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박보검닮은 알바에 맘이 흔들리다니... 갱년기인가봐요

가을 | 조회수 : 2,653
작성일 : 2020-09-24 01:41:44

40대 중반이 넘어가는 평범한 아줌마입니다.
참고로 박보검을 너무 좋아하구요. 특히 그 사슴같은 새까만 눈이요.

오늘 남편과 아이랑 같이 식당에 갔었어요
근데 서빙하는 남자 알바생이 마스크를 눈밑까지 썼는데 저 정말 박보검인줄 알았어요.
그 선하고 크고 사슴같은 눈망울 아시죠...
그냥 멍하게 쳐다보게 되더라구요.
자꾸만 나도 모르게 쳐다보게 되니깐 남편도 의식을 했는지
빨리 먹고 가자고 하네요. ㅎㅎ
지금까지 살면서 한번도 남자 눈보고 설렌적이 없는데
오늘은 신기한 경험이라 그냥 자기전에 써봐요.
근데요... 여자인 저도 이런데... 아저씨들이 남자들이 예쁜 알바보면 그렇게 만나자고 연락한다는게 나이먹어 아제야 이해가 가네요. 저도 모르게 쳐다보게되는 이상한 감정은 뭔지... 이래서 주책이구나 싶고요
그냥 보고있어도 흐뭇하고 기분좋은 느낌이 뭔가요.
암튼 처음느껴보는 요상한 감정이라 써봐요.
박보검 알바생. 건강하고 성실하게 잘 자라길 바래 ㅎㅎ


IP : 221.3.xxx.123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럴 수도
    '20.9.24 2:05 AM (125.15.xxx.187)

    일본 아줌마들이 배용준에 빠져서
    배용준이 홍콩을 가면 홍콩까지 따라가고

    일본 전국이 다 뒤짚어졌던 시절이 있었는데요.
    배용준 때문에 우울증도 사라진 사람도 있고
    갱년기가 뭔지 몰랐던 사람도 있고

    순수하고 아름다운 젊은 사람을 보면
    예뻐 보이지요.

  • 2. ..
    '20.9.24 2:08 AM (211.233.xxx.120)

    진짜 티나게 안쳐다보려고 했는데 티났으면 어쩌죠ㅠㅠ
    기분나쁘지않았길바래. ㅎㅎ

  • 3. ....
    '20.9.24 2:11 AM (1.233.xxx.68)

    오해 안해요.
    알바생도 본인이 잘생겨서 쳐다보는것 다 알아요

  • 4. ㅇㅇ
    '20.9.24 4:23 AM (1.228.xxx.120)

    잘생겨서 흐뭇하게 보는거랑
    반해서 빠져서 보는거랑 다른 거 아시죠 ㅠㅠ
    후자가 더 길게 봅니다..

  • 5. 정상이에요
    '20.9.24 5:17 AM (59.5.xxx.33)

    그집 어딘가요 보고싶네요 ㅎㅎ

  • 6. ...
    '20.9.24 6:31 AM (118.235.xxx.7)

    농담으로라도 입빆으로 내지 마세요
    소오름

  • 7. ..
    '20.9.24 6:33 AM (175.223.xxx.171)

    그런 맘이 드는게 부럽네요 요즘은 왜 그런 맘도 안생가는지 싱숭생숭이 사라짐...

  • 8. 상대는
    '20.9.24 7:55 AM (59.6.xxx.151)

    모르게 주의하세요
    아저씨들이 보는 거 아가씨들 극혐합니다
    아줌마들이 보는 거 청년들은 안 그럴거라 생각하시나요

  • 9. ㅎㅎ
    '20.9.24 8:25 AM (211.231.xxx.126)

    알거 같아요
    몸은 늙어도 마음은 안늙으니 원 ㅎㅎ
    그나저나
    빨리 먹고 가지는 남편..빵 터짐 ㅋㅋ

  • 10. 마른여자
    '20.9.24 9:04 AM (112.156.xxx.235)

    ㅋㅋ의식했는지 빨리먹고나가자고
    아고 배아파 ㅋㅋ

  • 11. 에고ㅗ
    '20.9.24 11:13 AM (112.153.xxx.148)

    전 노래 잘하는 젊은이한테 폭 빠졌어요, 6학년입니다. 설레요.

  • 12. 윗님
    '20.9.24 10:37 PM (221.143.xxx.37)

    저도 같아요. 5학년인데.
    뭐 박보검같은 알바있음 저절로 눈이 가겠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7968 팬트 하우스 뭔 드라마가 폭력을 제대로 보여.. 21:19:12 7
1247967 아이폰 12 사려고 했는데 ㅇㅇ 21:18:47 12
1247966 냉장용 모짜렐라 치즈 그냥 먹어도 상관없죠? 치즈 21:12:31 44
1247965 부동산 세금. 진짜 숨막히네요 ㅠㅠ 11 와 진짜 21:12:24 400
1247964 한예종 작곡과는 ㅇㅇ 21:12:14 83
1247963 티트리오일 건성 피부에는 사용하면 안될까요? 피부미인 21:12:12 35
1247962 시몬스 슈퍼싱글 1 5645 21:09:35 145
1247961 이제 일주일밖에 남지않았어요! 제발 한번더 도와주세요.. 2 bluebe.. 21:08:34 367
1247960 수술하고. 치료하고.약먹고... 3 나ㅡ암환자 21:07:47 160
1247959 의사분께 이런질문 실례일까요? 9 .. 21:03:32 364
1247958 삼성 상속세내지말게 하자는 청원은 9 20:57:33 371
1247957 환절기라 피곤한건가요 3 피곤 20:53:33 253
1247956 한글을 빠르게 떼려면 어떤 방법이 좋을까요 6 cinta1.. 20:49:58 232
1247955 마지막으로 쓰는 저희집 에프 얘기예요. 2 ... 20:48:58 606
1247954 삼성이 상속세내는게 너~무 싫은 한국경제 기자.jpg 19 너무싫다 20:46:17 574
1247953 스타일러 기능차이질문드려요, 2 질문 20:42:39 218
1247952 천연 수제비누. 체취가 깨끗히 안 지워져요 2 수제비누 단.. 20:38:18 305
1247951 오피스텔 분양같은거 광고할때 나누어주는거요 7 퓨러티 20:32:07 426
1247950 오늘밤 나가본 거리의 단상 2 낯선 20:31:53 965
1247949 씀 유투브 이낙연대표님 라이브중!!! 5 푸른 20:29:00 216
1247948 교육붕괴는 아파트 값 양극화 원인 7 ..... 20:22:52 696
1247947 우리 기레기들이 세계언론신뢰도1등 먹었어요 9 00 20:22:39 438
1247946 집에 공기청정기 사용하시나요? 6 다들 20:19:32 421
1247945 오늘 뉴스데스크 개특종-mbc 15 학교가자 20:19:32 2,330
1247944 한국 수험생은 중국학생만큼 치열할까요? 12 불공평한 리.. 20:17:07 6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