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김치담그기 고수님 계신가요?

김치명인 | 조회수 : 3,264
작성일 : 2020-10-30 02:39:25
김치에 시원한 맛이 나게 하려면 뭘 넣어야되나요?

지인에게 고들빼기김치를 선물받았는데
너무너무 시원하고 맛있는거예요
고들빼기는 보통 쓴맛때문에 물엿 많이 넣고 달게 만드는데
이김치는 달지도 않은데 많이 쓰지도 않고 시원한맛이 나는것이
고들빼기김치가 이렇게 맛있는건줄 처음 알았어요
지인에게 레시피를 물어보니 지인도 선물받은건데
레시피를 물을 만한 사람이 아니라고해서요
부재료는 쪽파 당근이 들어있었구요
김치국물이 아주 살짝 자작하길래 무랑 양파간게 들어간걸로
추측하고 나름대로 담아봤어요
근데 전혀 그맛이 아니예요
그분은 뭘 넣었을까요?

제 레시피 고들빼기쓴맛우리기 이틀
물기없게 꼭짜서 준비
고춧가루 마늘 생강 멸치액젓 새우젓 찹쌀풀 다시마우린물
양파 무간것 조청
IP : 114.206.xxx.59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고들빼기
    '20.10.30 2:44 AM (114.206.xxx.59)

    뿐만아니라 석박지같은것도 시원한맛 나는게 있잖아요
    제가 담근건 익어도 시원한맛이 안나요 왜 그런건지...

  • 2.
    '20.10.30 2:47 AM (62.47.xxx.111)

    배 갈아 넣으면 시원해요.

  • 3. 윗님
    '20.10.30 2:52 AM (114.206.xxx.59)

    댓글감사해요
    근데 배를 넣으면 물러진다는 말이 있어서
    오래두고 먹을 김치에 안넣어봤는데 괜찮을까요?

  • 4. ...
    '20.10.30 3:07 AM (108.41.xxx.160)

    전라도 분이 담근 고뜰빼기 먹고 죽다 살아났음
    넘 맛있어서

  • 5. 그야말로
    '20.10.30 5:05 AM (74.75.xxx.126)

    손맛이 따로 있나봐요. 전 제가 김치 담궈 먹은지 20년도 더 됐는데도 여전히 짰다가 덜 절여 졌다가 들쭉날쭉한데 사촌언니가 담근 김치를 먹었더니 그 시원한 맛이 제대로 나더라고요. 양념을 많이 한 것도 아니고 뭘 넣었는지 깔끔하고 개운한 맛. 원래 언니 어머니가 요리의 달인이셨어요. 너무 부러워서 알려 달라고 했더니 그냥 별거 없다고 보고 싶으면 와서 한 번 보라고 해서 봤는데 정말 별거 안 하더라고요. 아직도 이유를 모르겠어요. 손맛이라고 밖에는 설명할 길이 없어요.

  • 6. 저희
    '20.10.30 5:09 AM (74.75.xxx.126)

    언니김치는 서울 재래식이라네요. 양념 많이 안쓰고 슴슴하게 어쩌고. 뭐가 다른지 책을 읽어봐도 잘 모르겠는데 진짜 맛있고 원글님 말씀하신 시원한 맛이 정석으로 나요. 제 손이 나쁜거겠죠.

  • 7. ..
    '20.10.30 6:04 AM (223.38.xxx.124)

    청각을 넣었을까요?

  • 8.
    '20.10.30 6:28 AM (118.235.xxx.109)

    저는 어제 김치 담았는데 담기전에 직장 동료 언니한테
    물어보니 배를 갈아서 즙만 짜서 넣으라고 했어요
    그럼 맛있다고 했는데 배사러 가기 귀찮아서 그냥 담았어요

  • 9. 비법을
    '20.10.30 6:38 AM (125.139.xxx.194)

    배를 그냥 갈아서 넣으면 씹힐까요?
    고기양념에 넣는것같이 꼭 즙만 짜서 넣어야 하는지요?

  • 10. 1234...
    '20.10.30 6:53 AM (121.179.xxx.67)

    육수를
    국물멸치(똥제거).디포리.다시마.무 큼직하게 썰어서 육수로 찹쌀풀을 쑤거나
    김장용은
    고추가루를 뜨거운 물에 불린후
    만들어진 육수를 조금식 넣어서 불린고추가 부드러워 지면 양념을 넣습니다

  • 11. ...
    '20.10.30 6:57 AM (180.224.xxx.137)

    슴슴한데 자꾸 손이 가는 깔끔한 김치
    저도 좋아합니다.

  • 12. ..
    '20.10.30 6:58 AM (110.8.xxx.83)

    시원한 김치는 양녕을 스리슬쩍 적게 바른듯하니 익으면서 시원해지던데요

  • 13. 함께
    '20.10.30 7:52 AM (180.69.xxx.118)

    작은 새우가 시원하다고 하던데요. 갈아서 넣어요. 김장철되면 살아 있는 새우팔아요.

  • 14. ..
    '20.10.30 8:17 AM (222.232.xxx.21)

    시원한 김치 비결

  • 15. 와우~
    '20.10.30 9:51 AM (114.206.xxx.59)

    역시 82예요

    고들빼기김치담그는거 아무리 찾아봐도
    레시피들이 다 달게 담그는거밖에 없어서 물어봤는데
    역시 다르네요
    여러 의견 종합해서 한번 해볼게요
    초롱무석박지 담궈보고 시원한맛나는지 후기남기겠습니당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4499 코로나 504명 중앙방역대책.. 14:18:03 16
1264498 불교인 분들께 여쭙게요 ㅇㅇ 14:13:51 59
1264497 전 쇼핑몰 갈 생각만 해도 울렁거려요 3 14:12:50 134
1264496 아래층 누수시 아래층에서 공사하는건지. 위층에서 공사하는건지 3 문의 14:12:34 94
1264495 아내가 83학번인데 동기가 대통령... 이 박경춘은 지금 워하나.. 1 ........ 14:12:00 229
1264494 이영자씨 보면 볼수록 이쁜거 같아요 8 .. 14:10:08 293
1264493 인스턴트팟 요리.. 인스턴트 14:06:40 97
1264492 알타리에 빨간고추 ... 13:58:43 86
1264491 방금 3단 서랍장 배달받았는데 9 왜이러지 13:57:57 511
1264490 영어회화 시험 가면서 비말마스크 쓰고 가는 남편 2 ... 13:51:41 364
1264489 예전에 지인이 밥따로 물따로 해서 암 완치 했었죠 7 13:49:29 957
1264488 하..이제 짜파게티 두봉은 기본.. 3 ㅇㅇ 13:48:49 397
1264487 한겨례. 김이택의 양정철 코멘트. 7 자인. 13:43:31 452
1264486 임플란트는 대학병원에서 해야하나요? 2 ..... 13:33:50 197
1264485 아니 헨리는 라미네이트 왜 공개한거에요??? 5 ㅡㅡ 13:33:32 2,111
1264484 고추가루 불리기 3 김장 13:33:26 384
1264483 재건축 관련 질문입니다 3 창고 돌려줘.. 13:31:58 287
1264482 진짜로 윤짜장 임기중에 한 일이 뭔가요? 24 궁금 13:28:05 541
1264481 다지기 최강자 어디건가요 1 . . . 13:27:38 299
1264480 요즘 무슨 노래 들으시나요? 7 11월 13:20:39 337
1264479 윗집 김장하네요 무채썰기만 한시간째 23 **** 13:19:59 2,380
1264478 찌개용 뚝배기 추천해주세요 2 뚝배기 13:19:58 262
1264477 아침이 뭐 드세요? 9 ... 13:18:47 725
1264476 파면, 해임,하라. 3 법위반자는 13:15:32 349
1264475 배달앱 쿠폰 어떻게 1 배송 13:11:47 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