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이가 불안하다고 합니다... 병원가는게 좋을까요?

걱정이되서 잠이안옵다 | 조회수 : 3,640
작성일 : 2020-09-27 03:21:59
중학생아이가 몇주 등교하지도 않았는데 학교에서 안좋은 기억들이 생겨(몇몇아이들이 괴롭힘) 한번씩 마음이 불안하다고 해요
성격은 밝지만 한편으로 소심한 편이라서요..
병원에서 검사를 받아보는게좋을지요..
코로나 전에는 교우관계등에 전혀 이상이없던 아이었는데
올해 새학년들어서 좀 나쁜 아이들이 몰린반에서 힘들어하다니 3주가고 불안하다고 하는 마음이 생겼어요...
잠이안옵니다...
병원에 드나드는 것자체가 괜히 의연히 넘어갈수도 있는 애한테 이 일에 대해 꼬치꼬치 헤집는건 아닐런지요.. 많이 염려가 됩니다
한편으로는 괜히 시기를 놓치는 게 아닌가싶기도하구요
IP : 1.225.xxx.38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혹시
    '20.9.27 3:23 AM (1.225.xxx.38)

    학교 위클래스에서는 어떤 도움을 주는지 알수있을까요?
    또래 상담이라는게 뭘지요..

  • 2. co
    '20.9.27 7:11 AM (211.193.xxx.156)

    청소년상담복지센터에 꼭 방문해서
    상담 하세요.

  • 3. ..
    '20.9.27 7:48 AM (123.111.xxx.199)

    꼭 병원으로 가서 도움받으세요.. 요즘 코로나 때문에 상담센터에서 할 수 있는 건 제약되있어요. 저렇게 힘들다고 엄마한테 이야기할때 대응해줘야합니다. 학교생활에서 일어난 불안은 곧 우울증으로 바뀔 수 있어요. 그냥 의연히 넘어갈거락 생각하지 마세요. 소심하고 예민한 성격에 애들은 화살을 남한테 쏘지 못하고 자기한테 돌려 상처를 줍니다. 꼭 도와주세요.

  • 4. ....
    '20.9.27 7:58 AM (123.111.xxx.199)

    근처 청소년정신과 검색해서 상담받으세요. 주기적으로 가야하니 가까운 곳이 좋구요. 정신과 가는거에 대해 너무 두려워하지 마세요. 가보면 용기내서 도움받으러 온 멀쩡한 사람들이에요. 건강보험 적용받아서 비용도 그리 비싸지 않아요. 그리고 정신과 방문기록은 열람할 수 없으니 아이에게 부정적 영향이 될까 걱정하지 마세요. 아이 꼭 도와주세요.

  • 5.
    '20.9.27 8:49 AM (115.23.xxx.156)

    전문상담병원가셔서 꼭 상담받으세요

  • 6. 가능한
    '20.9.27 10:37 AM (211.212.xxx.185)

    빨리 가세요.
    심리상담도 도움이 되겠지만 요즘 정신과 약들이 부작용이 적고 효과가 좋아요.

  • 7. ...
    '20.9.27 10:55 AM (125.186.xxx.141)

    나중에 피해입을까 병원 진료 못 받으면
    훗날 성인이 되서 괜찮아진다는 보장 있나요?

  • 8. 유후
    '20.9.27 4:53 PM (221.152.xxx.205)

    전학을 시키심이..치료 받는 게 우선이 아니라 근본문제가 해결되어야 하는데 나쁜 아이들과 학교 생활하면 지옥 같을 꺼에요
    사춘기 때라 인격 형성에 악영향을 미칠 꺼구요ㅜ

  • 9. 경험자
    '20.9.28 8:30 AM (1.237.xxx.174)

    현재 아이가 불안장애 치료중이에요.
    극심한 불안에 아무것도 못하는 상황이에요. 약도 안듣고.
    저희 지역에선 지역 위센터에 위 내용으로 문의하면
    종합심리검사 또는 심리치료 지원해주거든요.
    일단은 평좋은 동네 소아정신과 가서 상담받고 약복용 하세요.
    저흰 2주치 약받아오면 3만원대에요.
    그거 방치하면 아주 미칩니다ㅜㅡ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6009 호텔비, 고추장 연하남 후기 ... 00:20:09 17
1246008 머리 염색되는 샴푸 있을까요 거너스 00:19:55 5
1246007 맥주마시는중인데,, 안주.. ㅇㅇ 00:18:45 17
1246006 스카우트 받는 사람 특성 뭔가요? 1 .... 00:12:53 92
1246005 침구청소기 추천해주세요 1 ㆍㆍ 00:11:34 42
1246004 적당히좀 퍼줘라 1 부자 00:09:09 168
1246003 여권들 챙기세요 별 보러 갑시다 2 ㅇㅇㅇ 00:08:43 559
1246002 재수학원에 금비 00:08:22 77
1246001 바네사브루노 백 사고싶어요 1 뒤늦게 00:06:05 230
1246000 이승윤 나와서 좋아요. 전참시 00:05:01 293
1245999 그동안 방심했어요 3 ㅇㅇ 2020/10/24 603
1245998 김장&동서땜에 취직을 미루라는 시어머니.. 11 ... 2020/10/24 976
1245997 야한꿈.. 2 2020/10/24 481
1245996 대단지 신축 2층, 장점 좀 얘기해주세요 4 파랑 2020/10/24 336
1245995 바꾸려하는데. 1 기분 2020/10/24 201
1245994 아들에게 매달 받는 용돈 21 ㄹㄹ 2020/10/24 1,783
1245993 급질)lg건조기..3시간을 넘게 돌려도 축축한데..왜 그런걸까요.. 9 .. 2020/10/24 784
1245992 엄마들과의 관계 ㅇㅇ 2020/10/24 444
1245991 면접 볼때 이런 말 의미있나요? ... 2020/10/24 210
1245990 거금의 계좌 이체내역(시누ㅡ>남편ㅡ>시누가 지정한 여.. 4 뭘까요? 2020/10/24 1,087
1245989 마스크 쓰고부터 동안이란 소리 엄청 들어요 15 ..... 2020/10/24 961
1245988 모기목소리 어떻게 개선할수 있을까요? 3 ㅇㅇ 2020/10/24 309
1245987 겨울 부츠 이제부터 뭘 신으세요? 2 월동준비 2020/10/24 621
1245986 미안하다고 하면 용서가 되나? 16 답답 2020/10/24 1,203
1245985 4년 전 쯤에 사주본게 있거든요- 4 ㄱㄴ 2020/10/24 9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