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갑인일주가 남편 복이 없다던데요

.. 조회수 : 5,741
작성일 : 2020-03-28 00:06:00
고란살이라고 해서 남편복 없는 일주 다섯가지로 갑인, 을사, 정사, 무신, 신해일주가 있는데
그중에서도 제일 적중률이 높은 게 갑인이라더라고요
고집이 너무 세고 난 내가 너무 소중해서 남편은 안중에도 없다 이거죠.
맞는것 같나요?
IP : 223.33.xxx.109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웃기는
    '20.3.28 12:08 AM (211.193.xxx.134)

    이야기죠

  • 2. ㅡㅡㅡ
    '20.3.28 12:10 AM (70.106.xxx.240)

    일주만 놓곤 모르구요
    또 대운 세운들어 다르기도 하고.

  • 3. ㆍㆍ
    '20.3.28 12:19 AM (58.236.xxx.195)

    사주좋아도 배우자 외도나 다른 이유로 헤어지기도 해요.
    이런거 신경쓸 시간에 자기계발하는게 정신건강에
    이로움.

  • 4.
    '20.3.28 12:36 AM (124.53.xxx.190)

    갑인일주가 간여지동
    비견이라, 자신의 입장이 더 우선시 되니 양보없는 삶을 추구할것이다라는 생각에 그런 것 같은데
    글쎄요 요즘 같은 세상에..

    위에 말씀하신 일주 중 하나입니다만ㅋ
    주변에서 다들 부러워하는
    남편과 잘 살고 있습니다.
    아까 전에도 샤워하고 나오니 제 긴 머리 샤워기로 말려주네요..떨어진 긴 머리 다 주워서 휴지통에 넣어주고요.
    일주만 갖고는 부족하고 전체적으로 다 봐야지요.

  • 5. ..
    '20.3.28 12:47 AM (14.46.xxx.71)

    이런 글 짬짬이 올라오는데 적당히 하세요
    82말고 이런 글 나누는 전문 까페나 블로그로 가심이

  • 6. 갑자 해에
    '20.3.28 12:59 AM (124.49.xxx.61)

    역사적인 비극이 많이 일어났데요

  • 7. 스스로의 힘
    '20.3.28 1:09 AM (182.228.xxx.61)

    갑인일주에 대한 팟캐스트를 들은적이 있었는데, 사연을 보낸 여자분들이 나이가 고령이라도 전문직이거나 독립적인 성향이더라구요. 자식이나 남편이 견디기 힘들어하는 공통점은 기본이었지만 ... 결론은, 남편복 찾지 말고 스스로의 삶을 사는데 집중해서 살자 였어요. 예전엔 힘든 팔자였겠지만, 지금같은 시기엔 발전가능성 높은 사주 아닐까요. 생각하기 나름일거 같어요.

  • 8. 사주
    '20.3.28 1:46 AM (121.190.xxx.9) - 삭제된댓글

    미래란 알수 없다
    눈앞의 일에 열중하라
    미래를 두려워하지 말고
    과거에 집착하지 말고
    지금을 살아가라

    I won't make the same mistake again!

    나는 시련과 실패를 좋아한다. 그것들은 나를 더욱 강하게,
    내 인생을 더욱 멋지게 만들기 때문이다. 세상의 모든 오지에는 천국이 숨어있다.

    항상 실수하거나 잘못한게 뭐가 있다 생각한다.
    두려운일이지만 해야할 일이고 최선을 다하려한다.
    다시는 실패하고 싶지않다.

    용기를 내어 생각하는대로 살아야 합니다.
    그렇지않으면 머지않아 당신은 사는대로 생각하게 됩니다.

    언어는 그 사람의 세계관이래요..
    사주보기 좋아하는 분들은 명문이라고 생각하는 말들을 외우면 더 멋진 일이 벌어지지 않을까 싶네요..

  • 9. 저요
    '20.3.28 7:02 AM (114.203.xxx.5)

    남편복엄청 많은데요
    착하고 저밖에 모르는 남편
    고집있고 자기애가 강한 성향이고 남편과 자식보다 제가 우선인 사고방식인데 남편이 아주 잘해요
    주번에서도 남편 어디서 줏어왔냐고 버리면 냉큼 줍는다는 농담도하고 다른 남편들도 변화를 하게 하는 좋은 남편상이에요

  • 10. 일주만 봐선
    '20.3.28 7:49 AM (211.204.xxx.11) - 삭제된댓글

    몰라요. 갑인 특성상 그렇겠지만 전체 사주 따라 달라요.
    주말부부라 고란살에 해당될진 몰라도 요즘은 다들 부러워 하지 않나 싶은데...
    남편복 이 정도면 괜찮다 생각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5517 급) 피@먼트 바지 어떤가요? 쇼핑 19:32:53 29
1585516 전 카톡사진. sns보는거 좋아해요. 1 ㅇㅇ 19:31:35 69
1585515 오늘 국짐지지자인 시누 만나고 충격 9 ... 19:25:02 658
1585514 남편의 여자 카톡 4 forwar.. 19:23:48 464
1585513 시판 고추장 곰팡이 ... 19:23:17 79
1585512 성매매엑스포 장소변경 서울에서 기습개최래요 5 ..... 19:22:33 327
1585511 안재현 보면 전략적인 사람은 아닌거 같아요 5 dd 19:22:03 638
1585510 나혼산 안재현 봤는데요 안재현 19:21:57 464
1585509 무언가를 맛있게 먹고나면 다신 먹고싶지 않아요. 1 왜지 19:18:33 216
1585508 음흉한 생각을 하고 있어요 3 ㅎㅎㅎ 19:14:41 647
1585507 97년생 아들 독립해요 1 독립 19:12:38 487
1585506 썬크림 바른후 2중세안 하시나요? 10 매일 19:05:19 839
1585505 양구 신병교육대 주변 식당 ..... 18:55:12 135
1585504 mbn미쳤나. 한일가왕전을 하네요. 9 일본자본열일.. 18:53:28 1,177
1585503 직장인밴드 2 .. 18:47:09 189
1585502 전종서 진짜 대단하네요. 11 와... 18:39:59 3,610
1585501 말 끝마다 이 말하는 남편 5 부부 18:39:40 1,231
1585500 4월16일..몇일 안남았네요. 3 리로 18:37:09 1,183
1585499 금쪽이 엄마 진짜 할말이 없네요 11 이번주 18:28:45 2,383
1585498 오늘 올팍 수영장 샤워실에서 4 ... 18:27:28 1,398
1585497 남편이 저의 손톱 끝을 뒤집으며 만지는 걸 자꾸 하는데요. 17 잠깐만 18:26:35 1,970
1585496 득표율은 민주당 50.5 국민의힘45.1 .... 5.4%박.. 19 .... 18:22:19 1,923
1585495 주식 종목 추천 부탁해요 13 .. 18:18:36 1,107
1585494 고양시 덕양구에서 서울대 통학 가능한가요? 10 통학 18:17:02 999
1585493 금쪽이 집도 좋고 살림도 많던데 7 ㅡㅡ 18:15:47 2,4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