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주택사는데 강아지 하루 혼자집에두는거 괜찮을까요?

... | 조회수 : 2,681
작성일 : 2020-10-24 17:41:33
일정이 생겨서 내일 급하게 1박2일로 지방에 갑니다.
강아지 키우고있는데 호텔링하는데가 내일 쉬어서 오늘저녁부터 맡기면 봐줄수있다네요.(이마트 애견샵에 맡기는데 낼 마트 휴무일이라서요) 2박3일을 맡겨야돼거든요.
그래서 물.사료 주고 하루만 집에 두고 갔다오면 어떨까 싶어요.
어차피 호텔링가도 낯설어할테니깐요.
대여섯시간은 혼자 있어봤는데 그 이상은 혼자둔적없어요.
주택이라 좀 짖어도 피해를 주는건 아니라...
강아지 키우시는분들 어떨까요? 강아지가 충격받을까 좀 걱정이되요.
IP : 121.136.xxx.78
1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맡기세요
    '20.10.24 5:44 PM (1.237.xxx.100)

    다른지역 이마트라도 알아보고 맡기세요. 2박3일. 두렵고. 무섭고....마음도 편안하게 맡기셔요.

  • 2. 혹시
    '20.10.24 5:45 PM (121.154.xxx.40)

    주인 없으면 계속 짖는가 잘 보세요
    우리 진도는 혼자도 잘 놀아요 마당에 풀어 놓고 키우니까
    가끔 혼자두고 나간다고 낑낑댈때 엄청 혼냈더니 이제 안그래요
    계속 짖으면 다른집에 민폐죠

  • 3. ㅇㅇ
    '20.10.24 5:45 PM (59.9.xxx.18)

    분리불안 유무여부가 가장 중요해요.
    그리고 나이에 따라 다르고 종에 따라 달라요.

    강아지는 본능적으로 5시간까지는 괜찮대요.
    5시간 넘어가면 늑대때의 습성상 무리로부터 버려졌다는
    공포감이 지배한다네요. (늑대조상때 무리로부터 버려지면 무리생활하는 늑대이니 그것은 곧 죽음을 의미한답니다) 그래서 죽음의
    공포를 경험한답니다. 다만 계속 혼자있는 시간을 천천히 늘려가면 보호자가 돌아온다는 신뢰가 심어져서 하루정도는 괜찮은 것 같아요.

  • 4. ...
    '20.10.24 5:46 PM (121.136.xxx.78)

    호텔링이 2박3일 이구요.
    낼 가서 모레오는거라 하루만 집에두는거예요.
    그래도 좀 무섭겠죠?혼자?

  • 5. 00
    '20.10.24 5:48 PM (182.215.xxx.73)

    출발전에 충분히 산책시키고 간식 구석구석 찾기쉽게 숨겨두고 불 켜놓고 식수나 사료 충분히 주면 잘 참을겁니다
    너무 애기 아니면 강아지를 믿어보세요

  • 6. 저도
    '20.10.24 5:48 PM (121.154.xxx.40)

    혼자 두고 1박 2일 안해 봤어요
    진도때매 여행도 못갔을 정도로 신경 쓰여요

  • 7. ㅇㅇ
    '20.10.24 5:49 PM (114.203.xxx.20)

    호텔보다 집이 나을 수도 있어요
    저희 시추는 밖의 모든 곳을 좀 무서워해서
    1박 집에 혼자 둔 적 있어요
    모레 일찍 오는 거면 집이 나을 거 같은데요

  • 8. ..
    '20.10.24 5:49 PM (61.254.xxx.115)

    가능한 빨리오시고 하루면 집이 나을것같아요 호텔링맡겨봐야 자기버린줄알고 불안하겠죠 그냥 가둬둘텐데요 저라면 몇만원더주더라도 강사모나 아님업체통해서라도 펫시터집에 맡기고갑니다

  • 9. ...
    '20.10.24 5:50 PM (112.220.xxx.178)

    오히려 하루정도는 호텔링보다 집이 나아요. 집에 불켜두시고 라디오나 티비 틀어놓으세요. 사료 식수 배변패드 그리고 장난감 넉넉히 해두심 잘지내요.

  • 10. 전문가들
    '20.10.24 5:59 PM (125.130.xxx.219)

    의견이에요.
    저희 강아지가 사회화 부족으로 교육 받으러 많이 다녔거든요.

    많이 이용해봤던 호텔 제외하고 낯선 곳에 주인 없이 지내는거 극심한 스트레스와 공포를 느낀대요.
    하룻밤 정도는 혼자라도 집에 두는게 강아지들한테는 더 안심되고
    낫다고 하더군요.
    물과 사료 충분히 챙겨주시고 화장실은 아예 열어놓고 배변판 두시구요.
    플러그나 전열기든 바닥에 위험한 것도 빠짐없이 제거해주시구요.
    저도 집안 어르신 상 당해서 급하게 하룻밤을 집에 혼자만 두고
    왔었는데, 실외 배변만 하는 아이인데도 무사히 잘 있었어요.
    저흰 아파트고 혼자 있다고 짖는 강아지는 아니었는데
    여섯시간 정도 혼자 안 짖고 있었으면 하룻밤 정도도 괜찮을거예요.

  • 11. ..
    '20.10.24 6:05 PM (125.31.xxx.233)

    집에 두는게 훨낫죠 당근.
    체취가있고 안정된 곳인데.
    진짜 피치못할 사정이면 집이 낫지 호텔은 더 스트레스받죠 낯선이에다 냄새도 다른곳에다 주인은없지 얼마나 스트레스겠어요.

  • 12. 원글
    '20.10.24 6:07 PM (121.136.xxx.78)

    감사합니다. 참고할께요.
    강아지가 호텔링을 아주좋아하진 않아요.
    5년째 가끔씩 맡겼지만요ㅠㅠ
    혼자두고...후딱 다녀와야겠네요.

  • 13. ...
    '20.10.24 6:09 PM (211.48.xxx.252)

    우리강아지도 1박 2일 정도는 집에 혼자두고 아주 가끔은 2박 3일까지도 혼자 둬요.
    첨에는 여행갈때마다 애견호텔에 맡기곤 했거든요. 어렷을때부터 이용하던 곳인데 사회성이 부족하고 개를 싫어하고 사람도 가족말고는 다 싫어하는 강아지라 그런지 나이가 들수록 더 싫어하고 갈때마다 더 힘들어하데요
    그래서 집에 두고 다니는데 안쓰는 스마트폰 이용해서 CCTV 어플 켜놓고 자주 확인해보면 자기집에서 자다 깨다 하면서 조용하게 지내더라구요.
    사회성 부족하고 분리불안 없는 강아지는 낯선 호텔보다는 익숙한 집이 백배 나은거같아요.

  • 14. 2박 해도
    '20.10.24 6:37 PM (39.7.xxx.89)

    아무렇지도 않던데 너무 호들갑 떠는 소리에
    좌지우지되지 말고 다녀 오세요.

  • 15. 룰루
    '20.10.24 6:38 PM (114.203.xxx.194)

    저희도 1박은 안해봤지만
    하루 종일 혼자있을때 우리 옷이나 특히 우리가 덮는 이불을 깔아주고가면
    엄청 포근해하고 잘 있더라구요

  • 16. 2박 해도
    '20.10.24 6:40 PM (39.7.xxx.89)

    스마트폰으로 확인해보니 잘만 있고
    원래 짓지도 않는 애라 우리가 나갈 준비하면서 둘이
    움직이면 쟤네 어디 가나보다 하는 식으로
    별로 들러 붙지도 않더라구요.

  • 17. 1박 2일이면
    '20.10.24 8:15 PM (175.124.xxx.89)

    무조건 집에 두세요.

    호텔링은 정말 말도 못하게 스트레스 받아요.

    가능한한 안가는 게 좋습니다.

  • 18. ..
    '20.10.25 1:51 AM (61.254.xxx.115)

    개들도 다 알아들으니 몇날몇시에 한밤자고 온다고 설명해주세요 걱정안되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5966 바다가 육지라면, 아파트가 빵이라면 2 바이 05:12:41 76
1265965 전두환 부인 이순자 얼굴 5 전씨 05:01:14 392
1265964 아랫배 아픈경험 있으신분들? 2 아랫배 04:43:30 164
1265963 심은하 가장 안타까운 건 3 .. 04:37:26 672
1265962 근데 김민.종은 왜 에쎔 이사인거에요? .. 04:36:49 195
1265961 방탄팬만 아니고 세계인들 다 봐주세요 13 ㅇㅇ 03:57:18 595
1265960 가게 보증금 받을 수 있을지 봐주시겠어요? ㅇㅇ 03:50:03 164
1265959 무생채는 다음날 먹어야 맛있나요? 2 열매사랑 03:48:42 330
1265958 (방탄팬만) Life Goes On 빌보드 핫100 1위!! 24 magics.. 03:45:14 687
1265957 개그맨 김진수씨 아이가 있나요? ㅇㅇ 02:46:54 667
1265956 유전자의 무서움 11 ㅇㅇ 02:37:58 1,985
1265955 투기자 잡으려다 전국을 투기장화 시킨 10 .. 02:18:55 715
1265954 야밤에 훈훈한 소식 전합니다. 9 마음따듯 02:13:45 1,943
1265953 델타포스 CIA와 교전, 미국인 DNA까지 수집, 일본인들도 바.. 8 교전 01:45:05 791
1265952 윤짜장을 너무 키워놨네요. 피냄새를 맡은 인간으로 27 ㅇㅇ 01:22:19 1,763
1265951 다정한 부부 보면서 반반인 생각 6 초가지붕 01:17:30 2,415
1265950 아파트값 오르는게 살기좋아져서 그런거같아요 14 .... 01:16:15 1,588
1265949 정총리 추-윤 동반사퇴 가짜뉴스로 밝혀져 2 ... 01:16:04 508
1265948 제보자X "주진우는 '윤석열 비선'..관련 보도 막았다.. 15 .. 01:09:35 1,387
1265947 역사가 과연 사실일까요? 6 역사 01:05:48 912
1265946 그알 윤상엽씨 사건은 재수사 하는건가요? 1 ㅇㅇ 01:05:47 767
1265945 오늘의 가짜뉴스 - 정총리 추윤 동반퇴장 제안.. 3 아마 01:00:49 506
1265944 82관리자님 7 소망 00:57:01 698
1265943 기초적 논리가 부족해도 판사할 수 있나요? 6 요즘판사수준.. 00:45:38 567
1265942 서울에서 아직도 마스크 안쓰고 다니는 사람들 있네요 9 ㅇㅇ 00:43:42 1,0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