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화장실 더럽게 쓰는 남편

.. | 조회수 : 4,463
작성일 : 2020-09-20 07:31:32
화장실 주변에 오줌 튀고

항상 화장실 뚜껑 열어놓고

이런 남편 어떻게 해야할까요?

월급도 백만원도 안주는지 못주는지 하고요.
돈 적게 가져와도 참고 살아보려고 했는데
새벽에 비몽사몽 간에 화장실 주변에 튄 오줌을
밟고 나니 마음이 바뀌네요.

정말 괴롭네요.


IP : 59.0.xxx.190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9.20 8:00 AM (1.224.xxx.12)

    물휴지 갖다놓고 쓰고 닦으라고 하세요

  • 2. ..
    '20.9.20 8:01 AM (1.224.xxx.12)

    화장실에 슬리퍼 두고요

  • 3. ..
    '20.9.20 8:01 AM (59.0.xxx.190)

    좋은 생각이네요.

  • 4. ..
    '20.9.20 8:07 AM (59.0.xxx.190)

    말을 안들어요. ㅜㅜ

  • 5. ..
    '20.9.20 8:31 AM (59.0.xxx.190)

    현실 파악이 되니
    정말 남자랑 사는게 너무 더럽다고 느껴지네요.
    일인 일 화장실이 맞는거 같아요.
    각자 쓰고 각자 청소하고..
    청소 스스로 못하면 자기 돈 주고 아줌마를 부르던지요..ㅜㅜ

  • 6. ..
    '20.9.20 8:33 AM (59.0.xxx.190)

    한번은 그러더라구요.
    내가 너 땜에 앉아서 볼일 봐야 하냐구요.
    정말 남에 대한 배려도 없고 매너도 없고
    뭘 보고 자란걸까요?

  • 7. ...
    '20.9.20 8:35 AM (183.100.xxx.69)

    설마 출산은 하셨나요? 늦었지만 피임이라도 열심히 하세요

  • 8.
    '20.9.20 8:38 AM (223.38.xxx.179)

    화장실 청소 시키세요...우리집 50넘은 남자는 본인이
    알아서 하는데요.

  • 9. 행복한새댁
    '20.9.20 8:54 AM (125.135.xxx.177)

    앉아서 볼일봐도 흘릴사람은 흘려요. 진짜 믿을수가 없는데.. 앉아서 볼일보는 환상도 깨세요..

    남편 본인이 치우게 하셔야죠.. 10년 싸우니.. 이젠 자기가 화장실 청소 잘 하네요..

  • 10. ....
    '20.9.20 10:06 AM (211.178.xxx.171)

    저는 그래서 화장실 따로 씁니다. 다행히 두개라서요.
    여탕과 남탕으로 구분하고 여탕에 들어가면 못들어가게 합니다.

  • 11. ..
    '20.9.20 10:07 AM (59.0.xxx.190)

    네 싸우는 것도 지치네요.
    말도 안듣고..
    정말 아들 잘 키워야 할것 같아요.

  • 12. 으...
    '20.9.20 10:36 AM (222.109.xxx.204)

    가끔씩 올라오는 이런 글들 보면..
    남자라는 존재는... 같이살 만한 종종이 아니네요.. 신체 구조상도 그렇고..
    생각만 해도 더럽..

    예전에 사귀던 남자... 집 화장실 위생 때문에
    집에서는 앉아서 볼일보는데 대세다..라는 말을 듣고... 아주 분개를 하더라고요.
    차라리 잘라버리라고..

    살면서 잘한 일 들 중의 하나가..결혼을 안한거라 생각될 정도...

  • 13. 바보들
    '20.9.20 11:03 AM (223.237.xxx.111)

    저희집 남자도 17년을 가르치고 있는데도 개선의 여지가 없네요. 남자 어머님들 가정교육 잘좀 시켜서 장가보내세요. 저는 따질 시부모님도 안계시네요. 앉아서 볼일 보는데도 응x를 하고 튀는 잔여물들 닦고 있을 때는 정말 살인충동까지 생깁니다. 내가 이럴려고 대학공부까지 후회가 드네요.

  • 14. ..
    '20.9.20 1:16 PM (59.0.xxx.190)

    나만 분노가 느껴지는게 아니었군요.
    화장실은 정말 일인당 한개씩이 맞네요.
    아님 더럽게 쓰는 사람끼리 쓰던지..

  • 15. ㅇㅇ
    '20.9.20 1:49 PM (14.38.xxx.149)

    청소업체가 여자가 더 지저분하게 방 쓴다던데
    결혼하면 바뀌나요?

  • 16. ...
    '20.9.20 3:25 PM (223.38.xxx.14)

    남편 드러운 거에 학을 떼고 사네요. 맨날 코파서 아무대나 틱틱 던지고 침대가 코딱지 밭이에요. 화장실도 진짜 더럽게 써요. 내가 왜 변기에 남의 대소변 묻은걸 봐야되는지 모르겠어요. 내거 치우기도 역한걸 남의 변 치우기 더 싫더라구요. 근데 시어머니가 그렇게 화장실을 더럽게 쓰더라구요. 세면대고 욕조고 바닥이고머리카락 난리에 샴푸도 썼으면 제자리에 놓음 되지 절대 정리 안하고 그냥 나오시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4455 고덕 청약경쟁률 어마어마 하네요 아르테스 09:30:06 161
1244454 상견례 복장 ..의견 주세요 .. 09:29:25 72
1244453 독일 보건부 장관, 코로나19 확진 판정 뉴스 09:22:18 179
1244452 대학생딸 생일선물 뭐가좋을까요 3 09:21:27 166
1244451 가슴에 종기? 2 Aa 09:17:25 98
1244450 최순실 폭로 후 안민석 의원에게도 검찰 기획수사가 있었군요 2 ㅇㅇ 09:14:45 206
1244449 선풍기 틀고자면 죽는다 류의 미신과학(?)을 영어로 뭐라하죠? 7 ㅇㅇ 09:13:03 329
1244448 양재 꽃시장 차 가지고 가는데 2 ㅇㅇ 09:08:36 342
1244447 드럼용 세제 어떤거 쓰세요 1 통돌이만 09:05:25 114
1244446 틀니처럼 생긴 칫솔을 찾고 있어요 찾습니다 09:05:19 111
1244445 Kbs아침마당을 다시보기하고싶은데요 2 ., 09:05:07 128
1244444 장사.. 장사에서 자리는 얼마나 중요할까요..? 9 장사 09:04:46 455
1244443 윤총장님 오늘 국감 나오시죠? 20 00 09:01:35 470
1244442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라며 1 ㅇㅇ 09:01:32 169
1244441 뿌리는 바퀴벌레약 얼룩제거 바퀴벌레 08:59:18 59
1244440 보건교사 안은영 질문이에요 이쁜젤리 08:57:41 193
1244439 명품 5 얼마라도 08:48:13 750
1244438 지하수에도 설치 가능한 정수기있을까요 4 가을 08:46:07 243
1244437 유퀴즈 송지헌님.. 완전 부럽네요 6 08:43:59 1,691
1244436 문학의숲에서 본 사랑에 관한 명언 2 123 08:38:33 513
1244435 40대에 최민용 같은 남자는 거의 없겠죠? 8 ,,, 08:38:31 1,208
1244434 "낡고 위험한 월성1호기 폐쇄, 핵심은 경제성 아닌 국.. 2 뉴스 08:38:29 249
1244433 연차쓰고 집에 있으니 행복하네요 9 연차 08:36:51 911
1244432 (팩트체크)독감 예방접종 후 사망, 과거 사례 보니 6 .... 08:33:26 777
1244431 소고기 뭇국에 멸치육수 어울릴까요 9 08:25:54 8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