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부정출혈일까요? 생리일까요?

아놔 | 조회수 : 1,483
작성일 : 2020-07-03 19:52:32
45세이고 주기는 32일로 정확해요.
한 일주일 전에 생리가 끝났는데요, 시기상으로는 그 전 생리가 끝나고 보름 만에 하는 것이라 부정출혈이라 의심도 할 수 있는 상황이었어요. 그런데 생리 시작 사나흘 전부터 자다가 일어나서 라면 끓여먹을 정도로 식탐이 폭발하고 가슴도 붓는 평소의 생리전 증후군이 그대로 나와서 그냥 주기가 한 번 흔들린 생리인가 보다 했습니다.

그런데 또 시작할 기미가 보이네요ㅠㅠ 원래 주기대로라면 지금이 정상적인 타이밍이긴 해요. 생리전 증후군은 없었는데 이건 원래 있다 없다 했던지라 기준이 안 될 것 같고. 지금은 생리일까요? 부정출혈일까요? 주기가 한 번 흔들리고 나면 그 흔들린 주기대로 쭉 가나요? 아니면 원래의 주기대로 가나요? 한 번도 주기가 틀어진 적이 없으니 이 나이에 이런 질문이 생기네요 ㅠㅠ
IP : 182.212.xxx.60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ㅡㅡ
    '20.7.3 7:54 PM (116.37.xxx.94)

    생리양은 어떤가요
    여튼 끝나면 병원은 한번가보세요

  • 2. 원글
    '20.7.3 7:56 PM (182.212.xxx.60)

    네네 가보려고요. 사실 지난 번 끝나고 가려했는데 일주일만에 이럴 줄이야 ㅠㅠ 지금은 살짝 비치는 정도라 양을 말하긴 뭣하고 일주일 전엔 그냥 평소 생리 수준이었어요.

  • 3. 52세
    '20.7.3 8:02 PM (1.238.xxx.250)

    생리끝나고 10일만에 생리전 증후군 나타나더니 또 생리.병원가서 검사했는데 아무 이상없었어요.가슴이 부풀어오르고 아픈것도 아마 갱년기로인한 호르몬변화 때문이라고 했어요.

  • 4. ㅠㅠ
    '20.7.3 8:04 PM (182.212.xxx.60)

    갱년기가 시작된 것일 수도 있으려나요? ㅠㅠ

  • 5. 병원에를...
    '20.7.3 8:12 PM (125.15.xxx.187)

    폐경기 증상 같네요.

  • 6. 물혹
    '20.7.3 8:18 PM (182.224.xxx.30)

    저도 같은 증상으로 산부인과 다녀왔어요
    양도 많고 생리같지 않아서 부정출혈인가 했는데
    난소에 물혹이 있대요
    자궁 근종도 있고.
    위치가 나쁘거나 안 좋은건 아니고
    나이가 들어 난소 기능이 떨어져서 그런거라고.

    근데 초음파하고 물어보는데
    홍삼먹냐, 칡즙,석류나 갱년기 건강식품먹냐고.
    절대 먹지 말라네요
    근종과 물혹있으니 먹지말고
    4-5년후면 폐경될때 없어진다고.

  • 7. 질문
    '20.7.3 8:31 PM (175.223.xxx.196)

    근종과 물혹이 다른 건가요?
    근종은 자궁에만 생기나요?
    플립은 또 뭔가요..?
    근종 있으면 콩도 홍삼, 칡, 석류처럼 피해야 할까요?

    출혈 때문에 병원 갔더니
    생리 후 다시 오라고...
    대기 중이에요;;

    검색해봐도 애매해서 여쭤봅니다;;

  • 8. 저랑
    '20.7.3 9:31 PM (210.95.xxx.56)

    똑같으시네요. 전 52세고 주기만 짧아지고 양 적아진 채로 한달에 한번 꼬박꼬박 했었는데 몇달전부터 생리끝난지 딱 2주후 5일정도 생리처럼 다시 합니다. 건강검진때 자궁에 아주 작은 물혹있었는데 크게 문제될 정도는 전혀 아니라서 찾아보니 빈발월경이 갱년기 증상중 하나더군요. 난소의 기능이 퇴화되어서 그렇대요. 생리가 뜸해지다가 폐경올줄 알았는데 2주에 한번씩 한달에 두번 하려니 아주 귀찮네요..산부인과에 한번 가보기는 하려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4776 항암치료, 환자가 죽어간다...암세포, 머리 찾아야"종.. 항암이란 23:38:15 42
1264775 보금자리론이 오르네요 0.15 2 막돼먹은영애.. 23:35:30 91
1264774 집에서 당근케잌 1 ..... 23:34:02 83
1264773 국제학교 입학 고민이에요... 고민 23:33:26 92
1264772 집앞 대형마트가 두 개나 사라져요 3 ㅇㅇ 23:29:47 554
1264771 법무부 청사 앞.jpg 8 ... 23:27:52 321
1264770 요즘 입시를 잘모르는데요 10 입시 23:24:49 260
1264769 (조언절실) 수능선물 기프티콘 추천해주세요 7 수능선물 23:24:37 205
1264768 2억을 달라고했어요 3 .... 23:24:21 891
1264767 자꾸 빠진털 2 00 23:23:26 147
1264766 박근혜한테 미안하다는 설대애~ 11 ... 23:22:34 496
1264765 얼굴뼈 으스러진강아지.. 눈물쏟아져요.. 2 ㅜㅜ 23:18:46 451
1264764 신애가 한다는 쇼핑몰 이름이 뭔가요? .. 23:15:11 304
1264763 윤석열 행정소송에서 만약 판사들이 윤석열 손들어주면 ... 6 ㅇㅇ 23:11:30 489
1264762 결벽증 있는 사람은 마스크 잠깐 낀것도 다 버리더라구요 2 ㅇㅇㅁ 23:10:50 555
1264761 ㅋㅋ집단으로 밥 먹으러가는 검새. 기사보세요 겁나웃겨요 15 기사보세요 23:10:33 620
1264760 삼전우는 안전한건가요 8 주식 23:10:24 492
1264759 유죄 나오게 하려고 판사 사찰했어요 (재판부 탄원서 월요일 마감.. 6 .... 23:08:49 341
1264758 스타트업 도산이 오늘도 멋졌어요 5 ... 23:06:55 464
1264757 나이드니 과일이랑 생채소가 싫으네요 1 22:59:55 733
1264756 좀 작게 나온 마스크 추천 9 자뎅까페모카.. 22:57:40 422
1264755 새끼에게 플라스틱 먹이는 알바트로스 3 ㅠㅠ 22:57:16 550
1264754 이상한 예지몽 22:56:52 383
1264753 스타트업 어찌 됐어요? 4 22:56:31 585
1264752 케이크가 뭐라고 13 .. 22:55:51 1,2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