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석증 남은 어지럼증

마미 | 조회수 : 1,329
작성일 : 2020-09-21 15:51:51
2주 전에 걷다가 쓰러질 정도로 심하게 오고 정신 좀 차리고 걸어서 집으로는 왔네요.
그 뒤로 가만히 있으면 괜찮은데 바깥에서 걸어다니면 주변이 약하게 어지럼이 느껴져서 몹시 기분이 다운되네요.
집안일도 분주하게 하는 건 좀 이상한 느낌?
아침에 눈 뜨면 오늘은 괜찮겠지 했지만 그러길 2 주가 넘어가네요.
바깥에서 천천히 또는 빨리도 걸어다니고 또 걷다보면 컨디션이 괜찮은 거 같기도 하고 또 어떨 때는 말끔하게 주변이 느껴질 정도로 괜찮기도 한데요.
가끔 그렇고 일단 하루는 증상이 있는 채로 시작하네요.

가끔 고개를 좌우로 왔다갔다 해주면 사물들이 좀더 명확히 제자리를 지키고 있는 느낌이 들어 고개를 좌우상하로 자주 움직여주는데 이런 증상은 뭔지..
저는 오래 전에 이석증이 한두번 왔었구요.
이번엔 바깥에서 증상이 나타나 너무 놀랬고
예전에는 집에서 아침 기상 때.. 하루 정도 힘들곤 바로 괜찮아졌는데..
지금은 이렇게 잔 어지럼증이 남아서
처음 느껴보는 증상으로 여러모로 괴롭네요.

바깥활동은 그냥저냥 하는데 조심 그리고 불편해하며 생활하는 저만 지금 넘 힘드네요.
그냥 운동(요가..)을 아예 시작해볼까 싶습니다.
IP : 117.20.xxx.149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병원
    '20.9.21 3:55 PM (223.62.xxx.138)

    이비인후과 병원가세요
    병원가면 으사샘이 손으로 고개 돌려사 해주는것도 있고 검사도 있어요
    약도 처방받아 먹어면 좋아집니다

  • 2. 밝은빛
    '20.9.21 4:01 PM (222.117.xxx.165)

    이석증에 요가 하면 안됩니다. 고개 돌리는거 많아서 어지러워요. 하던 요가도 중단할 판에 시작은 아닙니다.
    남은 어지럼증에 신경안정제 처방해주는데 그거 먹으면 호전됩니다. 약 드세요.

  • 3. ...
    '20.9.21 4:11 PM (123.111.xxx.201)

    요가 좋아하는데 고개 숙이는 동작하다가 한달간 고생했어요.
    스트레칭이나 걷는 운동 근육운동 하시고 싱겁게 드시고 많이 걸으세요. 걷는게 좋대요.
    그리고 잘 먹고 잘 자고 면역 떨어지지않게 하세요.

  • 4.
    '20.9.21 4:12 PM (223.38.xxx.212)

    한동안은 머리를 천천히 움직이셔야해요.
    좌우 상하 모든 방향을요.
    돌이 제자리에서 벗어나 그렇거든요.
    침대에 누울때도
    일어설때도..
    이비인후과에 가시면 물리치료도 해주는데.

    저는 한 3주 소요되고 매년 그 달 되면
    재발했었어요.
    그러다 직장그만두고 집에서
    잘먹고 쉬니까 3년 ? 만에 없어지더군요.

  • 5. ^^
    '20.9.21 4:30 PM (119.193.xxx.57)

    조심하세요. 저도 이석증 5-6개월까지 겪었는데.. 이게 신경 안쓰고 쉬면한달~두달에서 끝나는데..신경쓰면 5-6개월 가고 나중에 공황장애까지 올 수 있어요. 저는 진짜 이비인 후과 여러군데 큰 병원 다 다녔고.. 맨날 돌 움직이게 하려고 운동하고 그랬는데.. 약 복용 안한거 가장 후회 했어요. 그게 걸으면 괜찮은데.. 누울 때 머리가 침대에 닿으면 침대가 움직이거나.. 걷다가 고개를 돌리면 약간 어지럽고 그러더라구요.. 요가도 당연 안되구요. 그 때 요가도 쉬었었어요. 그냥 약 복용해서 어지러움 안느끼시고 시간 지나면서 잊혀지는게 좋은 것 같아요..

  • 6. 글쓴이
    '20.9.22 12:12 AM (117.20.xxx.149)

    내 일처럼 답변해 주신 위에 분들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3895 부자들이 투기 못하게 만들어 놓은 부동산 정책에 @ 05:47:59 13
1243894 스웨덴도 참여.."中화웨이·ZTE 기기, 5G 네트워크.. 뉴스 05:33:22 88
1243893 복학왕 - 두더지 마을 5 f 05:12:19 183
1243892 의존적인 성격은 1 대문글보고 04:48:44 217
1243891 한달에 양가에 고정으로 드는 돈이 80인데 3 .... 04:46:09 529
1243890 이탈리아도 야간통행금지 흠흠 04:12:10 267
1243889 [제보는 MBC] "중소업체 따라 해라"..카.. 뉴스 03:18:53 280
1243888 그알 이은해 전남편도 물놀이 사고로 사망하고 보험금 탔었네요. 8 ... 03:08:04 2,189
1243887 브람스 보신분만 1 ㅇㅇ 02:42:46 359
1243886 개신교인의 20프로는 '가나안 성도' 1 ... 02:00:09 666
1243885 청춘기록,혜준엄마랑 해효엄마랑 4 무지개 01:51:08 1,101
1243884 노래 잘 하는 가수 노래 들어보아요~ 진호 01:35:46 255
1243883 나는 자연인이다... 3 ㅇㅇ 01:32:29 1,004
1243882 어제 저녁 티비에 나온 남자 미용실 어디일까요? 2 도움요청 01:28:07 698
1243881 분당 수내역 vs 서현역 6 잠실새댁 01:24:50 701
1243880 법원장실 책상 하나에 1천700여만원..법원 가구예산 '펑펑' 2 뉴스 01:20:20 628
1243879 스트레이트 106 - 사우나 온탕 속 은밀한 협박... 삼성 5.. 브레인 01:14:54 482
1243878 금태섭 오늘 탈당 “고질적 편가르기 민주당에 반대” 20 이제, 이재.. 01:09:39 1,667
1243877 밑에 글 읽다 정말 궁금해서요(돈빌려주는 얘기) 12 01:03:43 1,104
1243876 한동훈 -국감 나가겠다…어딜 나와" -봉쇄한 與 6 숨기는자가범.. 01:00:00 1,066
1243875 국민 장모님 6 ... 00:52:15 1,186
1243874 이런경우 조언바랍니다 (펑예정) 13 딸들 00:50:24 2,895
1243873 집에 손님 오는 게 너무 싫습니다. 7 ... 00:49:22 3,015
1243872 다재다능한 아이는 어떻게 되는걸까요? 7 .. 00:46:13 1,032
1243871 가죽 카드지갑 직접 만들수 있을까요 11 nnn 00:37:47 4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