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배경없는자가 재능을 드러내니

ㅇㅇ 조회수 : 3,467
작성일 : 2020-11-29 00:12:20
집안 어려웠던 친구가 공부를 잘했는데

여자들이라그런지 주위 친구들 질투로 결구피지못하고

지던데요.

대놓고 그런다기보다는 은근 깍아내리는 친구들

공격하는 친구들....



성품이 심약했던것도 문제였던거 같은데요
누가 든든하게 보호막이 되주거나
의지가되는 부모가ㅜ있어야하는데
배경 전무



절대 혼자서 날수있을때까지 날개가 완성될때까지

발톱을 숨겨야하는데요



암튼 전 지금까지 생각이 나네요..
IP : 61.101.xxx.67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0.11.29 12:15 AM (59.5.xxx.106)

    가끔은 가족들도 그런거 질투해요..
    밖에선 자랑거리 삼지만 집에서는 그러다가 조금만 뭐가 못해도 왜 이런 것도 모르냐며 빈정대는 사람이 저희 부모님이었어요
    외로운 인생.

  • 2. .....
    '20.11.29 12:21 AM (14.6.xxx.48)

    사회생활이면 모를까
    친구 질투때문에 꽃을 못 피울 수가 있나요?
    학계쪽인가요?
    질투에서 안끝나고 행동으로 옮겼나요?

  • 3.
    '20.11.29 12:42 AM (183.96.xxx.167)

    주위 그런사람 있네요
    정말 똑똑하고. 특출난 재능에. 외모까지 좋은데
    가난하고 늙은부모. 정말 보호막이되거나 의지할사람 하나도 없으니 주위에서 더 만만히 그 재능을 시기질투하고.
    너주제에ㅡ하며 대놓고 비아냥거리고 무시.
    정말 그재능이 너무 아까운 사람인데 다 밟히고 묻히더라고요. 좋은부모 만났음 정말 좋게됐을 사람인데.
    정말 악한 사람들 많아요

  • 4. ...
    '20.11.29 1:51 AM (112.214.xxx.223)

    감히 넘볼수 없도록
    싹을 잘라내는거죠

    절대 혼자서 날수있을때까지
    날개가 완성될때까지
    발톱을 숨겨야한다는 말

    동감해요

  • 5.
    '20.11.29 2:59 AM (162.156.xxx.18)

    공부 잘했는데 부모가 남동생 앞길 막는다고 싫어했어요. 제가 앞길을 막아서 동생이ㅜ공부ㅜ모ㅛ한다고 구박했어요 전교 이들한 성적표 보여줘도 그냥 아무말없리ㅡ도장만 찍어줘서 고삼때는 성적표 안보여주고ㅜ제가 그냥 도장 찍어 갔어요. 참 슬펐어요.........제가 대학 서울로 간거도 사실 보내주기 싫은데 동생 앞에서 치워야한다고 보내줬어요 물론 대학가서 돈은 제가 벌어 다녔어요 두번 등록금대준거가ㅡ끝이었어요. 지금은 저 해외에서 공부중입니다. 물론 나이들었고 너무 힘들지만 젊을때 직정다니느라 못한거 실컷하네요.

  • 6. 아 오타
    '20.11.29 3:00 AM (162.156.xxx.18)

    너무 많은데 폰이라 수정이 안되네요 ㅠㅠ

  • 7. ㅇㅇ
    '20.11.29 3:41 AM (115.21.xxx.164)

    잘나고 성숙한 무리에 있으면 이끌어주고 성장하게 하는데 못나고 질투하는 무리에서 빛나는 재능을 가지고 있으면 깍아내리고 덮어쒸우고 순수한 사람은 못당해내요 어지간히 닳고 사기치는 사람들에게 못당합니다 그래서 좋은 사람들과 함께 하는게 중요해요

  • 8. ...
    '20.11.29 7:37 AM (211.178.xxx.251)

    날개가 완성될때까지
    발톱을 숨겨야한다는..사람이 뭔지 씁쓸하네요.

  • 9. ..
    '20.11.29 8:06 AM (39.7.xxx.219)

    가끔은 가족들도 그런거 질투해요..22222
    돌이켜보면 제가 잘되기 바란 가족이 아무도 없네요 부모 포함
    형제는 당연
    일찍부터 가족의 무의미를 깨달아서 비혼으로 삽니다

  • 10. ㅇㅇㅇ
    '20.11.29 8:59 AM (121.187.xxx.203)

    내 날개를 부러뜨리고 잡아뜯는 사람이 친구는 무슨...방적과 아군을 분별하지 못하고
    방해꾼을 방어하지 못했다는 것 자체가
    배경의 문제가 아니라
    그사람의 능력이고 팔자겠죠.

  • 11. ...
    '20.11.29 9:32 AM (218.147.xxx.79)

    그런 경우 여러번 봤어요.
    배경이 든든하면 함부로 못건드리는데 배경 없이 본인 잘나니 주변에서 시기질투하며 깎아내려요.
    걔한테 온 기회도 가로채구요.
    배경이 중간만 가도 그 정도는 아니었을텐데 싶습니다.

  • 12. 12
    '20.11.29 3:22 PM (203.243.xxx.32)

    원글님 글에 동의합니다
    특히 여초에서 시기 질투 거짓으로 뒤집어 씌우기 작렬하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7920 일산글 어디갔나요? 11 ........ 10:20:00 1,014
1287919 미역국 1 후리지아향기.. 10:18:39 276
1287918 텔레비전이 고장나서요.. 3 ㅇㅇ 10:18:33 234
1287917 주호영 여기자 성추행 논란 18 ... 10:15:43 1,749
1287916 증권계좌 어디가 좋을까요 왕초보 10:14:34 181
1287915 이문세 노래를 차에서 들었는데요 20 ㅇㅇ 10:14:07 1,433
1287914 퀴퀴한 온수매트 냄새 어찌뺄까요 4 페브리즈 10:12:19 296
1287913 82에 손예진 찬양글 왜케 많이 올라오죠? 11 ... 10:11:06 653
1287912 중매결혼 최고조건 남자편 14 매파 10:07:20 1,642
1287911 스벅 플레이모빌 7 .. 10:06:36 708
1287910 lg 디스플레이 10 123 10:05:33 984
1287909 양념한 갈비가 질겨요 2 ㆍㆍ 10:02:14 147
1287908 영화제목 아시는분? 9 홀로코스트 10:02:14 357
1287907 요즘 어디 김밥이 맛있나요? 2 10:01:39 512
1287906 쇠고기무국 끓이려는데 불고기앙념 된 쇠고기 써도 될까요? 9 요리 10:00:05 737
1287905 잘먹어야 힘이 나는데 1 ㄱㄴㄷ 09:59:07 315
1287904 Lg디스플레이 사라고 댓글 달아준분 복받으세요 1 나무 09:57:22 1,272
1287903 선시장에서 나이 많아도 성혼이 되는 직업이래요 17 09:54:07 2,229
1287902 중국에서 송혜교, 장나라 인기있는 이유가 뭘까요? 4 ... 09:53:57 1,146
1287901 착한 임대인, 문의합니다 4 헤즐넛 향기.. 09:52:44 353
1287900 이사할 때 점심시간은 몇 시 정도부터가 될까요? 8 최근 이사하.. 09:42:34 407
1287899 사법부에서 7 큰일입니다 09:38:28 237
1287898 제주반도체.. 3 ᆞᆞ 09:38:09 758
1287897 고양이 키우려고 합니다 25 냥이 09:37:03 1,356
1287896 앤해서워이가 바이든축하한다는 인스타글 11 ㄱㅂ 09:33:13 1,8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