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단종된 가방 중에서 아직도 사고 싶은 것들...

예전에 | 조회수 : 2,220
작성일 : 2020-06-07 15:03:31
전 예전 록스부리?럭스부리? 드라이브인지 그게 너무 사고 싶었어요. 지금은 아니지만... 핑크색 반짝이는 표면에 베이지색 가죽의 조화가 정말 멋진 언니가 들고 다닐 것만 같은 느낌이었거든요.

그리고 최근 사고 싶어진건
아래 가방 보고 생각난 루이비통 파우치 백이요.
2010년 전후로 팔렸던 것 같은데..
제 작은 카드 슬롯이랑 휴대폰만 넣고 어깨에 쓱 매고 겨드랑이 사이에 딱 낀채로 여기저기 돌아다니고 싶네요 ㅎㅎ
http://www.farfetch.com/kr/shopping/women/by-far--item-15266481.aspx
IP : 110.70.xxx.94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는
    '20.6.7 3:04 PM (116.125.xxx.199)

    페라가오 미니백요
    20년 넘게 잘썻는데

  • 2. 전..
    '20.6.7 3:12 PM (49.1.xxx.190)

    마이클 코어스 초창기 뜰때 나온 호보백이요..
    아일렛이 촘촘히 박힌...
    모양과 패턴이 너무 맘에 들고... 시리즈로 나오기도 했는데..
    그리 비싼건 아니였는데..
    20대 백수였던 당시 저에게는 무리..
    얼마전에 당근 마켓에서 30000원에 나온걸 봤는데.
    반갑긴 하지만 갖고 싶다기보다..
    그 시절의 떠울리게되서... 그냥 지나쳤네요.

  • 3. 세상이
    '20.6.7 3:36 PM (210.178.xxx.44)

    저는 발렌시아가 몽크백요.
    단종된지 10년도 훨씬 넘었네요.
    데일리로 쓰다 상태가 안좋아져서 다시 사려고 하니 단종...
    누가 내놓으면 그거라도 살텐데 워낙 약한 가죽에 떼도 잘 타서 상태좋은 중고도 없는거 같아요.

  • 4. ㅋㅋㅋ
    '20.6.7 4:02 PM (180.65.xxx.173)

    십년전에 저도 룩스부리 사고싶어서 ㅋㅋㅋ
    반갑네요 오래간만에 듣는 룩스부리 ㅋㅋㅋ

  • 5. nn
    '20.6.8 5:22 AM (95.223.xxx.224)

    전 에르메스 후루토(나일론 토드백) 사고 싶어요.
    학생때 메이커도 모르고 이태원에서 몇만원에 사서 천에 구멍날때까지 썼어요. 나중에 보니 에르메스 짝퉁이었어요.
    가볍고 주머니 많아 수납하기 좋고 색도 여기저기 다 잘 어울리고 다만 숄더가 안되는 점이 좀 아쉬웠어요.
    그래도 제 생애 제일 잘들었던 가방이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5742 주방 마감 보조업무 1 oooooo.. 15:58:48 28
1185741 타 커뮤에서 82쿡 조롱당하고 있습니다. 정신들 좀 차리세요 18 .. 15:55:48 448
1185740 4년간 고소안하고 즐기기라도했다는건가 4 ㅇㅇ 15:55:03 246
1185739 정말 너무들 하네요 25 너무 15:51:43 799
1185738 규정 위반 시 네이버 아이디 전체공개하는 카페. 개인정보유출 아.. 3 카페 15:50:18 164
1185737 전라남도청 미쳤어요? 14 ㅁㅊ 15:49:46 1,019
1185736 전문]고소인 측 “서울시장 위력 속, 성추행 4년간 지속” 8 성추행 15:47:59 797
1185735 워킹맘이에요. 현명하게 이 시기를 넘기고 싶습니다. 6 00 15:46:53 486
1185734 여기랑 여초커뮤니티 글과 댓글들 13 고소인 15:44:47 502
1185733 “고소 당일 피고소인에게 모종의 경로로 상황이 전달됐다. 고소와.. 14 이게 15:44:26 924
1185732 여기 맨날 딸단속하라그러고 딸교육 잘시키라고 하더니 여전히 그렇.. 12 15:44:19 507
1185731 심리적으로... 왠지그래요 1 톡... 15:39:43 523
1185730 네이버 지도에서 남향 판단하는 법 4 남향궁금 15:39:25 227
1185729 등산 갔는데 마스크 낀 사람이 드물더라구요. 5 ... 15:36:58 373
1185728 그 비서분 1 혹시 15:36:50 591
1185727 오늘 기자회견에서 알게된건 21 ... 15:36:12 2,775
1185726 박시장이 가족이나 지지자분들 생각했다면 5 15:34:27 596
1185725 4년간 신고못한 이유 다 알면서,왜 모른척하세요? 26 .ㅈ. 15:34:13 1,688
1185724 박원순 안희정 오거돈 사건 보고도 성추행 멈추지 않았다 9 ㅇㅇ 15:33:16 729
1185723 서울시 공무원 자살율 높은 이유가 있었네요. 2 그렇군 15:32:54 842
1185722 업무중이라)기자회견 유트브 보신분들 요약 부탁드립니다 궁금해요 15:32:11 134
1185721 중국은 빈집이 6500만채라네요. 5 15:29:56 904
1185720 박원순 성추행 피해여성이 신고를 할수 없었던 이유 11 서울시도공범.. 15:29:13 1,402
1185719 혹시 공공기관면접보신분들 ~ 면접질문 15:25:19 185
1185718 어린이집 알림장에 누구가 간식보내줬다고 22 학부모는 처.. 15:25:05 1,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