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혼 결심이 참 어렵네요

... 조회수 : 3,239
작성일 : 2021-01-19 13:04:41
십여 년 전에 이혼한 사람이 그렇게 말했거든요. 
전부인이 "개새끼"라고 불렀다고. 
그게 전아내가 입이 거친 것도 있지만, 
그보다는, 대체 어떻게 했길래 그런 소리를 듣지 싶었는데. 

아침에 제가 남편 보고 병신 같다는 말이 진짜 나오고.
대놓고는 말 안 했지만요. 게시판에다가요. 

이게 진짜 인연이 다 한 것 같아요.
그러니까 미련도 없고, 
남편한테 화가 난다기보다, 
내 미래가 깜깜하거든요. 
기대는 것도 없고 바라는 것도 없어요. 

그냥 내 시간이 너무 아깝고. 
앞으로도 계속 같이 살 생각하면 답답증이 생기고. 

다만 이혼하고 나면, 
더 이상한 사람 만날까 봐 그게 걱정이에요. 
그럼 혼자 살아야 하는데, 혼자 살긴 싫은 것 같고. 
누가 와서 치근덕거리는 것도 싫고, 
멀쩡해 보이는 남자 없어 보이거든요, 주변에. 
다들 다 모자란 구석 있는 거고. 나도 그렇고. 
알긴 알겠는데. 
그냥 평범만 했으면 좋겠는데, 
살면서 그런 사람 만나기 어려울 것 같네요.
혼자 살 각오가 안 되어 있어서, 이게 어렵군요. 

착하고 유순하고 한결같아서 좋다 하고 결혼했는데, 
내 복장이 터져서 죽겠어요. 
본인은 세상사 관심이 없고 
본인은 화도 안 내고 화 날 일도 없어요. 

나랑 헤어져도 괜찮고 그냥 살아도 괜찮대요. 
내 처분에 맡긴다고 한 지 몇년 째. 
지긋지긋해져야 이혼한다더니, 
조금이라도 아쉬울 때는 발 빼기가 어려운 일인가요. 

IP : 116.126.xxx.83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19 1:06 PM (112.214.xxx.223)

    나랑 헤어져도 괜찮고 그냥 살아도 괜찮대요.

    ㄴ 에휴........

  • 2. 본인
    '21.1.19 1:06 PM (73.229.xxx.212)

    직업 확실하세요?
    재산 반반 이혼하면 혼자 살 집 정도는 장만할만큼 액수가 되시나요?
    아니라면 이 정도로 이혼하시면 후회하실거예요.

  • 3. 399
    '21.1.19 1:09 PM (223.38.xxx.1)

    이혼이 그리 쉬운게 아니에요...
    적어도 저새끼 죽이고 나도 죽고싶다 이정도는 해야 할만한게 이혼입디다........

  • 4.
    '21.1.19 1:41 PM (110.70.xxx.18)

    저새끼는 죽이고 나는 살고싶다 이러면 이혼안되겠군요

  • 5. ..
    '21.1.19 2:36 PM (68.1.xxx.181)

    이혼 급하지 않으면 그냥 별거라도 해 보세요. 안 보고 사는 게 행복하면 그 기간을 서서히 늘려요.
    그래서 본인 스스로에 대한 파악을 해 보는 게 좋을 듯.

  • 6. ,,,
    '21.1.19 2:43 PM (121.167.xxx.120)

    스트레쓰 받아도 참을만 하면 계속 결혼 유지가 되고
    정말 참을수 없고 스트레쓰 받아서 죽을것 같으면 이혼 하게 돼요.

  • 7. ..
    '21.1.20 12:51 AM (175.223.xxx.143)

    대학원생 남편에게 몇 시간씩 갓난 애 보라고 맡겨놨더니
    상호작용은 안하고 후천적 자폐로 만들어놔서 경악한 집 이야기를 아는데요
    십년??이 지나 그 집과는 관련성 전혀 없을 거 같을
    정신과의들이 운영하는 유튜브에서
    애 봐야 할 때 애 안 보고
    공부만 하는 남자.. 어디 있을 법도 하다고 서로 이야기하는 장면을 봤어요.

    아..남성성이란 게 저렇게 극단까지 무지한 코드를
    표출할 수도 있는 거였구나 하는 깨달음이 그때 왔어요.
    그전까진 그 집 애아빠만 그런 #~/#@&!인 줄 알았거든요.


    경악할 일이...왜 없겠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00981 샷시 홈쇼핑에서하시는분들도계세요? sany 22:03:09 208
1300980 교정중 4 ㄱㄱ 22:02:45 531
1300979 평균 세차 주기가? 3 ㅇㅇ 22:00:44 377
1300978 아이폰 무선충전 vs 선충전 뫁ㅊ 21:57:17 187
1300977 홀로되신 85세 아버지.. 데이케어센터 어떤가요? 8 미소 21:56:37 1,841
1300976 빌레로이앤보흐 프렌치가든 어디서 사면 저렴할까요 3 그릇 21:50:55 1,147
1300975 바하인드허아이즈 3 ㅇㅇ 21:50:46 530
1300974 런닝머신보다 가볍고 작은 게 워킹머신인가요? 4 .. 21:50:32 430
1300973 오늘 유퀴즈 정우덕님 ㅋㅋㅋ너무 귀여우세요 5 21:47:00 1,452
1300972 87학번인데 남자 선배를 형 64 .. 21:36:44 3,190
1300971 돌지난 정인이에게 맨밥에 상추만.. 9 21:35:32 2,821
1300970 골프웨어 빅사이즈 여쭤요 3 골프웨어사이.. 21:34:02 463
1300969 사이 좋은 남녀를 보면 불륜 아닌가 싶다고 하잖아요 7 .. 21:31:14 1,843
1300968 79년생 분들 초등공책 있잖아요 23 79 21:30:26 1,755
1300967 구찌 머플러 직사각 ,정사각 어떤게 활용도가 높을까요? 1 모모 21:30:14 461
1300966 강문경 노래 참 잘하던데 3 ㅇㅇ 21:29:54 500
1300965 부동산 투기꾼은 민주당에 다 있는듯 27 신적폐 21:29:25 1,219
1300964 국가건강검진 하신 좋았던 병원 추천해주세요 4 어디 21:28:48 662
1300963 수육용 돼지고기 해동했는데요 3 고기 21:22:25 495
1300962 LH직원은 보상 많이 받으려고 나무도 심어 놓았다네요. 31 생선 21:15:22 3,455
1300961 LG프라엘 메디헤어 7 .. 21:14:34 880
1300960 고등학교 통학버스 궁금해요 5 궁금 21:14:30 449
1300959 팬텀싱어 권서경 고훈정 너무 멋졌어요 6 .. 21:14:01 823
1300958 몸이 부분적으로 찬거는 ᆢ한의원에서 고칠 수 있나요? 5 .. 21:13:16 725
1300957 입술이 너무 말라요 5 21:10:26 9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