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 시국에 개인적인 상담을..

111 | 조회수 : 731
작성일 : 2020-03-27 10:21:35

  몇달전에 사귀던 사람한테 버림(? 말이 우습지만..주관적인 표현이예요. 사랑이 없어서 예전 여자친구와 헤어지고 저를 만났지만 일년후 그 사람에게 다시 돌아가 결혼했다고 합디다. 집안 사정상 어쩔 수 없다는 개소리를..)


 그 사단이 난지 한 5개월 되었고 이제 전 좀 정신이 들어 생활하고 있어요.

한동안은 밤에 숨이 안쉬어져 깬 적도..

주중은 워낙 바쁘게 사니깐 (코로나 공포감도 한몫 했구요) 괜찮은데 주말이 되면 예전 기억들이 올라와서 너무 미치겠어요.

그 사람은 결혼해서 지금 코로나로 사정이 아주 안좋은 국가중에 한군데에 있어요.

여자가 그 쪽 시민권자... 그것도 그 사람의 자랑거리였죠 ㅎ

누구에게나 따듯하게 대하는 사람이라 (기본적인 성향) 거기에서도 아마 난리난리치며 케어에 정신 없을거예요.

이런 쓸데없는 생각이 한번 들기 시작하면 정말 이가 갈린다는 표현이 뭔지 이해가 되더라구요.


저는 제 인생을 더 갉아먹지 않게 이 사람의 생각에서 하루빨리 나오고 싶어요.

그런 인간을 좋다고 만난 저의 착오, 무지함이 원인이니 누굴 원망하고 싶지도 않고요.

유투브에서 명상도 찾아보고 좋은 강의도 열어놓고 보는데 그게 그때만 그렇지 이렇게 치밀어오르는 분노를 잘 상쇄시키지는 못하네요. 


시간이 해결해주겠지만..어떻게 생활하는게 좋을까요?

혹시 이런 치 떨리는 경험을 해보신 분 조언을 구합니다.




IP : 58.87.xxx.234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00
    '20.3.27 10:48 AM (211.36.xxx.145)

    유튭에서 명상같은거말고 갑수목장이나 하하하같은 유기동물 케어해주는 영상들을 보세요
    그리고 요즘 날씨도 좋으니 왕복 두시간정도 산책해보시구요

    그런일은 잊으려고 노력하면 더 깊은 수렁에 빠집니다
    앞으로 남은 님 인생에 털끝만큼의 기치도 없는 인간임을 잊지 마세요
    님이 고통 받고 있는 시간에 그 인간은 웃고있을테니
    반대로 님이 웃고있는 시간에 그인간이 고통받는다는 생각으로 스스로를 즐겁게 해주세요

  • 2. ...
    '20.3.27 10:59 AM (223.39.xxx.136)

    바쁘게 사는 수 밖에 없는 것 같아요.
    운동을 하거나 모임을 찾아 나간다던지..
    혼자 있더라도 카페 같은 곳에 나가서 킬링 타임하면서 시간을 보내야죠.
    팔요하시면 정신과 상담을 받는 것도 좋겠어요. 물론 그 이와의 것들에 대한 노력은 님이 전적으로 하셔야 하구요.
    힘내세요 똥차가고 좋은 차 올겁니다

  • 3. 이뻐요
    '20.3.27 11:21 AM (223.38.xxx.128)

    운동. 동호회에서 새로운 사람들 만나기. 멋내기. 법륜스님 즉문즉설 듣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0895 지금 시내에 계신분들 7 ㅠㅠㅠ 13:06:40 672
1120894 인스타 유투브에 잘해놓고 잘해먹고 사는 사람들 다 어디간거에요?.. 8 궁금 13:05:21 1,427
1120893 대형 폐가구 어떻게 버리나요? 9 ㅇㅇ 13:01:32 820
1120892 세계를 구한 천조국 (펌) 8 미래를내다봄.. 13:00:50 1,683
1120891 코로나19 협력 한반도 외교 촉구 줌미팅 웨비나 light7.. 13:00:34 190
1120890 국장 1분위부터 6분위까진 2 ... 12:56:44 700
1120889 (재난지원금)자취하는 대학생도 전부 1인 가구인건가요? 2 ㅡㅡ 12:55:09 1,008
1120888 친환경 학교급식재료 주문했던거 받았어요. 9 .. 12:53:22 1,140
1120887 법원에 근무하는 분 계세요? 4 민사 12:53:01 521
1120886 깍두기 담을때 절인후 씻나요? 13 질문 12:51:02 1,776
1120885 '정치적 스승' 고이즈미 "아베, 거짓말 해..그만둬야.. 3 .. 12:50:34 1,114
1120884 스마트 티비로 온라인 공부할수있는 방법은 없나요? 9 ........ 12:48:42 454
1120883 정부 "자국민 입국 금지 시행국도 없고, 법적으로도 절.. 19 뉴스 12:48:21 1,519
1120882 남편은 대충 차려주고 남편 없을때만 맛있는거 시켜 먹습니다 18 ... 12:47:55 3,936
1120881 온라인 개학하네요 20 개학 12:47:12 3,288
1120880 징징대는 사람들?? 4 이런경우 12:46:13 600
1120879 주전자 주둥이 세척 어떻게 하세요? 4 ㅇㅇ 12:46:03 614
1120878 당근마켓 최강자 기록갱신 중입니다 24 개그 12:44:38 3,472
1120877 사는게 너무 허무한데 다들 어떻게 잘 살고 계세요? 20 12:40:38 2,308
1120876 아이 키울때 좋은 동네 사는게 참 중요하네요 31 ... 12:40:03 3,712
1120875 대구시장 대구 관사에 있다는데요 54 .. 12:34:50 2,645
1120874 남편 직장에 확진자가 나왔대요ㅠ 9 ... 12:34:20 4,109
1120873 깊은 유감.jpg 22 세계일보김현.. 12:33:54 2,970
1120872 코로나사태와 부동산 영향 가격 12:31:51 507
1120871 공적마스크 가격 더 내려갈 것 같지않나요? 6 공적마스크 12:29:54 1,361