105)

    우리 딸이 정확히 초5때 그 반 짱같은 여자아이한테
    뺨 맞았어요. 서울에 학군좋은 (여기 엄마들이 애들 순하다
    여기 애들은 뭔가 다르다 하는 동네) 초등학교고요
    집에서도 안 때린 애를....

    이거 평생 남아요.. 만약 사실이라면..
    초5 여자애면 어려서 암것도 몰랐다 하기엔
    뺨때릴 정도 급이면 알만 합니다

  • 17. 그냥
    '21.2.23 12:16 PM (39.7.xxx.5)

    남친 뺨때리고
    여친 밀친 애들 벌벌 떨고 있겠네요.
    그것도 데이트 폭력이잖아요.

  • 18. ....
    '21.2.23 12:36 PM (221.157.xxx.127)

    연예인한테 뭘바래요 대부분은 날라리들이었던거 딱보면 나오는데

  • 19. ..
    '21.2.23 12:40 PM (221.162.xxx.147)

    현아 초딩때부터 연습생했어요 연예인 생활 지금 몇년찬데 그동안 별별루머 다 있어도 학폭은 한번도 없었는데
    이대싶 주작하는것도 많은데 다 믿나요

  • 20. 네 맞아요.
    '21.2.23 12:49 PM (58.232.xxx.252)

    저 딱 50됐는데
    아직도 생각나요. 초3쯔음에 같은 반아이한테 뺨을 맞았었어요.
    이유는 제가 시끄럽게 빨리 말해서 짜증이 났데요.
    다음날 사과편지랑 공책을 하나 줬는데 이게 아직까지도 생각나는걸 보면
    아마 죽을때까지도 생각 나겠죠?
    초등학교 아이들 이름도 이젠 거의 다 잊어버렸는데 저아이 이름은 아직도 기억나요.

  • 21. 아마
    '21.2.23 1:05 PM (175.223.xxx.175)

    중학교 때 어떤 애가 친구들끼리 쉬는 시간에 학교 밖에서 있었던 일(미팅 관련)이야기하는 거 담임 선생님한테 그대로 일러바쳐서 다 불려가서 벌서고 맞고 엄청 혼났고요. 그 중 한 친구가 걔 뺨을 때렸던 게 생각나네요. 근데 그때는 선생들도 엄청 때렸고 뺨도 많이 날렸어요. 2010년도에 강남 모 초등 앞에 살았는데 큰 애들 엎드려 뻐쳐 하는 것도 봤어요. 애들 똥침 그런 거 안한 것도 10년 안된 것 같아요.

  • 22. ㅁㅈㅁ
    '21.2.23 1:49 PM (110.9.xxx.143)

    현아면 몇 십년 지났는데 이제 학폭이라?

  • 23. ...
    '21.2.23 4:31 PM (61.72.xxx.76)

    제 조카

    초등학교 2-3학년 땐가

    앞에 여자아이에게 뺨 맞고 왔어요

    여자라서 같이 못 때렸다고
    우리 조카가 남자아이에요

    어릴 때 한 두 대 때린 걸 학폭으로 하긴
    애매해요
    지속적으로 범위가 넓다면
    그건 학폭 맞구요

  • 24. 꽃보다생등심
    '21.2.23 5:14 PM (121.138.xxx.153)

    현아 학폭 어이없네요.
    현아 청담중학교 다니다가 JYP에서 방출되고 남가좌동 충암중학교로 다시 전학왔을 때 제 친구가 해준 얘기있어요. 제 친구가 충암중학교 선생님이예요.
    현아 너무너무 순하고 얌전하다구요. 처음 전학왔을 때 원더걸스 출신 연예인왔다고 선생님들이 처음에 색안경 끼고 봤는데 학교에서 선생님 말씀 잘 듣고 있는 듯 없는 듯... 또래 애들 사이에서도 조용조용 지냈대요.
    현아 까지 맙시다. 현아가 지금도 자기 팬들에게 얼마나 지극정성인대요. 역조공이라나 팬들에게 선물 돌리고 팬들이 왜 그러냐고 물어보면 자기가 지금 잘 벌 수 있을 때 팬들에게 잘해주고 싶다고 했다네요
    현아야 이모팬이 응원한다~

  • 25.
    '21.2.24 12:50 AM (1.248.xxx.113)

    전 초1때 신발 잃어버렸다고
    선생한테 뺨 맞았는데..
    현아는 지속성이 있느냐 여부가 관건이네요.

  • 26. 얼마나
    '21.2.24 2:17 AM (125.142.xxx.121)

    지속적이고 고의성이 있는가 로 접근해서 봐야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00980 자존감 낮은 아이 7 부모 16:33:19 650
1300979 유튜브 음원 다운로드) 앱 어떤 거 쓰세요? 음악 16:29:04 106
1300978 코로나로 주식시장이 엄청 위기였을때 대략 작년 3월쯤이였나? 4 주식.. 16:28:34 784
1300977 옷을 찾고 있어요.(경량패딩) 4 큼큼이 16:28:16 449
1300976 머리기름 ㅠㅠ 40대인데도 그래요 7 머리 16:18:16 769
1300975 ''쓰레기같은 헤드라인들'' 또 '백신 이상 의혹' 속보경쟁 10 ㅇㅇㅇ 16:17:04 553
1300974 샐러드 먹기 시작하니까 변비는 없어지는거 같은데 10 ㅇㅇㅇ 16:15:47 1,018
1300973 부의금 정도 5 궁금 16:15:16 451
1300972 왕따 얘기가 많은데요 4 16:14:59 663
1300971 고등올라가면 중등 나이스 열람이 안되나요 6 . . . 16:14:28 415
1300970 기간제 교사는 나이 제한이 없나요? 16 그냥 16:14:04 947
1300969 이 참에 대통령 직속 땅투기 조사반을 만들어서 공직자 땅투기 싹.. 19 ㅇㅇ 16:10:15 396
1300968 엔터회사의 아이돌 키우기가 문제다 3 이건 16:10:14 671
1300967 뉴스에 나온 오천원 치킨 형제..형이 댓글 달았네요 13 .... 16:07:54 2,437
1300966 뇌수막염 재발 4 00 16:07:28 692
1300965 안올거같던 고3 학부모에요... 기초적인 질문드려요. 3 fkfkfk.. 16:00:02 702
1300964 애 맡길때 사람 잘 보셨음좋겠어요 4 ㅜㅜ 15:57:02 1,003
1300963 고소한 우유 추천해주세요 22 흰우유 15:52:43 1,216
1300962 첨밀밀 영화 주제곡 1 옛날의 홍콩.. 15:52:25 357
1300961 삼전 어떤거 같아요? 14 안주인 15:50:12 1,837
1300960 학생증 겸 체크카드 4 질문 15:48:42 553
1300959 LH직원들 내부정부 이용한 투기 하루이틀 아니지 않나요? 12 .., 15:42:32 921
1300958 백신 접종 후 사망 고양 요양병원, 이상증세 보고 누락 3 ㅇㅇㅇ 15:39:11 1,537
1300957 저 비뚤어졌나요 19 .. 15:37:36 2,344
1300956 "미나리" 보고 왔어요. 4 개나리 아니.. 15:37:22 2,5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