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박원순시장 기억나는 것

ᆞᆞ 조회수 : 2,800
작성일 : 2020-07-11 18:51:06
전 메르스사태 때 정부가 확진자 다녀간 병원을 공개 안하고 있을 때
박원순시장이 용감히 병원 이름 공개한거 기억해요.
정부는 병원 영업에 지장 준다고 공개 안하고 있고
국민들은 공개하라 난리인데
박시장이 병원이름 공개하길래
정말 대단하다 생각했어요.
지금이야 병원이름 다 공개하는게 당연하지만
그때만해도 영업 손해에 대한 보상 어쩌구 하면서 난리칠 때라
박시장이 저러다 손해배상 소송 당하면 어쩌나 걱정도 되고
정말 사심 없는 분이라 생각했네요.
대단한 용기
IP : 223.39.xxx.127
1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이젠
    '20.7.11 6:53 PM (223.62.xxx.21)

    서울에 무슨 일 나도 걱정이네요


    박시장님이 잇어서 든든하고 걱정 없었는데

  • 2. ..
    '20.7.11 6:54 PM (211.246.xxx.87)

    맞네요. 그 때 급박한 상황에서 큰 역할 해주셨지요. 생각할수록 너무 안타깝습니다.

  • 3. ..
    '20.7.11 6:57 PM (223.39.xxx.127)

    메르스는 치사율이 25프로 넘었었잖아요. 박원순 시장이 많은 목숨 구했다고 생각해요.

  • 4. 쓸개코
    '20.7.11 6:59 PM (220.127.xxx.211)

    여기자게에서도 그당지지자들은 지가뭔데 오밤중 회견하고 설치냐고 했었죠.

  • 5. Bb
    '20.7.11 7:00 PM (49.172.xxx.92)

    솔직히 박시장님이 있어 든든했어요

    정확하게 밝혀지지 않은 일로
    저까지 돌던지지 않고 싶어요 ㅠㅠ

  • 6. 우린
    '20.7.11 7:05 PM (180.68.xxx.100)

    또 이렇게 소중한 우리 편 한 사람을 영원히 떠나 보냈네요.

  • 7. ..
    '20.7.11 7:08 PM (211.205.xxx.62)

    밖에서는 그러고 안에서는..
    밖에선 세상좋은 사람 안에서는 아내 때리는 사람도 많으니..

  • 8. 55
    '20.7.11 7:38 PM (27.175.xxx.140)

    또 이렇게 소중한 우리 편 한 사람을 영원히 떠나 보냈네요.


    2222222222222222222222

  • 9. 그 때
    '20.7.11 7:40 PM (180.65.xxx.121)

    진짜 용기있는 분이고 시민들을 위하는 분이라는 것 알겠더라고요

  • 10. 쓰레기
    '20.7.11 7:40 PM (223.38.xxx.161)

    신발탑 굴뚝이나 재건축 한동 남기기 이런거 외에 ㅋㅋㅋㅋ 한일이 있나

  • 11. 맞아요
    '20.7.11 7:43 PM (14.40.xxx.172)

    맞아요
    원글님 말에 기억났어요
    메르스때 박원순 시장님이 병원 즉각 공개해서
    많은 박수 받았죠 역시 남다르시고 뛰어나신 분이셨어요
    그럴때가 한두번이 아니었는데..ㅜㅜ

  • 12. 많아요.
    '20.7.11 7:54 PM (185.69.xxx.123)

    메르스때
    촛불혁명때
    셀 수가 없습니다.

    시민생각을 진심으로 하신 분입니다.

  • 13. ㅇㅇ
    '20.7.11 7:56 PM (110.12.xxx.167)

    맞아요
    전염병은 투명한 공개가 최선이라는걸 알려준거죠
    지금 코로나 대응 잘하게된 계기죠

  • 14. 소망
    '20.7.11 7:58 PM (106.102.xxx.158)

    전 촛불혁명때 시민들을 위한 여러가지 조치가 차고도넘치셨네요 그때 정말 감사했어요 이제 안계신다니 ㅠㅠㅠ

  • 15.
    '20.7.11 8:17 PM (58.231.xxx.5)

    촛불혁명의 평화적 성공에 큰 기여를 하신 분이죠. 당시 광화문 주변 빌딩 화장실 개방하게 하고 각종 안전 조치 하고...

  • 16. 서울시장은
    '20.7.11 8:20 PM (73.118.xxx.38)

    박원순..참으로 든든했는데
    슬퍼요

  • 17. 암요
    '20.7.11 8:22 PM (58.231.xxx.9)

    워커홀릭이라 주변에서 힘들어 했다죠.
    아직 코로나 비상시국인데 서울은 어쩌나여.
    문통도 의지할 분 잃어서 너무 맘 아프실 듯

  • 18. 같은마음
    '20.7.11 9:23 PM (118.235.xxx.144)

    세월호 조문하면서 슬픈광경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7598 낸 금액에 비해 국민연금이 너무 적은것 같아요 1 08:57:28 41
1327597 블랙아웃이란? 6 ... 08:53:23 153
1327596 친구 부모님 문상으로 친구에게 실망했어요~ 12 ... 08:42:31 1,120
1327595 친구를 신발, 그 아빠를 똥꼬 14 한심 08:41:51 727
1327594 죽음을 내세우면 권력이 된다. 11 풍습 08:28:32 627
1327593 유재석님 역시 국민MC답네요 1 .. 08:27:58 1,024
1327592 맘에 드는 여자 앞에서 살랑살랑 꼬리치는 남자 어떻던가요? 9 ... 08:24:30 547
1327591 정민이 아버지 블로그 유튜브 7 ........ 08:16:46 1,344
1327590 그날 물에 들어가는 사람이 있었다는건 12 황당 08:09:12 1,686
1327589 펌)손정민 아버지 손현 입장 변화 ㄷㄷㄷ 18 08:08:16 3,233
1327588 손정민씨 아버지는 왜 자꾸 물에 들어간 이유를 찾아내라는거죠? 23 ㅁㅁ 08:06:41 1,761
1327587 50세 이상 분들 중 영양제 하나도 안드시는 분 계신가요? 8 08:05:24 875
1327586 [BTN특별생방송] 불기 2565년 연등회, 연등법회, 유네스코.. .... 08:03:22 102
1327585 펌)5.18 청문회에서 학살 사건 생존자가 받은 질문 5 경악 08:03:15 235
1327584 손지창·오연수 부부, 청담동 빌딩 111억 벌고 매각… 연예인 .. 16 ., 07:49:16 3,855
1327583 남자친구가 휴대폰 할부 대신 납부를 해달래요 39 .. 07:43:52 2,421
1327582 윤석열 징계 풀려 복귀한 지난 1월 김학의 건 짰다. 4 .... 07:43:34 523
1327581 7인 목격자 얘기가 나오자 마자 15 .... 07:35:09 2,690
1327580 어제 블로그에 1 어제 07:28:27 632
1327579 인적공제에서 3 소득세 07:18:42 261
1327578 한강 낚시꾼 목격자 사진도 찍어 10 ... 07:17:35 3,174
1327577 김어준의 뉴스공장 주요내용 5월19일(수) 6 ... 07:02:07 369
1327576 망가진 자본주의 사회에서 경제적 지위를 유지하려면? 7 자유 06:51:21 580
1327575 승진하기 싫어하는 남편두신분 있나요? 11 차이 06:28:52 1,821
1327574 아파트를 알아보다가 좀 눈물이 났네요 84 06:26:18 6,6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