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오늘 생일인데 가족들 이벤트로 감동받았어요~

생일 조회수 : 2,452
작성일 : 2020-11-27 22:10:33

저 오늘 생일이네요..

어느덧 40대 중반이네요..

엇그제도 남편 생일이었느데 음력이라 제가 잊고 그냥 지나쳤어요 ㅠㅠ

그래서 저도 오늘 생일이었지만 미안해서 뭐 하잔 말도 못하고 있었네요

근데 딸둘도 조용하고 남편도 별말 없고 ㅠㅠ

오늘 월차 낸 남편은 하루종일 제 생일에 대해 별말 없고 엇그제 자기 생일 서운했다 하고 ㅠㅠ

그래도 딸이 둘이나 되는데 너넨 어쩜 그러냐며 괜시리 타박도 해보고

속으로 좀 삐져 있는상태였죠

오후에 남편과 마트를 가서 장보면서 그래도 케잌 하나 살까 했더니

달아서 싫대요...

그럼서 자꾸 누군가랑 카톡해대고 전화하고...뭐가 그리 바쁜지

초등 중등 딸아이들도 학원갔다 오더니 친구 만난다고 나가버리고

여튼 마트에서 두시간이나 보낸후 짐이 많아 지하주차장에서 제가 애들 불러서 들고 가자 했더니

남편이 뭘 애들 부르냐며 같이 들고 가자고 하네요..

둘이 낑낑대며 이고지고 집에 들어갔더니 불이 꺼져있네요..

아이고...이것들 여태 안들어왔나 하며 걱정하는데

방에서 애들 소리가 들려 제가 막 소리를 질렀죠..

왜 불꺼놓고 이러고 있냐고 짐좀 들어달라고요..

그랬더니 ㅋㅋ 기다리다 초가 다 녹아내린 케잌을 들고 아이들이 나오네요 ㅋㅋㅋ

불은 이미 다 꺼져있고 초는 녹아서 케잌에 박혀 있고 ㅋㅋ

어머머머머 하며 제가 너무 놀라니까

셋이 웃으며 저 속이기 너무 쉬웠다며...

근데 작전짜기 너무 힘들었다며..

오전에 미리 셋이 만나 선물 사고 케잌 사고 저 안볼떄 집에 옮겨놓고

저 주방일 할떄 슬쩍 들어와 숨겨 놓고 나가고

마트에서도 남편이랑 통화하며 큰애 학원 끝났냐 언제 들어오냐

이제 들어간다 차 막힌다 막 그러면서 통화했었다네요 ㅋㅋ

이벤트도 처음이라 정말 1도 의심없었네요 ㅋㅋ

내년 생일 어쩔거냐고 이러면 계속 기대한다고 했더니

너무 힘들어서 이번생 마지막으로 기억하라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IP : 180.230.xxx.181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하하
    '20.11.27 10:14 PM (14.4.xxx.168)

    생일 축하드려요.
    오늘 남편분이랑 따님도 내심 즐거웠을거 같아요!
    내년에는 올해 깜밖한 남편분 생일 깜짝 파티 해주세요.
    행복하세요!!

  • 2. ㅎㅎ
    '20.11.27 10:27 PM (59.10.xxx.135)

    행복이 넘쳐나요.
    축하해요~~

  • 3. 지상낙원
    '20.11.27 10:56 PM (49.169.xxx.133)

    아웅 행복하셨겠다.
    축하드려요!!!

  • 4. MandY
    '20.11.27 11:27 PM (210.103.xxx.6)

    ㅎㅎㅎ와~~ 정말 기쁘셨겠어요^^ 저도 오늘 생일인데 정말 축하드려요^^
    저도 딸둘이랑 남편덕에 많이 웃고 많이 행복한 날 보냈답니다

  • 5. 우와
    '20.11.28 1:02 AM (180.230.xxx.181)

    MandY 님 생일 축하드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9972 유튜브 AI 정말 무섭네요 3 유튜브 2021/01/26 2,342
1289971 술 먹고 오면 조용히 잠이나 잘 것이지. 3 짜증 2021/01/26 966
1289970 엉엉 실곤약사야하는데 묵곤약샀어요 6 ........ 2021/01/26 523
1289969 시판만두중에 2 만두 2021/01/26 1,064
1289968 구내염 때문에 비타민을 먹어보려고 하는데요. 12 .. 2021/01/26 1,006
1289967 오늘 세상에 이런 일이 진짜 감동이네요 1 .... 2021/01/26 1,806
1289966 삼성 스마트폰 2020 3분기 세계 점유율 1위 (미국 포함) 3 ㅁㅈㅁ 2021/01/26 639
1289965 아파트 베란다에서 런닝 머신 사용이 가능한가요? 4 .. 2021/01/26 1,107
1289964 아이패드에어4를 3 실망 2021/01/26 351
1289963 참치김밥 맛있게 만들기 16 LEE 2021/01/26 2,698
1289962 꿀에 잰 인삼도 유효기간이 있을까요? 3 냉파 2021/01/26 476
1289961 내일 목포에서 4시간 떼우기 13 ... 2021/01/26 1,022
1289960 스텐도마 쓰시는분 계실까요? 6 ㅡㅡ 2021/01/26 1,082
1289959 베란다 캠핑을 왜이렇게들 하시나요 민폐예요 24 요즘 2021/01/26 6,963
1289958 문대통령, 홍남기 SNS글 공유..洪 "정부 재정, 위.. 4 .... 2021/01/26 637
1289957 전과기록있으면 결혼하기 힘든가요 28 ㅇㅇ 2021/01/26 5,299
1289956 잠자리후에 차였어요 36 .. 2021/01/26 19,345
1289955 양념 돼지갈비 먹고싶어서 5 D 2021/01/26 1,859
1289954 오래전 박중훈씨가 디제이하고 이경규씨가 패널로 나온 라디오 기억.. 7 ,, 2021/01/26 1,386
1289953 저 지금 아이스크림 사러 가요 5 편안 2021/01/26 1,484
1289952 외국인은 종부세 안나오나요? 8 궁금 2021/01/26 1,173
1289951 !!!!!치료약으로 야즈정 호르몬처방 받고있는데, 살이 팍팍 쪄.. 7 살찌는 소리.. 2021/01/26 1,034
1289950 파리크라상 9 궁금 2021/01/26 1,640
1289949 코로나 이후 무섭게 세 확산.."미어터져요, 미어터져&.. 8 뉴스 2021/01/26 5,035
1289948 부엌칼 하나 사려는데요 8 ... 2021/01/26 1,3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