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유시민씨 딸이 피해호소인이라는 말

| 조회수 : 5,450
작성일 : 2020-07-16 12:07:28
시작했었나봐요.

그리고 이번 사건은 피해호소인보다는 피해자가 더 적합하다는 기사 나왔네요.

http://n.news.naver.com/article/469/0000516314?cds=ne
IP : 223.62.xxx.159
2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고소인이
    '20.7.16 12:10 PM (223.62.xxx.24)

    유시민 딸이라는줄 알고 깜놀했네!

  • 2.
    '20.7.16 12:13 PM (14.40.xxx.172)

    20대 여자들이 할 법한 소리죠

    이번일에 주로 20대 여자들이 박원순 시장의 사회적 가치나 영향력 지난일에 대한 그분의 평가보단
    무조건 성추행 이것만 딱 초점을 놓고 성범죄자 취급하더군요
    지금 20대 여자들은 박시장의 궤도같은건 볼 생각 자체를 안하더라구요

  • 3. 그러든가 말든가
    '20.7.16 12:14 PM (121.131.xxx.26)

    유시민 딸이 그런다고 피해 호소인을 피해자라고 불러야 하나
    차라리 당시 피해호소인이라 불렸던 사람이 더 피해자 같구만

  • 4. ...
    '20.7.16 12:14 PM (223.38.xxx.23)

    업적이 훌륭하면 성추행 덮어줘야 하나요

  • 5. 성추행
    '20.7.16 12:18 PM (14.40.xxx.172)

    덮으라는 소리가 아니라 이렇게까지 미친 광광이들
    날뛰면서 마치 강간하고 살인이라도 한 사람처럼 취급하는 사람들이 기가 찬다는겁니다

    해도 너무 심하고 정도가 심해도 너무 심해요
    고인에 대한 막말과 모욕 명예훼손이 너무 심하다구요
    그래놓곤 되려 2차 가해 운운

    작세들 설쳐대는 꼬라지 보면 지긋지긋하거든요

  • 6. 누가 덮어
    '20.7.16 12:21 PM (182.227.xxx.157)

    달래요
    피고소인이 가혹한 형벌을 치루었는데
    고소인은 뒤에 숨어서 정치질 하고 있잖아요

  • 7. ㅇㅇ
    '20.7.16 12:24 PM (175.223.xxx.79)

    호소인은 또 뭔지.
    그럼 앞으로 성추행 고소사건에는 피의자 대신에 “성추행 무죄 호소인”이라 불러야 하나요?
    환자도 병원 가도 진단전에는 진짜 병인지 모르니 치통호소인 복통호소인이라 부르고요?

  • 8. ㅡㅡㅡ
    '20.7.16 12:24 PM (211.48.xxx.158)

    사실관계 밝혀지기 전까지는
    그냥 고소인이라하면 깔끔하겠구만.

  • 9. ㅇㅇ
    '20.7.16 12:32 PM (121.166.xxx.190)

    피 고소인이 무슨 형벌을 치루었나요? 죽음은 끝이 아닙니다. 자신이 당당히 마무리하지 못함으로써 너무많은 갈등과 분열이 왔어요. 무책임한겁니다.

  • 10. 기레기 총공
    '20.7.16 12:33 PM (175.197.xxx.98)

    덮으라는 소리가 아니라 이렇게까지 미친 광광이들
    날뛰면서 마치 강간하고 살인이라도 한 사람처럼 취급하는 사람들이 기가 찬다는겁니다

    해도 너무 심하고 정도가 심해도 너무 심해요
    고인에 대한 막말과 모욕 명예훼손이 너무 심하다구요
    그래놓곤 되려 2차 가해 운운

    작세들 설쳐대는 꼬라지 보면 지긋지긋하거든요----------------------2222222222222

  • 11. ㅇㅇ
    '20.7.16 12:34 PM (121.166.xxx.190)

    그리고 강간이나 살인보다 성추행이 덜한건 아납나다.

  • 12. 뭐든....
    '20.7.16 12:37 PM (211.211.xxx.184)

    이게 기사거리인가?

  • 13. 위에님
    '20.7.16 12:38 PM (14.40.xxx.172)

    뭐래는거예요

    ㅇㅇ

    '20.7.16 12:34 PM (121.166.xxx.190)

    그리고 강간이나 살인보다 성추행이 덜한건 아납나다.
    ----------------------------------------------------

    덜하죠 당연히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덜하죠
    성폭행과 살인을 어디다 비교합니까

    영혼의 살인이라고 주장하고 싶겠죠 그러나 성추행은 저것들과 비교자체가 안되는 미미한겁니다
    과오버는 눈쌀 찌푸러지니 적당히 하세요

  • 14. 기사꼬라지
    '20.7.16 12:47 PM (118.220.xxx.224)

    국민이 바본줄 알지 역풍불었다....

  • 15. 잘난줄 아니?
    '20.7.16 12:53 PM (39.7.xxx.241)

    어따대고
    피해호소인이래니?

  • 16. 20대 여자애들
    '20.7.16 12:54 PM (39.7.xxx.208)

    무지랭이라 그렇죠
    인생 더 살아보고 깨져봐아 이치를 깨닫겠죠
    지금은 천상천하 유아독존

  • 17. ...
    '20.7.16 12:59 PM (219.248.xxx.52)

    http://namu.wiki/w/서울대%20성폭력%20대책위%20사건

  • 18.
    '20.7.16 1:15 PM (211.206.xxx.180)

    20대가 아니고 이제 30대입니다.
    젊어서 뭘 아냐는 논리는 태극기부대 논리네요.

  • 19. ...
    '20.7.16 1:26 PM (219.248.xxx.52)

    요약:

    "담배피면서 헤어지자고 하는 것도 성폭력이다"라고 "피해호소인"A가 주장했는데,
    그건 성폭력이 아니라고 유시민딸(학생회장)이 접수를 안 받아주니까
    A가 유시민딸을 성폭력 2차가해자로 지목해서(성폭력 접수 안 받아준다는 이유)
    유시민딸이 학생회장을 사퇴했습니다.

  • 20. ...
    '20.7.16 1:29 PM (219.248.xxx.52)

    2011년 3월, 서울대학교 여학생인 A(당시 22세)는 교제 중이었던 같은 서울대 학생인 B(당시 22세)에게 세미나 도중의 쉬는 시간에 이별 통보를 받았다. B는 이별을 통보하면서 줄담배를 피웠고, A는 B의 이런 행동이 B의 남성성을 부각시켜 자신을 위축시키려는 행위이며, 남녀간의 특별하고 소중한 관계를 이렇게나 무성의하게 끊어버리는 것은 성폭력이라고 주장했으며, 이에 대하여 B가 당시 속해있던 단체를 유수진(C)[1]에게 사회대 반성폭력 학생회칙의 규정에 따라 고발하기에 이르렀다. 하지만 유수진(C)씨는 당시, 이는 개인사적인 일로 보인다고 말하며 이를 반려하였고, 이 와중에 A씨와의 언쟁이 격해지기도 하였다. A씨는 유수진(C)씨를 2차 가해자로 지목하고, 유수진(C)씨가 학생회장을 사퇴하는데까지 이르렀다.

    나무위키 "서울대 성폭력 대책위 사건" 일부전제

  • 21. ...
    '20.7.16 1:31 PM (219.248.xxx.52)

    175.223/
    상황도 모르고 님같이 내용 헷갈려서 헛소리하는 사람 나올 것 같아서 
    제가 위에 퍼다주기까지 했잖아요. 
    성폭력피해자라고 주장하는 여학생의 말을 들어주지 않았던 사건에서 (유시민 딸은 접수받는 입장. 몇 안되는 제정신)
    피해호소인이라고 쓴 말의 맥락은 여기와는 다르다 정도의 말을 했을 뿐임

  • 22. ...
    '20.7.16 1:32 PM (219.248.xxx.52)

    서울대 담배녀사건 주장 본문 포함
    http://m.blog.naver.com/PostView.nhn?blogId=imagine_21&logNo=20169945032

  • 23. ...
    '20.7.16 2:24 PM (203.234.xxx.109)

    저런 식이면 의혹만 있어도 피고소인은 자동으로 가해자 되는 건데
    그건 법으로 따질 일을 여론재판이 대신하게 되고 결과적으로 법치주의나 죄형법정주의에 어긋나게 돼요.
    법 앞에서는 피고소인도 한 개인으로서 권리가 있어요.
    그런데 자꾸 피해자라고 확정하면 헌법이 보장하는 모든 인간의 인권을 무시하고
    단지 여론으로 재판하라고 부추기는 결과가 됩니다.
    제발 다들 말 좀 더 보태지 않으면 좋겠어요. 아직 모르는 일을.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2016 영양소 부족 일까요? 비 그만 07:36:40 4
1202015 빛나는 강경화 1 .... 07:34:27 64
1202014 서울 한복판에 일제 헌병대장 땅 2 ㅇㅇㅇ 07:34:04 58
1202013 먹으면 다 바로바로 반응이 나와 화장실 자주 가는사람이요? ........ 07:23:27 188
1202012 큰일이네요. 2030년에 북극빙하 사라진대요. 4 .... 07:16:06 633
1202011 4대강 VS 태양광 '폭우 피해 연관성' 전문가에 물었더니 [팩.. 초5엄마 07:10:29 186
1202010 소변양이 적은데도 마려운건.. 3 06:57:01 614
1202009 한국인의 타고난 외형이 정말 아쉽긴 하네요.. 41 .... 06:38:33 2,450
1202008 무슨 비가 이리 많이 오나요 5 ㅁㅁ 06:36:48 1,363
1202007 트레이더스 주문할 만한 거 뭐가 있을까요?(온라인구매) 6 .. 06:26:18 817
1202006 만삭부인 교통사고 보험금 100억 사건이요. 6 진실은? 06:16:38 1,197
1202005 이낙연 "총리는 2인자지만 대표는 1인자..새로운 이낙.. 8 뉴스 06:03:34 646
1202004 식세기 씽크대 중간설치 가능할까요 3 궁금 06:00:44 313
1202003 문대통령 가입 '필승코리아 펀드' 1년만에 수익률 56% 1 뉴스 05:31:44 1,316
1202002 강아지 유기하려면 그냥 버리지 왜 폐가에 묶어놓은 건지? 3 ........ 05:02:14 972
1202001 또 교회發 4차 감염..해외 유입 바이러스 '변이' 3건 확인 1 뉴스 04:57:43 651
1202000 김어준의 뉴스공장 8월11일(화)링크유 3 Tbs안내 04:45:33 430
1201999 장마에 알러지가 갑자기 심해졌어요. 1 라라라 04:22:42 951
1201998 방은진감독은 25년전보다 회춘했네요 1 ㅇㅇ 04:01:01 1,438
1201997 중산층도 살고싶은 질 좋은 공공임대... 32 03:55:43 2,826
1201996 현대차 15% 급등해 5년3개월만 최고가..시총 7위 탈환 2 뉴스 03:38:52 1,243
1201995 내 앞으로 등기된 집이 있으면 얼마나 좋을까요? 3 ㅇㅇ 03:07:28 1,405
1201994 고등조카아이가 자살 시도를 했네요 ㅠㅠ 10 .. 03:00:11 5,557
1201993 붙박이장 누수 .... 02:43:11 669
1201992 삼성은 영원한 불패 6 삼성장학생판.. 02:37:05 1,3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