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런 경우는 과외 포커스를 어디 맞춰야하나요?(초6)

ㅇㅇ | 조회수 : 680
작성일 : 2020-03-30 04:43:34
올해 초6되는 여아
생전 처음 수학과외를 하게 되었어요

원래 수학공부방을 주3회 갔었는데
지금 주2회 한시간으로 줄여서 과외도 같이하게 됐어요


공부방에선 초6학년 2학기 심화?하고 있구요
수학 재미없어하고 연산 구멍 많아요
연산이 착 착 답이 나와야 하는데
그러질 못해요
공부방에서 진도는 나가는데
아는지모르는지에 대한 체크라던지 이런부분이
약한것같아요

그래서 과외를 시작하게 된게 큰데
이런 경우는 과외를 진도를 나가야되나요(중학교거)
아님 스터디시터 하듯이 연산봐주고 구멍 난거
메꿔주는 수업을 해야하나요
아님 둘다 진행하나요?

주3회 기준입니다

샘말로는 중학교진도나가면 중학생 기준 과외비를
적용(?)한다고 하는군요
머릿속에서 정리가 안되네요

IP : 211.205.xxx.82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3.30 9:22 AM (223.62.xxx.230)

    과외나 학원이나 배우는 과정에 따라 수강료계산합니다.

  • 2. 토끼엄마
    '20.3.30 11:50 AM (125.177.xxx.88)

    수학공부방과 과외를 같이 하신다는 말씀이시죠?
    수학공부방을 주3회 다녔는데도 연산에 구멍이 많다는 건 문제가 많아보여요.
    제가 초등학교에서 학습부진아들 지도를 했었는데 수학에 감없는 애들도 한두달만 붙잡고 연산훈련 시키면 연산실력이 확 늘거든요.
    지금 심화할 단계가 아니고 연산훈련 많이 기본개념 확실히 붙잡아 줘야합니다.
    한시간이라니 과외는 5학년꺼부터 기본개념 다시 다지기 하시고 연산도 5학년꺼부터 숙제로 내달라고 해서 하루에 30분~1시간 풀게 도와주세요.
    엄마는 푸는 내용은 참견하지 마시고 엉덩이 붙이고 꾸준히 하는 습관만 옆에서 붙잡아주시고 다 풀면 틀린 거 체크해주셔서 선생님과 다시 한번 풀어보게 해주심 될 것 같아요.

    저는 원래 영어강사인데 지인 6학년 아이 수학이 안잡힌다고 저한테 부탁을 해서 과외하는데요.
    겨울 방학 2달동안 6-1개념서 2권, 5학년 전체 연산문제집1권, 6-1 연산문제집1권 풀렸는데 각 책마다 하루에(수업과 상관없이 일주일 내내 풀게)1장~2장 정도 숙제가 나갔고 어머니께 특별히 숙제 하는 훈련 부탁드려서 두 달만에 4권 끝냈어요.
    사실 공부 좀 시킨다 하는 학원에서는 이보다 더 시킬테지만 연산에 구멍많고 푸는 속도 더딘 아이가 해낸 거라 너무 기특하죠.
    좋은 선생님도 중요하지만 엄마와 아이의 노력이 훨씬 더 중요합니다.
    공부방을 보내시든 과외를 하시든 잘 못하는 애들은 엄마가 같이 노력해줘야 합니다.
    그냥 수업만 늘린다고 되는 게 아닙니다.

  • 3. ㅇㅇ
    '20.3.30 6:45 PM (211.205.xxx.82)

    댓글들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남편은 구멍이 나도 진도는 빼야된다던데 고민이네요
    찬찬히 읽어볼게요 감사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58939 인생무상 - 지인의 죽음 지인 19:30:51 259
1158938 제가 바람녀였나봐요 지옥 19:29:57 237
1158937 유투브 조회수 4.7만회면 47만인건가요? 3 날씨환상 19:28:50 114
1158936 강사휴게실 PC에서 ‘총장 직인 파일’ 나온 이유…‘포렌식 보고.. 2 천벌받을넘들.. 19:19:23 389
1158935 어이가 없어요 ㅠㅠ 1 gmrgmr.. 19:16:31 490
1158934 펌) 민경욱의 식단 8 .. 19:15:21 648
1158933 위안부 문제 관련해서 이게 사실인가요? 3 .... 19:12:37 159
1158932 전미도의 사랑하게 될줄 알았어... 1 슬의생 19:10:47 445
1158931 오늘 초등학교 저학년 등교 무사히 마쳤습니다. 22 초등교사 19:08:53 715
1158930 텃밭에서 채소 길러 먹으니 부자된거 같아요 6 ^^ 19:07:51 428
1158929 잡채에 재료 많이 안넣어도 6 체리 19:04:03 624
1158928 비싼 모자 사버렸어요! 11 타임에서, 18:58:28 1,067
1158927 마늘장아찌, 고수님 계세요? 1 ㅇㅇ 18:46:00 178
1158926 물거품 돼버린 검찰의 ‘정경심 증언 강요’ 작전 19 꿈을말해도범.. 18:45:49 805
1158925 초등1학년 등교 9 첫날 18:42:20 519
1158924 오늘 초등, 중등 학교 갔는데 4 18:40:57 863
1158923 생활비 긴축상황일때 없으면 없는데로 먹어지던가요? 7 ... 18:36:22 1,017
1158922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께 지원하는 생활비는 월 247만원 22 기초노령연금.. 18:35:16 903
1158921 이시국에 죄송하지만 소파색 좀부탁드려요^^;; 9 소파 18:35:14 299
1158920 日방역물품 지원 후폭풍…日매체,선의의 지원에 정치 생명 끊으려 .. 7 ........ 18:28:33 863
1158919 함소원 요즘 트로트가 돈되니 트로트음반 냈네요 7 ... 18:28:01 1,482
1158918 물없는 오이지.....ㅠㅠㅠ 4 오이지 18:24:47 774
1158917 운동화 안쪽 밑창 헝겊 너덜거리는거? 1 99 18:23:30 188
1158916 금값 장난아니네요 8 금값 18:23:20 2,536
1158915 앞으로 코로나보다 더 센 전염병이 온다 하는데 29 .. 18:17:16 3,5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