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집을 증여받았는데 청약저축 필요없겠죠?

... 조회수 : 2,761
작성일 : 2021-01-25 22:16:36

39세 비혼인데 주택청약저축 넣은지 3,4년 된 것 같아요
그냥 주변에서 권하길래 막연하게 한달에 5만원씩만 넣었는데요
이번에 부동산 법이 바뀌면서 부모님이 1가구 2주택이라
저한테 집을 증여하셨어요
솔직히 진짜 주시는 건 아니고 세금때문에 명의만 갖다 쓰신거에요
어쨌든 저는 그럼 이제 주택 보유자니까
청약저축은 쓸모없게 된 거죠?
갑자기 화가 나네요 ㅡㅡ


IP : 39.7.xxx.90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25 10:17 PM (175.192.xxx.178)

    왜 화가 나세요?
    이유 궁금해요

  • 2. 궁금하다
    '21.1.25 10:17 PM (121.175.xxx.13)

    아뇨 유주택자도 청약되요 그리고 그집 팔게될수도 잇잖아요

  • 3. ...
    '21.1.25 10:26 PM (39.7.xxx.120)

    아.. 주택 당첨되려면 점수가 높을 수록 좋은 걸로 아는데 비혼에다 무주택 기간도 짧으면 당첨 확률이 희박할 것 같아서요. 유주택자도 되기는 하는군요.. 물론 가능성은 떨어지겠죠?
    화나는 이유는 정말 재산을 받은 것도 아닌데 집 보유로 인한 여러 가지 부담만 늘어나는 것 같아서에요.

  • 4. ...
    '21.1.25 10:41 PM (221.145.xxx.167)

    집값이 싸면 안받는게 나아요 청약기회 저금리대출등 여러 혜택 없어집니다

  • 5. ,,,
    '21.1.25 10:42 PM (116.44.xxx.201)

    같은 입장이었는데 손해가 많죠
    저는 그렇게 10년동안 제 이름으로 되어 있던 집 팔아서 삼남매가 일원한푼 틀림없이 똑 같이 나누었어요
    고맙다는 소리 한마디 없더군요

  • 6. 음.
    '21.1.25 10:51 PM (125.176.xxx.139)

    저도 막 취직해서 세상물정 모를때... 부모님이 제 이름으로 집을 구입하셨어요. 부모님이 1가구 2주택하면 세금 많이 낸다고요. 그러다가 제가 결혼할때 명의를 남동생으로 바꿨고, 쭉 부모님이 관리하시다가 남동생이 결혼할때 남동생에게 완전히(?) 주셨어요.
    제겐 고맙다는 소리 한마디 없더군요. 참... 기분 안 좋아요.

  • 7. 뭐였더라
    '21.1.25 11:31 PM (211.178.xxx.171)

    명의를 빌려줘서 주택을 소유하게 되면
    신혼 특공, 첫 전세대출 등등 더 할 수 없는게 좀 있더라구요.
    그런 특혜 받을 수 있는 걸 포기하고 명의를 빌려주는 건데 거기에 대한 보상이 없으면 곤란하죠.
    부모 자식간에도 명의 함부로 빌려주면 안 된다 생각해요.
    진짜 주는 것도 아니고 명의만 빌리자니..
    대놓고 물어보세요.
    명의 빌려줘서 내가 이런 이런 걸 포기해야 하는데 그건 어떻게 하면 되냐구요.

    자식한테 도움 되지는 못할망정 피해를 주면 안 되죠.
    성인인 자식이 있다보니 내 자식의 기회를 내가 없애면 안 되겠다 싶고
    조그만 도움이라도 더 주고 싶은게 부모 마음이네요.

    울 아들이 결혼 전에 있던 집은 결혼 전에 처분하면 결혼하고 무주택 카운트 새로 한다고 하던데
    좀 이상하다 싶지만 그래도 자기한테 필요한 정보니 알아보고 말해준 거겠죠.

    형제가 더 있으면 확실하게 선 긋고 명확히 하시고.
    외동이면 그냥 기다리세요

  • 8. 명의빌려주고
    '21.1.25 11:41 PM (124.54.xxx.37)

    형제들과 나누는데 형제들은 그사이 청약해서 분양받아 돈벌고..열받죠.님몫을 좀 더 달라하심이..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9575 서울 예술의 전당 전시회 몇시까지 하나요? Darius.. 16:00:35 1
1299574 3개월 수습후 정규직 안되고 계약종료할때 계약직 15:58:34 53
1299573 새아파트중에 유난히 지하주차장이 넓은곳들 2 새아파트 15:56:32 153
1299572 우회전 시 신호위반 뭐가 맞는건지요 6 ㅇㅇ 15:49:36 283
1299571 어제 MBC뉴스에 나온 치킨집 ..돈쭐나는중 8 //// 15:49:03 653
1299570 대통령이 백신 접종 시찰간거 딴지 거는 분들! 7 참나 15:48:38 158
1299569 천혜향 쉽게 까는법 알려드려요. 궁금이 15:47:42 323
1299568 삶의 낙이 너무 소소하네요 3 ... 15:47:38 445
1299567 "대통령부터 맞으라"던 국민의힘, 이번엔 &q.. 11 .. 15:43:55 589
1299566 컬투쇼 듣고 계신 분 계세요?ㅋㅋㅋ .... 15:42:10 317
1299565 남편이 성인ADHD 성인아스퍼거증후군인거 같아요 5 15:38:14 618
1299564 인덕션이나 하이라이트에 웍 쓸만한가요? 2 .... 15:34:45 183
1299563 백신맞는거 구경하는 대통령은 세계 최초죠 35 역시 15:32:33 1,165
1299562 주식 3월도 박스권 예상 7 .... 15:32:27 722
1299561 공문서 위조해 호화가구 사는 법원ㅎㄷㄷㄷㄷ 2 저의자저테이.. 15:31:23 272
1299560 양도세는 등기후 언제까지 내나요? 2 ㅇㅇ 15:29:09 177
1299559 대파 화분에 장투하시는 분들.. 9 베베 15:27:13 847
1299558 요새 취업한 대학생들은 어디로 취업했나요? 8 15:23:50 613
1299557 기아차 싹팔고 삼전 삼 16 .. 15:22:32 1,225
1299556 엄청 외로울때 어떻게 하세요? 8 엄청나게 15:21:06 794
1299555 냄비 질문 4 ㅇㅇ 15:16:36 270
1299554 다음달에 이사를 하는데요 2 15:13:18 477
1299553 결혼후에 직장생활 오래하신분ᆢ지겹지 않나요? 14 직장권태기 15:12:14 830
1299552 초등저학년 등하교 돌보는 비용질문입니다. 3 아이돌봄 15:10:17 391
1299551 불륜 이혼 대박 조강지처 스토리 21 신신 15:07:10 2,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