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최성해의 오락가락 표창장 인지 시점 진술

함무라비 | 조회수 : 875
작성일 : 2020-03-31 06:56:11
표창장을 인지한 시점

첫번째 진술 - 작년 9월 3일 압수수색 댱시 언론보도 보고 알았다.
두번째 진술 - 변호인의 지속적인 물음에 압수수색 1~2일 전에 알았다. 직원이 표창장 발급에 대해서 물어서(그 직원이 누군지는 밝히지 않음)
세번째 진술 - 재판 말미 변호인이 다시 한 번 물으니 최성해가 대답하기를 압수수색 며칠 전에 정경심 교수가 물어서 알았다. 


8월 말 한국당 의원들이 동양대에 표창장 자료 요구, 학교측 자료가 없다고 이메일 발송








http://www.youtube.com/watch?v=_1H_8qGpJjY
IP : 108.41.xxx.160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3.31 6:56 AM (108.41.xxx.160)

    3월 30일 정경심 교수 8차공판에 증인으로 나온 최성해 전 동양대 총장.

    최 전 총장은 정 교수가 임용된 2011년부터 2018년까지
    조국/정경심 교수 부부는 물론,
    그 아들과 딸에게도 집요하게 정성을 쏟으며 선물공세까지 했다는 사실이
    법정에서 드러났습니다.

    딸에게 용돈과 선물, 심지어 아들이 좋아하는 사이다 한 박스를 사서 일부러 가져다주는가 하면
    조국 교수가 민정수석에 임명된 직후에는 축하선물로 양복을 맞춰주겠다며
    집으로 재단사를 보내려다 거절당하기도 했습니다.

    그랬던 그의 태도가 돌연 180도 바뀐 이유는 무엇일까요?

    아울러, 정경심 교수 딸의 표창장 존재를 인지한 시점과 정보 출처를 두고
    오늘 법정에서만 서너 차례 증언을 번복하는 등 횡설수설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 2. ...
    '20.3.31 7:10 AM (223.38.xxx.39)

    오락가락 최씨도 이해 안 가지만
    왜 8월에 표창장 자료를 요구했었을까?

  • 3. wii
    '20.3.31 7:10 AM (175.194.xxx.130)

    이 정도 신경을 쓴 사이면 그 자녀들에게 표창장을 안줄 이유가 없고 생색낼 기회로 보았을 것. 줬다면 반드시 기억했을 것. 정경심 역시 적정시기에 필요했다면 부탁했지 굳이 가짜를 만들지 않았을 것.
    표창장이 필요하다고 인지한 시기가 후일이라면 얘기 달라짐. 소급해서 표창장을 만들어줄 순 없으니 위조가능성 매우 높아짐. 그러니 사이다까지 사준 최성해는 저집 아이들 표창장을 내가 기억못할리 없다는 것이다. 거기서 거짓말을 해주느냐 안해주느냐 기로에서 안 한것으로 보임.

  • 4. 언론
    '20.3.31 8:25 AM (61.74.xxx.169)

    언론들은 그 난리가 났던 사건의 재판에는 관심이 없나요?
    그냥 그 당시에 신나서 기사쓰면 끝!!!???

    당시에 기사쓸 때 누가 뭐라고 썼는지 기억나는 언론&기자들 계속 지켜볼거예요

  • 5. 저 영감
    '20.3.31 8:26 AM (75.156.xxx.152)

    말에 진실인게 하나라도 있을까요? 웬만한 인격이면 고졸에 학사 석사 박사까지 위조하진 못할것 같네요. 그 와중에 교육자의 양심 운운하는 걸 보면 사기꾼 반열이죠.

  • 6. 학벌위조범
    '20.3.31 8:58 AM (1.177.xxx.11)

    저 인간의 말을 믿는 사람이 신기하죠.

    무에서 유를 창조하시는 위대하신 대한민국 개검찰의 창조물에 이용 당하다 학벌위조가 발각난 영감탱이...학벌위조로 평생 총장직 해먹어도 감방에 안가나??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61332 오이피클을 만들었는데 오이가물에 담겨야되는거죠 ㅇㅇ 22:20:13 11
1161331 백분토론최강욱&한명숙재판정리 3 ㄱㄴ 22:13:14 107
1161330 유튜브로 부지런한 사람의 일상을 보는데요 4 ㅇㅇ 22:11:19 480
1161329 노노재팬 다시 시작 22:10:32 48
1161328 이 경우 안과,피부과 어딜 가나요? 2 ㅇㅇ 22:08:35 135
1161327 캐리어 냉장고 어떨까요? 냉장고 22:08:12 49
1161326 곧 등교인데 마스크 어떤거 씌우나요? 1 체르마트 22:03:03 107
1161325 마트나 올리브영에서 살수있는 트리트먼트 좀알려주세요 1 부시시 22:01:46 179
1161324 우울증 남편이 싸움 후에 8 로미 22:00:45 888
1161323 어릴 때 생리하면 혼났어요 27 ,,, 22:00:15 1,314
1161322 나이가 들어도 .... 21:58:13 195
1161321 "레이니데이 인 뉴욕" 봤습니다. 3 티모시 살라.. 21:56:13 403
1161320 락앤락 비스프리 정말 안전할까요? 8 오래된 주부.. 21:54:18 585
1161319 윤미향을 잡아 먹으려고 하는 한미일 삼각 동맹들이다 12 사법부 국산.. 21:52:46 204
1161318 한전 입사 10년차면 급여가 어느정도인가요 3 Asd 21:44:35 955
1161317 영문 능력자님들 주어를 찾아주세요. 3 영문 21:43:23 247
1161316 관악구 모자 살인사건 피해자 아들 식사시간 3 plz 21:42:56 1,408
1161315 강쥐수술후 양식 4 3333 21:41:59 143
1161314 엔젤vs 바람이 되어? 5 팬텀 21:41:43 223
1161313 신랑과 저의 토론 82언니들 생각은 어떠실까요? 20 .. 21:39:27 1,138
1161312 밤이 되면 손발이 붓는다고 해야하나? 4 ..... 21:37:53 480
1161311 부라보콘 노래 몇년생까지 아나요? 14 .... 21:33:03 480
1161310 진짜 저를 걱정해서 하는 말 맞아요? 4 . ... 21:32:43 735
1161309 저희 어머니가 즐겨보시는 티비 프로그램 5 자연인 21:32:15 744
1161308 소개팅남이 자꾸 집까지 데려다주면 썸맞나요 25 21:32:06 1,3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