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49세 남자.. 정력 어떤가요?

...... | 조회수 : 7,255
작성일 : 2020-05-31 23:35:57
젊을땐 누구나 정력 괜찮고
60넘어가면 꺾이자나요
젊음도 늙음도 아닌 어중간한 49세 정도 된 남자들
정력이 천차만별일것 같아요
한창인 남자도 있을거고 꺾인 남자도 있을거고..
49세 정도 남편 두신 분들 어떠세요?
IP : 223.62.xxx.163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ㅡㅡㅡ
    '20.5.31 11:43 PM (70.106.xxx.240)

    당연히 전같지 않고 뭐 거의 잘 안되고.
    근데 뭐 나도 늙고 전같지 않으니까요

  • 2. ...
    '20.5.31 11:54 PM (125.177.xxx.43)

    점점 덜하다가 50중반이면 거의 친구로 살죠
    여자 입장에선 편하고요
    간혹 예외도 있고 약의 힘도 빌리지만요

  • 3. 할말이 엄씀다ㅠ
    '20.6.1 12:10 AM (125.132.xxx.171)

    52세 남편.
    40 초반 부터 리스로 쭉~
    46 전립선비대증으로 약 좀 먹더니 귀찮다고 치료중단.
    47 해에 진지하게 물었죠.. 안된다고 고백하더군요.
    치료를 받아보자 했지만 귀찮고 피곤하고 부인인 저와 이런 이야기 나누는게 불편하다고 하더군요.
    참.. 씁쓸했고.. 지금은 안타까움만.

  • 4. ㅇㅇ
    '20.6.1 12:16 AM (223.33.xxx.57)

    아침에 ㅂㄱ 안되는 나이는 언제쯤부터인가요?
    40대 초중반인데 원래 이런 건가요?

  • 5. 49세
    '20.6.1 12:20 AM (220.121.xxx.71)

    남편있지만 해본지 오래되서 모르겠네요ㅠ
    아마도 실망할것 같아요.
    그래서 안해요

  • 6. 아이고~~
    '20.6.1 12:28 AM (135.23.xxx.205)

    그나이에 뭐 그게 대단한거라고~
    그 낭이엔 그냥 의리로 사는거죠~

  • 7. 저는 궁금해요
    '20.6.1 12:30 AM (1.254.xxx.219)

    49세 이후로 잘 발기도 안된다면서 젊은여자 어린여자는 왜그리 좋아하나요
    50넘은 개저씨들이 어린여자들 한테 껄떡대는걸 많이 봤는데요

  • 8. 이거 진짜
    '20.6.1 1:26 AM (182.209.xxx.250)

    케바케는 절대아니고요 그남자의 생활패턴이 가장 정확할것 같아요 하루종일 건강한 음식먹고 편안한 상태에서 성욕이 슬며시 나타나는거지 하루종일 스트레스받고 지친몸 어디서 읽었는데 힘든일 하고 집에오면 진짜 아무것도 안하고 싶고 바로 눕고싶다고 거기서 무슨 성욕이 일어나겠냐며

  • 9. 딱49
    '20.6.1 2:00 AM (211.112.xxx.251)

    아직도 신혼의 열정 그대로...제가 너무 힘들어요.
    윗님 글 처럼 밖에선 힘들어도 집에오면 천국을 만들어줍니다. 그래서 그럴까요.. 지옥을 만들면 덜할까요?

  • 10. 아이고
    '20.6.1 2:22 AM (182.209.xxx.250)

    저도 경험해봐서 아는뎅 진짜누구에게 말못하고 너무 힘들죠 그 속사정...

    지옥을 만들지말고 천국속에서 같이 즐기라고 하고싶지만 현실은 그게 아니라는걸 너무 잘알고있기에 ...

  • 11. 아이고야~
    '20.6.1 3:41 AM (135.23.xxx.205)

    위에 211.112님은 좋겠네요 집에서 천국경험을 하신다니 대단하네여~~

  • 12. 50
    '20.6.1 3:52 AM (39.7.xxx.87)

    자꾸 밖으로돕니다
    술집가서2차나가는듯해요
    저랑하니 하다 자꾸 줄어들고
    작아지네요
    딴여자랑 하면 잘되나봐요
    자극이없겠지요

    스치듯
    새롭지도않고 지겹고 그렇다고하대요
    전 그냥 돈만주면삽니다
    그냥

  • 13. ㅇㅇ
    '20.6.1 4:37 AM (49.174.xxx.168)

    사람나름이에요
    30대에 안서는 사람
    70대에도 매일 부인 잠못자고 힘들게 하는 사람있어요

  • 14. ...
    '20.6.1 6:54 AM (125.177.xxx.82)

    50됐는데 49부터 예전같이 크고 단단하지는 않아요.
    아주 약간 말랑해진 느낌이에요.
    발기, 사정은 문제 없고요.
    저도 두아이 낳고 예전같지 않으니 서로 이렇게 늙어가는거죠.
    인생 그렇지 않나요?

  • 15. 초콜렛
    '20.6.1 7:44 AM (121.166.xxx.26)

    51세 주[~2회 하네요

  • 16. 주3
    '20.6.1 9:14 AM (223.62.xxx.90)

    주 2-3회
    매일 옆에 눕거나
    키스하거나 그러면 바로 반응 와요 ㅡ.ㅡ
    남편 이뻐요..

  • 17. 40중반부터
    '20.6.1 3:34 PM (14.33.xxx.174)

    아침에서 ㅂㄱ 안하더라구요.
    몇년전부터 1년에 한번? 연례행사된듯요.

    그냥 토닥토닥 정도 스킨십하고 살아요. 가족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5750 전산 프리랜서가 개인 사업자로 공적자금 받네요????? 짜증 16:12:42 2
1185749 왜 자살을 하셨을까요 4 성평등 16:10:28 201
1185748 다주택 '사면초가'..초고가 2채도 내년부터 억대 보유세 1 뉴스 16:10:06 119
1185747 고소인은 절대 자살하지 않는다고 공표부터 하세요. 6 마티즈조심!.. 16:07:46 303
1185746 가정용 레이저 프린트기 ... 16:07:27 46
1185745 도시가스 연결 해야 하나요 5 이사날 16:02:50 151
1185744 서울시장 비서진은 어떻게 구성되어 있나요? 5 .... 16:01:46 424
1185743 포렌식은 결과통보 며칠이나 걸리나요? 1 .. 16:01:41 178
1185742 주방 마감 보조업무 1 oooooo.. 15:58:48 249
1185741 타 커뮤에서 82쿡 조롱당하고 있습니다. 정신들 좀 차리세요 49 .. 15:55:48 1,586
1185740 정말 너무들 하네요 37 너무 15:51:43 1,763
1185739 규정 위반 시 네이버 아이디 전체공개하는 카페. 개인정보유출 아.. 4 카페 15:50:18 249
1185738 전라남도청 미쳤어요? 20 ㅁㅊ 15:49:46 1,947
1185737 전문]고소인 측 “서울시장 위력 속, 성추행 4년간 지속” 14 성추행 15:47:59 1,243
1185736 워킹맘이에요. 현명하게 이 시기를 넘기고 싶습니다. 7 00 15:46:53 763
1185735 여기랑 여초커뮤니티 글과 댓글들 18 고소인 15:44:47 779
1185734 “고소 당일 피고소인에게 모종의 경로로 상황이 전달됐다. 고소와.. 15 이게 15:44:26 1,423
1185733 여기 맨날 딸단속하라그러고 딸교육 잘시키라고 하더니 여전히 그렇.. 12 15:44:19 763
1185732 심리적으로... 왠지그래요 1 톡... 15:39:43 619
1185731 네이버 지도에서 남향 판단하는 법 5 남향궁금 15:39:25 326
1185730 등산 갔는데 마스크 낀 사람이 드물더라구요. 5 ... 15:36:58 514
1185729 그 비서분 1 혹시 15:36:50 787
1185728 오늘 기자회견에서 알게된건 21 ... 15:36:12 3,668
1185727 박시장이 가족이나 지지자분들 생각했다면 5 15:34:27 717
1185726 4년간 신고못한 이유 다 알면서,왜 모른척하세요? 29 .ㅈ. 15:34:13 2,2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